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리디북스 접속이 원활하지 않습니다. 새로 고침(F5)해주세요.
계속해서 문제가 발생한다면 리디북스 접속 테스트를 통해 원인을 파악하고 대응 방법을 안내드리겠습니다.
테스트 페이지로 이동하기

RIDIBOOKS

리디북스 검색

최근 검색어

'검색어 저장 끄기'로 설정되어 있습니다.


리디북스 카테고리



유홍종

  • 국적 대한민국
  • 학력 연세대학교 국어국문학과 학사
  • 경력 동아일보 기자 역임
  • 데뷔 월간문학 시 부문 신인상
  • 수상 소설문학 작품상
    대한민국 문학상 신인상

2015.02.05. 업데이트 작가 프로필 수정 요청

저자 : 시내암
시내암(施耐庵 1296?~1370?)의 이름은 자안(子安)이고 내암은 그의 자(字)이다. 중국 장쑤성 화이안에서 태어났다. 나관중과 함께 <수호지>의 작가로 알려져 있으며, <삼수평요전> <지여> 등을 지었다고 한다. 35세에 진사(進士)가 되어 2년간 관직에 있었지만 상급관리와 사이가 좋지 않아 관직을 버리고 쑤저우에 칩거하여 문학창작에 전념했다. 원말(元末) 군웅(群雄)의 한 사람인 장사성(張士城)의 난(1321-1367)에 가담했던 것으로 알려져 있을 뿐이며 자세한 경력에 대해서는 거의 알려지지 않고 있다. <수호지>는 민간전승을 기초로 그가 예술적으로 각색하여 완성시킨 것으로 본다. 원말 명초의 변혁기를 지내면서 조정의 부패상과 사회혼란을 바라보며 느낀 감정들이 잘 나타나 있다.

역자 : 유홍종
유홍종은 서울에서 태어나 연세대학교 국문학과를 졸업했다. 문예지 <월간문학> 시 부문 신인상과 <현대문학> 소설 추천을 거쳐 문단에 데뷔, 장편소설 <불의 회상>으로 대한민국 문학상 신인상을 받았고, 중편소설 <서울에서의 외로운 몽상>으로 소설문학 작품상을 수상했다. 주요 작품으로는 <불새> <죽은 황녀를 위한 파반느> <북가시나무> <슬픔의 재즈> 등 창작집이 있고, 장편소설 <서울무지개> <추억의 이름으로> <조용한 남자> 외 논픽션 <명성황후 이야기>가 있다.

<단숨에 읽는 수호지> 저자 소개


본문 끝 최상단으로 돌아가기


spinner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