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리디북스 접속이 원활하지 않습니다. 새로 고침(F5)해주세요.
계속해서 문제가 발생한다면 리디북스 접속 테스트를 통해 원인을 파악하고 대응 방법을 안내드리겠습니다.
테스트 페이지로 이동하기

RIDIBOOKS

리디북스 검색

최근 검색어

'검색어 저장 끄기'로 설정되어 있습니다.


리디북스 카테고리



정수임

  • 경력 고등학교 교사

2016.09.23. 업데이트 작가 프로필 수정 요청

정수임 _ 두 아들의 엄마이자 고등학교에서 국어를 가르치는 교사다. 누구나 할 수 있는 레시피를 보고 쿠키, 파운드케이크, 식빵 등을 구울 줄도 안다. 슈가크래프트에 대한 로망이 있어서 잠시 배워 보았지만 쉽지 않아 포기했고, 인터넷에서 만날 수 있는 레시피를 따라 맛은 보장할 수 없는 요리에 도전하기도 한다. 아들은 나에게 “엄마는 밥 빼고 다 잘하는 것 같다.”라고 말한다. 먹고 사는 일만큼이나 읽고 쓰는 일에도 노력을 기울이며, 지은 책으로는 『열네 살에 시작하는 처음 인문학』, 『내 말 좀 들어줄래?』가 있다.

<열일곱의 맛 철학> 저자 소개





본문 끝 최상단으로 돌아가기


spinner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