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리디북스 접속이 원활하지 않습니다.
강제 새로 고침(Ctrl + F5)이나 브라우저 캐시 삭제를 진행해주세요.
계속해서 문제가 발생한다면 리디북스 접속 테스트를 통해 원인을 파악하고 대응 방법을 안내드리겠습니다.
테스트 페이지로 이동하기

하야미 가즈마사

  • 국적 일본
  • 출생 1977년
  • 학력 고쿠가쿠인대학교 문학
  • 데뷔 2008년 《백팔 ひゃくはち》
  • 수상 제68회 일본추리작가협회상

2020.10.07. 업데이트 작가 프로필 수정 요청

1977년 일본 가나가와 현 요코하마에서 태어났다. 고등학교 때까지 프로를 지망할 만큼 진지하게 야구에 매진했으나 선배가 건네준 책 한 권을 읽은 뒤 ‘글의 힘’에 매료되어 다른 길을 선택하기로 마음먹는다. 고쿠가쿠인 대학교 문학부에 진학해서는 출판사를 무작정 찾아다닌 끝에 <AERA> <SPA!> 등 각종 잡지에서 기고가로 활약하기도 했다. 일찌감치 신문사 입사가 결정되어 있었으나 집안 사정으로 학업을 중단하게 되면서 합격이 번복되어 좌절에 빠지고 만다. 그러던 와중 알고 지내던 슈에이샤 편집자에게서 ‘가장 잘 아는 고교 야구 이야기를 소설로 써봐라’라고 권유받았고, 2008년에 명문고 야구부의 후보 선수 이야기가 담긴 《백팔 ひゃくはち》을 선보이며 소설가로 데뷔한다. 이후 《슬리핑 붓다》 《우리의 가족》 《소설왕》 등 장르에 구애받지 않는 필력을 뽐내며 일본 문단을 이끌 차세대 작가로 손꼽히고 있다.

형이 확정된 사형수, 그리고 주변인의 눈과 입을 통해 끔찍한 사건의 진실에 육박해가는 《무죄의 죄》는 파격적 구성과 충격적 결말로 평단에서 먼저 주목받아 제28회 야마모토슈고로상 최종 후보에 올랐고, 제68회 일본추리작가협회상을 수상했다. 독자보다 한 발 먼저 작품의 가치를 알아본 기노쿠니야, 산세이도 서점 직원들이 이 책을 알리기 위해 특별 매대를 구성하고 광고를 진행하는 등 발 벗고 나섰고, 서서히 입소문이 퍼진 끝에 베스트셀러 차트를 ‘역주행’하며 누적 50만 부가 판매되는 성과를 이룩했다. 2018년에는 쓰마부키 사토시 주연 TV 드라마로도 제작되어 또 한 번 화제의 중심에 섰다.


본문 끝 최상단으로 돌아가기

spinner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