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리디북스 접속이 원활하지 않습니다. 새로 고침(F5)해주세요.
계속해서 문제가 발생한다면 리디북스 접속 테스트를 통해 원인을 파악하고 대응 방법을 안내드리겠습니다.
테스트 페이지로 이동하기

RIDIBOOKS

리디북스 검색

최근 검색어

'검색어 저장 끄기'로 설정되어 있습니다.


리디북스 카테고리



화성 오디세이 상세페이지

책 소개

<화성 오디세이> 요절한 천재 SF 작가 스탠리 G. 와인바움의 대표작인 ‘화성 오디세이’를 표제로 한 단편선.
<화성 오디세이>는 인간과 똑같은 지성과 감성을 지닌 외계 생명체와의 교류를 그려낸 최초의 SF 작품으로, 1970년 미국 SF 작가 협회는 역대 최고의 SF 단편으로 아시모프의 <전설의 밤>에 이어 두 번째로 이 작품을 꼽았다.
<화성 오디세이>의 후속편인 <꿈의 계곡>과 최초로 가상현실을 그려낸 작품 중 하나로 꼽히는 아름다운 단편 <피그말리온의 안경>, 밴 맨더푸츠라는 자기중심적인 천재와 연애에 불운한 공학도 청년이 주인공으로 등장하는 블랙 코미디 시리즈 <만약의 세계>, <이상>, <관점>이 함께 수록되어 있다.

<화성 오디세이>, <꿈의 계곡>
다국적으로 이루어진 화성탐사대 아레스는 인류 최초로 화성에 착륙해 우호적인 외계인 트윌을 만나고 화성의 문화를 엿보게 된다.
거장 아이작 아시모프는 <화성 오디세이>를 '지금까지 볼 수 없던 생동감 있는 외계의 묘사가 돋보인다'고 극찬했으며, 1970년 미국 SF 작가 협회는 역대 최고의 SF 단편으로 아시모프의 <전설의 밤>에 이어 두 번째로 이 작품을 꼽았다. 화성 오디세이 시리즈는 최근 세계적으로 반향을 불러일으킨 SF 영화 ‘아바타’ 등에서 주제로 다룬 지성과 감성을 지닌 외계생명체와의 교류를 처음으로 그린 작품이기도 하다.

<피그말리온의 안경>
화자는 우연히 만난 괴짜 천재의 발명품으로 가상현실을 체험하고 그 속에서 만난 여성과 사랑에 빠진다. 가상현실을 최초로 그린 단편 중 하나로 꼽힌다.

<이상>, <관점>, <만약의 세계>
‘화성 오디세이’ 시리즈와 같은 세계관에서, 연애에 지지리 운이 없는 공학도 출신 청년인 화자가 은사이자 자기중심적인 괴짜 천재 밴 맨더푸츠 교수의 기발한 발명품 덕분에 겪는 소동이 유머러스하게 그려져 있다.

[책 속 한 구절]
“하여간 그 모양이었어요. 어느 정도까지 말이 통하다가, 다 틀어져버리는 거요! 우리는 본질적으로 다르고 연결되어 있지 않았으니까요. 내가 그를 별나다고 생각한 것처럼 트윌도 내가 좀 돌았다고 생각한 게 분명해요. 우린 다만 세상을 다른 관점으로 보고 있었을 뿐이고, 그의 관점도 우리의 관점과 똑같이 옳을 겁니다. 하지만 의견이 일치하질 않았던 거지요. 나는 아무리 난관에 부딪쳐도 트윌이 좋았고, 이상하지만 그도 나를 좋아한다고 확신이 들었어요.” - <화성 오디세이>

“아! 그래서 내가 본심체험기를 만든 거지. 만일 내가 자네의 눈으로 볼 수 있다거나 자네가 내 눈으로 볼 수 있다고 가정해보세. 그런 능력이 인류에게 얼마나 큰 이익이 될지 알겠나? 과학의 견지에서만이 아니라 오해로 인한 모든 분쟁을 미연에 방지할 수 있지. 그뿐이 아니네.”
교수가 손가락을 흔들며 예언자처럼 말했다.
“‘오, 타인이 나를 보는 것처럼 자신을 들여다볼 수 있게 하는 힘은 무엇이련가.’(주: 18세기 스코틀랜드의 시인 로버트 번즈의 시구) 밴 맨더푸츠가 바로 그 힘이라네, 딕슨. 내 본심체험기를 통해 드디어 타인의 견지를 취할 수 있다네. 2세기도 더 전에 시인이 비탄하며 던진 질문이 마침내 대답을 얻게 되는 거지.” - <관점>


저자 프로필


저자 소개

저자 - 스탠리 와인바움 (Stanley Grauman Weinbaum, 1902-1935)
미국 켄터키 루이빌 출신으로 위스콘신 매디슨 대학에서 화학공학을 전공했다가 영어로 전과, 1923년 대학을 중퇴하고 Astounding, Wonder Stories 등의 SF 잡지를 통해 작품을 발표한다. 1934년 최초의 단편 <화성 오디세이>가 출간되고 여덟 달도 채 지나지 않아 폐암으로 요절했다.
2008년 7월 18일, 화성의 한 크레이터에 그를 기리는 의미로 와인바움이라는 이름이 붙여지기도 했다.

역자 - 사주영
한국외국어대학교에서 일본어를 전공하고 바른번역에서 영어번역을 공부. 영어를 번역하고 있다.

목차

화성 오디세이 (1934)
꿈의 계곡 (1934)
피그말리온의 안경 (1935)
만약의 세계 (1935)
이상 (1935)
관점 (1936)


리뷰

구매자 별점

4.3

점수비율

  • 5
  • 4
  • 3
  • 2
  • 1

4명이 평가함

리뷰 작성 영역

이 책을 평가해주세요!

내가 남긴 별점 0.0

별로예요

그저 그래요

보통이에요

좋아요

최고예요

별점 취소

구매자 표시 기준은 무엇인가요?

‘구매자’ 표시는 유료 도서를 결제하고 다운로드하신 경우에만 표시됩니다.

무료 도서 (프로모션 등으로 무료로 전환된 도서 포함)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시리즈 도서 내 무료 도서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하지만 같은 시리즈의 유료 도서를 결제한 뒤 리뷰를 수정하거나 재등록하면 '구매자'로 표시됩니다.
영구 삭제
도서를 영구 삭제해도 ‘구매자’ 표시는 남아있습니다.
결제 취소
‘구매자’ 표시가 자동으로 사라집니다.

이 책을 구매한 분들의 선택



본문 끝 최상단으로 돌아가기


spinner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