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리디북스 접속이 원활하지 않습니다.
강제 새로 고침(Ctrl + F5)이나 브라우저 캐시 삭제를 진행해주세요.
계속해서 문제가 발생한다면 리디북스 접속 테스트를 통해 원인을 파악하고 대응 방법을 안내드리겠습니다.
테스트 페이지로 이동하기

박성혁

2015.02.11. 업데이트 작가 프로필 수정 요청

박성혁
전라남도 함평에서 자란 함평 토박이. 서울대 법대, 연세대 경영대, 동신대 한의대 동시 합격자이자, 공부를 대하는 ‘마음가짐’에 대해서는 누구보다도 할 말이 많은 사람이다.

초·중·고교 내내 나비축제를 보고 느끼고 경험하며 축제와 함께 자랐다. 1회부터 한 해도 거르지 않고 나비축제에 풍덩 빠져 각별한 애정을 쌓아온 그는, 나비축제 때문에 함평사람이라는 사실이 자랑스러웠고, 나비축제는 그에게 ‘살아 있는 교과서’나 다름없었다. 결국 그는 이 모든 기적을 이루어낸 마을사람들의 땀과 눈물을 빠짐없이 기록해두자고 결심했고, 그 일념 하나로 무작정 자료를 모으고 사람들을 만나 나비축제 풀스토리를 취재하기 시작했다. 그의 첫 책인 『나비의 꿈』은 이 작업의 결과물이다.

그는 사방이 논밭과 바다로 둘러싸인 전라남도 깡촌 시골마을에서 자랐다. 농사철에는 동네 어르신들의 뽕짝 소리에 시달리고, 여름에는 팔다리에 들러붙는 벌레와 사투를 벌이는 등 도무지 공부할 환경이 주어지지 않았다. 설상가상으로 중학교 시절을 온갖 ‘잉여짓’으로 날려버린 탓에 초등학생용 문제집을 사서 푸는 굴욕을 맛보았고, 그 덕에 눈물콧물 한 바가지를 쏟아내며 치열하게 공부에 매달렸다. 학원 하나 없는 열악한 주변 환경과 늦은 출발 탓에 주위에서는 우려를 쏟아냈지만, 저자 자신은 ‘마음’만 있다면 누가 시키지 않아도 스스로 공부하는 ‘재미’에 푹 빠지게 된다는 사실과, ‘마음’을 단련하면 공부에 조건이나 머리는 아무런 문제가 되지 않음을 확고하게 믿었다. 그리고 그 믿음을 몸소 실현해 보란 듯이 지원한 대학 모두에서 합격통지서를 얻어내는 쾌거를 달성, 주위를 깜짝 놀라게 만들었다. ‘다른 사람들의 꿈이 이루어지도록 돕는다’는 자신의 사명선언에 따라 8년이라는 시간을 들여 『이토록 공부가 재미있어지는 순간』을 펴냈다.

<이토록 공부가 재미있어지는 순간(리커버)> 저자 소개


본문 끝 최상단으로 돌아가기

spinner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