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리디북스 접속이 원활하지 않습니다.
강제 새로 고침(Ctrl + F5)이나 브라우저 캐시 삭제를 진행해주세요.
계속해서 문제가 발생한다면 리디북스 접속 테스트를 통해 원인을 파악하고 대응 방법을 안내드리겠습니다.
테스트 페이지로 이동하기

하명희

  • 국적 대한민국
  • 데뷔 1994년 MBC '베스트극장' 극본

2015.02.04. 업데이트 작가 프로필 수정 요청

저자 - 하명희
〈MBC 베스트극장〉 극본 공모에 당선된 후 〈종합병원〉 〈사랑이 꽃피는 계절〉 〈사랑과 전쟁〉 등을 집필하며 탄탄한 구성과 섬세한 대사로 방송계의 주목을 받았다. 2012년 JTBC 드라마 〈우리가 결혼할 수 있을까〉로 ‘우결수’ 신드롬을 만들어냈고, ‘우결수’를 보고 작가의 필력을 신뢰한 피디와 배우들은 매회 대본을 받아 들고는 “한 편의 소설을 읽는 것 같은 느낌”을 받았다. 2013년 부부관계 힐링을 다룬 SBS 드라마 〈따뜻한 말 한마디〉로 가슴을 울리는 명대사들이 많이 회자되면서 여성 시청자들의 사랑을 한 몸에 받았으며 2015년 〈상류사회〉는 필력으로 캐릭터를 살려냈다는 호평을 받았다. 2016년 시청자들의 마음을 ‘심쿵’하게 만든 드라마 〈닥터스〉는 시청률 20%를 넘기며 고공행진하였고, 시청자가 사랑하는 작가, 배우와 스태프가 인정하는 작가로 자리매김하였다. 2017년, 작가의 첫 장편소설《착한 스프는 전화를 받지 않는다》를 원작으로 하여 각색한 드라마 〈사랑의 온도〉는 작가 특유의 현실적이면서 따뜻한 대사로 누구에게나 찾아오는 사랑의 순간을 아름답게 이야기한다. 연애세포를 자극하는 로맨스와 인간애로 오래 기억에 남을 드라마 한 편을 또 완성해냈다.
에세이로 《따뜻하게, 다정하게, 가까이》가 있으며 대본집으로는 이번 《사랑의 온도 대본집》이 첫 출간이다.

<사랑의 온도 1> 저자 소개


본문 끝 최상단으로 돌아가기

spinner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