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리디북스 접속이 원활하지 않습니다.
강제 새로 고침(Ctrl + F5)이나 브라우저 캐시 삭제를 진행해주세요.
계속해서 문제가 발생한다면 리디북스 접속 테스트를 통해 원인을 파악하고 대응 방법을 안내드리겠습니다.
테스트 페이지로 이동하기

유꽃비

  • 학력 이화여자대학교 중어중문과
  • 경력 두산주류, 롯데주류 처음처럼 브랜드 매니저

2021.06.04. 업데이트 작가 프로필 수정 요청

이화여대 중어중문과에 01학번으로 입학했지만 하고 싶은 것들을 다 하느라 08년도에 졸업했다. 졸업 후 두산주류로 입사했지만 매각 이후 롯데주류에서 근무 중이다. 처음 입사했을 때는 와인사업부에서 호텔 영업을, 그다음에는 ‘처음처럼’ 마케팅 팀에서 마케터로 일하다 ‘처음처럼’ 브랜드매니저가 되었다. 현재는 최초의 여성 영업 팀장으로서 추우나 더우나 시내 상권 곳곳을 열심히 돌아다니는 중이다.
술과 술자리의 즐거움을 좋아하다 못해 직업마저 술로 선택했다. 주류회사에서의 15년, 녹록지 않은 시간이었지만 ‘이겨버리겠다’가 아니라 그 누구에게도, 그 어떤 상황에도 ‘지지 않겠다’는 다짐으로 이를 악물고 버텨왔다. 그러다 보니 어느새 팀장도 되어 있고 부장도 되어 있더라. 때때로 마이 웨이가 필요하다고 믿으며, ‘다름’을 ‘틀림’으로 규정하는 태도를 경계한다. 몇 개월 뒤면 불혹의 나이지만 여전히 다양한 것에 혹할 준비가 되어 있다. 끊임없이 새로운 도전을 할 준비가 되어 있는 영맨(Sales Man이자 Young Man)이다.


본문 끝 최상단으로 돌아가기

spinner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