본문 바로가기

리디북스 접속이 원활하지 않습니다.
강제 새로 고침(Ctrl + F5)이나 브라우저 캐시 삭제를 진행해주세요.
계속해서 문제가 발생한다면 리디북스 접속 테스트를 통해 원인을 파악하고 대응 방법을 안내드리겠습니다.
테스트 페이지로 이동하기

RIDIBOOKS

리디북스 검색

최근 검색어

'검색어 저장 끄기'로 설정되어 있습니다.


리디북스 카테고리



[체험판] 체홉 단편선 상세페이지

리디 info

* 이 책은 본권의 일부를 무료로 제공하는 체험판입니다.
* 본권 구입을 원하실 경우, [이 책의 시리즈]→[책 선택] 후 구매해주시기 바랍니다.



책 소개

<[체험판] 체홉 단편선> 체호프는 사실주의 단편 소설의 선구자로, 근대 소설 분야에 지대한 공을 세웠다. 이 소설집엔 체호프가 간결하고 날카롭게 압축해낸 단편 7편을 실었다. 그는 당시 러시아 소설가들이 즐겨 쓰던 만연체와는 선이 다르게 세부 묘사를 절제하고 호방하게 사상을 드러내는 것을 극도로 절제했다.
이 소설집에 담긴 소설에서도 그는 관찰자의 태도를 띠면서 간결하게 평범해 보이는 사건을 따라간다. 이는 소설가가 서사의 신으로 군림하는 것과는 분명한 차별점을 지닌 것이다. 그러한 일관된 태도를 견지한 덕분에 그의 많은 단편소설에서 분명한 맥을 지닌 그만의 세계를 확인할 수 있다.
이때 세부 묘사를 걷어낸 것과 같은 전체 설정에서 순간적으로 카메라를 ‘줌인(Zoom-In)’하여 작가가 무엇을 보여주고 싶은지 능수능란하게 제시한다. 그러한 기교 덕분에 체호프는 짧은 서사에서도 충분하게 극적 효과를 얻어내면서 이야기의 의미를 풍부하게 만들어낸다. 단편소설은 어떻게 기법을 활용할 때 이야기의 힘이 극대화되는지 잘 보여주고 있다.
그 예시로, 우선 <귀여운 여인>을 들 수 있다. 톨스토이에게 절찬 받은 이 작품은 체호프를 러시아 문학계의 중심에 떠오를 수 있게 한 출세작 중 하나다. 그는 이야기에서 해학성을 끌어내는데, 일상의 이면을 보여주면서 따뜻한 느낌을 전달하는가 하면 씁쓸한 뒷맛을 안겨주기도 한다. <귀여운 여인>의 경우엔 전자에 속한다. <귀여운 여인>인 올렌카는 불행한 운명 탓에 여러 남자를 만나게 되는데, 흔히 우리가 그러한 여자를 방탕하게 낙인찍게 되는데, 올렌카의 엉뚱할 만큼 인간적인 동정심과 선량함을 대하게 되면 우리의 편견이 얼마나 부질없는 것인지 알게 된다. 오히려 올렌카는 보통의 탐욕과는 전혀 다른 것인 진정하고 따뜻한 관심과 사랑을 원했을 뿐이라는 사실을 알게 된다. 그리고 사심 없는 그녀의 바보 같은 행동을 보게 될 때 그만 그녀를 응원하게 된다. 흔히 판단하기 쉬운 전형적인 상황에서 전혀 다른 의미를 끄집어낸 체호프는 <귀여운 여인>에서 일반적인 편견을 건드리고 깨닫게 해준다.
그런가 하면 <상자속의 사나이>에 등장하는 벨리코프는 그야말로 우스꽝스러운 인물이다. 지나치게 도덕적이고 어이없을 만큼 이해심이 없는 그를 보면서 독자는 자연스럽게 그를 비웃고 말지만, 장례식에서 그의 친구는 ‘앞으로도 벨리코프 같은 상자 속의 사나이들이 얼마나 많이 나타날까’라고 탄식한다. 그도 그럴 것이 벨리코프의 강박에 가까운 삶은 현대인의 일상과 크게 다르지 않다.
이외에도 작가는 <약혼녀>, <다락방이 있는 집-어느 화가의 이야기>, <개를 데리고 다니는 여인>, <어느 관리의 죽음>, <대학생>에서도 일관되게 주변에 있을 법한 이야기를 담담하게 서술해가면서도, 전혀 새롭게 그 순간을 바라보게 만드는 재주를 발휘한다. 이는 모범적인 현대 단편소설의 좋은 미덕일 것이다.
지금도 이어지는 체호프의 업적이 그의 작품에 숨어있는지 찾아보면서, 그 해학성에 마음 편히, 때로는 불편하게 웃어보는 것도 좋을 것이다.


