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리디북스 접속이 원활하지 않습니다.
강제 새로 고침(Ctrl + F5)이나 브라우저 캐시 삭제를 진행해주세요.
계속해서 문제가 발생한다면 리디북스 접속 테스트를 통해 원인을 파악하고 대응 방법을 안내드리겠습니다.
테스트 페이지로 이동하기

뉴욕주민

  • 학력 펜실베이니아대학교 학사
    예일대학교 석사
  • 경력 월스트리트 트레이더
    맥킨지 경영 컨설턴트
    JP 모건&시티 그룹 인수합병 부서 근무

2020.12.11. 업데이트 작가 프로필 수정 요청

월스트리트 트레이더인 저자가 한국 투자자에게 미국 주식을 적극 추천하는 이유는 두 가지다. 10여 년의 금융권 커리어를 쌓으며 미국, 유럽, 일본, 홍콩 등 선진 자본시장을 두루 접했던 저자가 보기에 미국 주식시장만큼 주주친화적인 시장은 존재하지 않기 때문이고, 다른 하나는 제도적인 투명성이 개인투자자에게 유리한 시장이기 때문이다.
저자는 금융 지식이 복잡한 전문 지식이 아닌 누구나 갖추어야 할 기본 소양이 된 시대가 왔다고 생각한다. 그래서 월가에서 배운 지식과 투자 원칙, 트레이딩 전략들을 보다 큰 수익을 꿈꾸며 미국 주식을 시작한 한국 투자자들과 공유하는 것으로 도움을 주고 싶었다. ‘금융 지식의 보편화’를 지향하며 ‘뉴욕주민’이라는 유튜브 채널을 시작한 이유다. 월가의 자본을 움직이는 헤지펀드에서 일하면서 쌓은 경험과 투자 철학을 모국의 투자자들에게 나누어주는 일에 일종의 사명감을 갖게 되었다는 그는, 현재 8만 명의 구독자들과 소통하며 배움을 나누고 있다.
전문적인 자료와 현장 경험, 실무를 통해서만 얻을 수 있는 저자만의 인사이트와 쉬운 설명은 미국 주식시장에 대한 깊이 있는 정보에 목말라 있던 한국 투자자들에게 뜨거운 호응을 얻었다. 그 독보적인 콘텐츠는 해외 투자 관련 커뮤니티에서 입소문이 퍼져 51개의 동영상만으로 누적 조회수 245만 회를 기록했다.
저자는 민족사관고등학교를 졸업하고 아이비리그에 속하는 펜실베이니아대학교를 조기졸업, 예일대학교에서 석사 학위를 받았다. 맥킨지 경영 컨설턴트로 사회생활을 시작해 투자은행 JP 모건과 시티 그룹의 인수합병(M&A)부서에서 뱅커로 일하며 월가에 자리를 잡았고, 부동산 사모펀드를 거쳐 롱숏 전략(Equity Long/Short)을 구사하는 헤지펀드로 이직하며 월가 트레이더로서 커리어를 쌓아왔다. 또한 교육에 관심이 많아 매년 여름, 모건스탠리 등 10여 곳의 월스트리트 투자은행을 방문하며 수백 명의 직원들을 대상으로 기업 분석과 재무 모델링 강의를 해오고 있다.
이 책은 미국 주식에 투자하기 전 알아야 할 기본 지식을 비롯해 미국 상장 기업 공시의 종류와 해설, 섹터별 재무제표 분석법, IPO나 M&A 등의 기업활동에 따른 주가흐름 읽는 법 등 투자자라면 누구나 얻을 수 있지만 알지 못했던 정보들 속에서 투자의 기회를 찾고 수익으로 연결시키는 노하우를 담고 있다. 이 책을 통해 한국 투자자들이 미국 주식시장을 이해하고 감정이나 시류에 휩쓸리지 않는 성공적인 투자의 길을 찾길 바란다.


본문 끝 최상단으로 돌아가기

spinner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