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리디북스 접속이 원활하지 않습니다.
강제 새로 고침(Ctrl + F5)이나 브라우저 캐시 삭제를 진행해주세요.
계속해서 문제가 발생한다면 리디북스 접속 테스트를 통해 원인을 파악하고 대응 방법을 안내드리겠습니다.
테스트 페이지로 이동하기

오근영

  • 국적 대한민국
  • 출생 1958년

2015.03.09. 업데이트 작가 프로필 수정 요청

1960년에 일본 시즈오카 현에서 출생하였다. 도쿄대학교 법학부 및 동 대학원 교육학연구과 박사 과정을 거쳐 현재 메이지대학교 문학부 교수로 재직 중이다. 교육학, 신체론, 커뮤니케이션론을 전공했다. 2001년 출간된 『신체감각을 되찾다』로 ‘신초 학예상’을 수상한 그는 지식과 실용을 결합한 새로운 스타일의 글을 선보이며 교육전문가로서 왕성하게 활동하고 있다. 일본 최고의 교육심리학자이자 CEO들의 멘토로 인정 받고 있는 그가 발표한 『소리 내어 읽고 싶은 일본어』는 150만 부 이상 판매되며 밀리언셀러가 되어 마이니치 ‘출판문화상 특별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NHK와 테레비도쿄에 정기적으로 출연하여 강연과 상담을 하고 있다.

사이토 다카시는 인문학을 가르치는 교수이자 공부하는 학생으로 20년을 살아오는 동안 깨달은 자신만의 공부 철학을 『내가 공부하는 이유』에 담았다. 그는 당장 써먹기 위한 공부가 아니라 공부 그 자체를 즐기는 ‘삶이 깊어지는 공부’를 할 때 어떤 위기의 순간에도 흔들리지 않는 내공을 만들 수 있다며, 끝까지 포기하지 말고 평생 공부하는 삶을 살라고 말한다. 그리고 이 책에서 공부를 통해 일과 삶, 미래... 1960년에 일본 시즈오카 현에서 출생하였다. 도쿄대학교 법학부 및 동 대학원 교육학연구과 박사 과정을 거쳐 현재 메이지대학교 문학부 교수로 재직 중이다. 교육학, 신체론, 커뮤니케이션론을 전공했다. 2001년 출간된 『신체감각을 되찾다』로 ‘신초 학예상’을 수상한 그는 지식과 실용을 결합한 새로운 스타일의 글을 선보이며 교육전문가로서 왕성하게 활동하고 있다. 일본 최고의 교육심리학자이자 CEO들의 멘토로 인정 받고 있는 그가 발표한 『소리 내어 읽고 싶은 일본어』는 150만 부 이상 판매되며 밀리언셀러가 되어 마이니치 ‘출판문화상 특별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NHK와 테레비도쿄에 정기적으로 출연하여 강연과 상담을 하고 있다.

사이토 다카시는 인문학을 가르치는 교수이자 공부하는 학생으로 20년을 살아오는 동안 깨달은 자신만의 공부 철학을 『내가 공부하는 이유』에 담았다. 그는 당장 써먹기 위한 공부가 아니라 공부 그 자체를 즐기는 ‘삶이 깊어지는 공부’를 할 때 어떤 위기의 순간에도 흔들리지 않는 내공을 만들 수 있다며, 끝까지 포기하지 말고 평생 공부하는 삶을 살라고 말한다. 그리고 이 책에서 공부를 통해 일과 삶, 미래를 통찰하는 방법을 알려 준다.

커뮤니케이션론을 전공한 그는 『잡담이 능력이다』에서 ‘잡담’에 주목하였다. 잡담은 타인에게 신뢰와 믿음을 줌으로써 사회성 있는 사람이라는 평가를 받는 데 결정적인 역할을 하기에 매우 중요하다. 여기서 그는 말주변이 없는 사람도 숫기가 없는 사람도 약간의 법칙만 알고 연습을 하면 잡담에 능해질 수 있다며, 그 방법을 알려주고자 한다.

또한 그는 ‘창조성’과 ‘자율성’만을 앞세우다 보면 나약한 인재를 양산하게 된다고 경고한다. 나약한 교육을 받고 성장한 인재들이 일본의 사회와 경제를 침체시킬 것이라고 경고하면서 CEO와 사회지도층을 대상으로 ‘강한 교육’, ‘가르침의 중요성’을 알리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저서로는 《세계사를 움직이는 다섯 가지 힘》 《원고지 10장을 쓰는 힘》 《1분 몰입》 《공부의 힘》 《독서력》 《질문의 힘》 《서른 살 직장인 공부법을 배우다》 등 다수가 있다.

<내가 공부하는 이유> 저자 소개









본문 끝 최상단으로 돌아가기

spinner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