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리디북스 접속이 원활하지 않습니다.
강제 새로 고침(Ctrl + F5)이나 브라우저 캐시 삭제를 진행해주세요.
계속해서 문제가 발생한다면 리디북스 접속 테스트를 통해 원인을 파악하고 대응 방법을 안내드리겠습니다.
테스트 페이지로 이동하기

손우성

  • 국적 대한민국
  • 학력 일본 법정대학교 불어불문학 학사
  • 경력 한국불어불문학회 회장
    성균관대 대학원장
    성균관대문리대 학장
    서울대학교 교수

2014.12.22. 업데이트 작가 프로필 수정 요청

저자 - 미셸 드 몽테뉴
몽테뉴는 페리고르 지방의 몽테뉴 성(城)에서 태어났다. 어릴 때부터 라틴어로 교육을 받고 소년 시절에는 당시 프랑스에서 유명한 보르도 시의 기엔느 중학교에 다니면서 고전 공부에 열중했다. 16세부터 툴루즈대학에서 법학을 전공하여 24세에 보르도 고등법원의 재판관이 되었다. 16세기 후반 프랑스의 광신적인 종교 시민전쟁의 와중에 종교에 대한 관용을 지지했고, 인간 중심의 도덕을 제창했다. 그러한 견해를 피력하고 그것이 자신에게 무엇을 의미하는가를 밝히려고 에세(essai)라는 문학 형식을 만들어냈다. 그의 수상록은 인간 정신에 대한 회의주의적 성찰과 라틴 고전에 대한 해박한 교양을 반영한다. 그는 프랑스 르네상스 시기의 가장 영향력 있는 작가로 평가받으며 심오하고 무거운 주제를 일상에서 발견할 수 있는 소재와 자전적인 이야기로 쉽게 풀어 쓴 글로 유명하다. 방대한 분량의 에세이를 묶은 수상록은 오늘날까지 내려오는 수필 가운데 가장 많이 읽히는 글이다. 몽테뉴는 셰익스피어, 에머슨, 니체, 루소 등 수많은 작가들에게 영감을 주었다.

역자 - 손우성
손우성은 일본 법정대학 문학부를 졸업, 아테네 프랑세에서 프랑스어를 공부하고 성균관대학교, 서울대학교 교수를 지냈으며, 한불문화협회 회장과 성균관대학교 명예교수를 역임했다. 저서로는 《비정통사상》,《의욕의 장원》, 《프랑스말 교본》, 역서로는 《춘희》(뒤마), 《제자》(불제), 《존재와 무》(사르트르) 외 다수가 있다.

<몽테뉴 수상록> 저자 소개


본문 끝 최상단으로 돌아가기

spinner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