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리디북스 접속이 원활하지 않습니다. 새로 고침(F5)해주세요.
계속해서 문제가 발생한다면 리디북스 접속 테스트를 통해 원인을 파악하고 대응 방법을 안내드리겠습니다.
테스트 페이지로 이동하기

RIDIBOOKS

리디북스 검색

최근 검색어

'검색어 저장 끄기'로 설정되어 있습니다.


리디북스 카테고리



우기 상세페이지

로맨스 단행본 현대물

우기

구매단권판매가2,000
전권정가6,000
판매가5,400(10%)

구매하기

  • 0 0원

  • 우기 1

    우기 1

    • 글자수 약 7.8만 자

    무료

  • 우기 2

    우기 2

    • 글자수 약 18.3만 자

    2,000

  • 우기 3

    우기 3

    • 글자수 약 18.1만 자

    2,000

  • 우기 4 (완결)

    우기 4 (완결)

    • 글자수 약 17.8만 자

    2,000


리디 info

[구매 안내] 세트/시리즈 전권 구매 시 (대여 제외) 기존 구매 도서는 선물 가능한 쿠폰으로 지급됩니다.


이 책의 키워드


다른 키워드로 검색

책 소개

<우기> 상처투성이 외톨이 소녀, 동백꽃 도둑놈과 만나다

걸핏하면 엄마에게 폭력을 휘두르던 아버지는 상미가 9세 되던 해에 사기죄로 교도소에 들어갔다. 그 후로 아버지는 쉴 새 없이 교도소를 들락거린다. 변하지 않는 아버지에게 지친 엄마는 이혼을 요구했고, 그렇게 두 모녀는 아버지의 억압에서 벗어나게 된다. 그러던 어느 날, 상미는 그녀의 집 담장에 핀 동백꽃을 따는 정체 모를 소년과 마주친다.
“너희 집 나무니?”
“함부로 따는 거 아닌데, 그거.”
“아, 미안. 꽃이 너무 예뻐서……, 냄새 좋은데. 맡아 볼래?”
상미는 꽃을 훔쳐가면서도 뻔뻔하게 행동하는 그가 제정신이 아닐지도 모른다고 생각했다.

가랑비처럼 스며든 첫사랑이 시작되다

그 후에 알게 된 그 도둑놈의 이름은 ‘김우수’였다. 그에게서는 늘 꽃향기가 났다. 김우수는 상미가 아무리 냉정하게 대해도 항상 그녀에게 알은 척했고, 다정하게 굴었으며, 따뜻한 눈빛으로 쳐다봤다. 얼마 지나지 않아 상미는 그에게 사랑이라는 감정을 느끼게 된다. 그러나 운명의 신은 그녀의 편이 아니었다. 상미의 엄마와 우수의 아빠가 재혼을 하게 된 것이다.
“누가 너랑 오빠, 동생하고 싶대?”
“상미야.”
“너나 실컷 좋아해.”
우수와 가족이 된 상미의 마음속에 폭풍우가 몰아쳤다.

외로운 마음을 적셔 주는 사랑비 《우기》

우기 / 임숙경 / 로맨스 / 전4권 완결



저자 소개

임숙경

할 줄 아는 게 글 쓰는 것밖엔 없습니다. 그 외엔 생각해 본 적이 없습니다.
평생 살다가 가끔씩 생각나는 글 한 번 써보는 게 꿈입니다.
‘아, 그래. 그런 글이 있었구나. 그런 이야기가 있었는데, 그래서 그 애들은 어디 있지?’ 하면서 이야기 속에 나온 인물들을 추억하게 만드는 글을 쓰고 싶습니다.
매번 글을 쓸 때마다 지금 쓰고 있는 글이 그 글이 될 것이라고 생각하고 씁니다.

출간작 <화려한 시절>, <교복>

목차

1 ~ 8


리뷰

구매자 별점

4.7

점수비율

  • 5
  • 4
  • 3
  • 2
  • 1

18명이 평가함

리뷰 작성 영역

이 책을 평가해주세요!

내가 남긴 별점 0.0

별로예요

그저 그래요

보통이에요

좋아요

최고예요

별점 취소

구매자 표시 기준은 무엇인가요?

'구매자' 표시는 리디북스에서 유료도서 결제 후 다운로드 하시거나 리디셀렉트 도서를 다운로드하신 경우에만 표시됩니다.

무료 도서 (프로모션 등으로 무료로 전환된 도서 포함)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시리즈 도서 내 무료 도서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하지만 같은 시리즈의 유료 도서를 결제한 뒤 리뷰를 수정하거나 재등록하면 '구매자'로 표시됩니다.
영구 삭제
도서를 영구 삭제해도 ‘구매자’ 표시는 남아있습니다.
결제 취소
‘구매자’ 표시가 자동으로 사라집니다.

이 책과 함께 구매한 책


이 책과 함께 둘러본 책



본문 끝 최상단으로 돌아가기


spinner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