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리디북스 접속이 원활하지 않습니다.
강제 새로 고침(Ctrl + F5)이나 브라우저 캐시 삭제를 진행해주세요.
계속해서 문제가 발생한다면 리디북스 접속 테스트를 통해 원인을 파악하고 대응 방법을 안내드리겠습니다.
테스트 페이지로 이동하기

수박복숭아

2021.01.26. 업데이트 작가 프로필 수정 요청

신입 같지 않은 작가. 아포칼립스라는 세계관과 기사, 마력 등 설정을 탄탄하게 지어내었고, 전투를 하는 등의 묘사가 머릿속으로 생생히 그려지게끔 하였다.
또한 작가는 창의력이 뛰어나 제목을 재밌게 짓는 재주가 있다. 그 창의력을 작품 속에서 종말과 희망이라는 자칫 어울리지 않는 소재를 합치는 데에도 한 몫을 하고 있다.
더불어 뛰어난 직관력은 연출과 서사가 마땅히 어디를 향해야 할지를 안다.
그렇게 작가는 두 가지 무기로 독자들을 자연스럽게 작품에 녹아들게 한다.

<대충 망한 판타지의 기사 1권> 저자 소개





본문 끝 최상단으로 돌아가기

spinner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