저자 프로필

안톤 파블로비치 체호프 Anton Pavlovich Chekhov

  • 국적 러시아
  • 출생-사망 1860년 1월 29일 - 1904년 7월 15일
  • 학력 1884년 모스크바대학교 의학 학사
  • 데뷔 1886년 소설 추도회
  • 수상 1888년 푸슈킨상

2014.11.24. 업데이트 작가 프로필 수정 요청


저자 소개

안톤 체호프(Anton Pavlovich Chekhov, 1860.1.29~1904.7.15)


체호프는 러시아의 극작가이자 소설가로, 톨스토이, 도스토예프스키, 투르게네프, 고골, 고리키 그리고 레흐몬토프 등과 함께 러시아문학의 황금기를 수놓았던 작가였다.
러시아 남부의 항도 타간로크에서 출생하였다. 잡화상의 아들로, 할아버지가 원래 농노 출신이었다. 그가 지주에게 돈을 주고 해방되었기 때문에, 체호프는 조금 더 나은 신분에서 생활할 수 있었다. 하지만 16세 때 아버지가 파산하는 바람에 중학교 교육을 어렵게 마쳤다.
체호프는 1879년 모스크바대학 의학부에 입학한다. 1884년 의학 박사 학위까지 받았지만 콜레라가 유행하던 시기 1년간의 의료 활동과 병원생활을 제외하고는 공식적인 의사생활은 거의 하지 않았다. 학위를 받기 5년 전인 19살 때가 되던 해부터 글을 쓰면서 문학에 빠져들고 있었다.
이때부터 그는 가족의 생계를 위해 단편소설을 오락잡지에 기고했다. 작품의 질을 신경 쓰지 않고 잡지사의 무리한 요구를 따라 다작했다. 그럼에도 1880년대 전반 수년 동안에 《관리의 죽음》(1883) 《카멜레온》(1884) 《하사관 프리시베예프》(85) 《슬픔》(1885) 등과 같이 풍자와 유머와 애수가 어우러진 훌륭한 단편을 남긴다.
또한 희곡 《이바노프 Ivanov》(1887 초연), 야심적인 중편소설 《대초원(大草原)》(1888)을 쓰면서 작가로서 자신의 정체성을 분명히 했다. 그는 이즈음 객관주의 문학론을 주장했다. 즉 작가는 재판관이 아니라 객관적인 증인이 되어 사실을 보여주어야 한다고 여겼다.
이런 맥락에서 그는 르포르타주에도 관심을 두었다. 폐결핵 증세가 나빠졌던 1890년에도 혈혈단신으로 극동의 사할린섬으로 향한다. 그곳에 죄수들의 유형지가 있었기 때문이다. 그곳에서 제정 러시아 감옥 제도의 실태를 알아보려고 했다. 그렇게 해서 《사할린섬 Ostrov Sakhalin》(1895)을 썼고 발표 당시 큰 반향을 일으킨다.
하지만 사할린 여행 이후 건강이 더욱 나빠졌다. 그는 1892년에 모스크바에서 50마일쯤 떨어진 멜리호보라는 마을에 거주하면서 그동안 준비한 구상을 풀어내기 시작했다. 그의 원숙기였다. 1899년 결핵 요양 목적으로 크림반도의 얄타 교외로 옮겨갈 때까지 많은 작품을 쓴다. 예를 들어 소설 《결투 Duel’》(1892) 《흑의의 사제 Chorny monakh》(1894) 《귀여운 여인 Dushechka》(1899) 《개를 데리고 있는 부인 Dama s sobachkoy》(1899) 《골짜기에서 V ovrage》(1899) 등과 희곡 《갈매기 Chaika》(1896 발표, 1898 초연) 《바냐 아저씨 Dyadya Vanya》(1897 발표, 1899 초연) 등이 있다.
현재 안톤 체호프는 프랑스의 모파상과 함께 현대 단편소설의 전형을 확립한 작가로 평가받는다. 희곡 분야에서도 선구적인 근대 연극을 무대화하는 작업에 성공하면서, 러시아 문화에 기여하였다.

목차

1. 귀여운 여인
2. 약혼녀
3. 다락방이 있는 집-어느 화가의 이야기
4. 상자 속의 사나이
5. 개를 데리고 다니는 여인
6. 어느 관리의 죽음
7. 대학생


리뷰

구매자 별점

4.5

점수비율

  • 5
  • 4
  • 3
  • 2
  • 1

2명이 평가함

리뷰 작성 영역

이 책을 평가해주세요!

내가 남긴 별점 0.0

별로예요

그저 그래요

보통이에요

좋아요

최고예요

별점 취소

구매자 표시 기준은 무엇인가요?

'구매자' 표시는 리디북스에서 유료도서 결제 후 다운로드 하시거나 리디셀렉트 도서를 다운로드하신 경우에만 표시됩니다.

무료 도서 (프로모션 등으로 무료로 전환된 도서 포함)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시리즈 도서 내 무료 도서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하지만 같은 시리즈의 유료 도서를 결제한 뒤 리뷰를 수정하거나 재등록하면 '구매자'로 표시됩니다.
영구 삭제
도서를 영구 삭제해도 ‘구매자’ 표시는 남아있습니다.
결제 취소
‘구매자’ 표시가 자동으로 사라집니다.

이 책과 함께 구매한 책


이 책과 함께 둘러본 책



본문 끝 최상단으로 돌아가기


spinner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