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리디북스 접속이 원활하지 않습니다.
강제 새로 고침(Ctrl + F5)이나 브라우저 캐시 삭제를 진행해주세요.
계속해서 문제가 발생한다면 리디북스 접속 테스트를 통해 원인을 파악하고 대응 방법을 안내드리겠습니다.
테스트 페이지로 이동하기

RIDIBOOKS

리디북스 검색

최근 검색어

'검색어 저장 끄기'로 설정되어 있습니다.


리디북스 카테고리



김활란

  • 국적 대한민국
  • 학력 경희대학교 대학원 일어 일문학과 박사
    경희대학교 대학원 일어 일문학과 석사
    오사카부립대학교 사회복지학과 학사
  • 경력 (주)엔터스코리아 전속 번역가
    경희대학교 강사

2014.12.15. 업데이트 작가 프로필 수정 요청

저자 - 나쓰메 소세키
일본의 셰익스피어라 불리는 나쓰메 소세키(본명은 나쓰메 긴노스케[夏目金之助])는 1867년 명문가에서 5남 3녀 중 막내로 태어났다. 소세키는 집안의 경제적 어려움 때문에 두 번이나 다른 집에 양자로 보내지는 불행한 유년 시절을 보냈다. 그러나 어릴 때부터 학업에 뛰어난 재능을 발휘한 그는 1890년 도쿄 제국대학 영문학부에 제1기 장학생으로 입학하였으며, 졸업 후에는 구마모토(熊本) 제5고등학교(현 구마모토 대학)에서 교편을 잡았다. 1900년에는 일본 문부성에서 최초로 선발한 유학생으로 영국에서 본격적인 영문학 공부를 시작했다.
유학 생활을 마친 후에는 모교인 도쿄 제국대학으로 돌아와 영문학을 강의하면서 소설 집필을 시작했다. 1905년부터 잡지 <호토토기스>에 《나는 고양이로소이다》를 연재하였고, 이를 묶어 단행본으로 출간하고 나서 인기 작가로 급부상했다. 그리고 1916년 《명암》집필 중에 위궤양으로 사망했다.
그의 대표작으로는《마음》을 비롯해《도련님》《나는 고양이로소이다》《풀베개》《문》《그 후》《산시로》《행인》등이 있다.

역자 - 김활란
일본 오사카 부립 대학 사회복지학과를 졸업하고 경희대학교에서 일어일문학을 전공했으며, 문학박사 학위를 받았다. 현재 경희대학교에서 강의하면서 일본 문학 전문 번역가로 활동하고 있다. 옮긴 책으로는《세상의 끝에 머물다》,《여섯 번째 가족》,《바람을 본 소년》,《불교우화》,《고마워 챔프》,《오늘도 살아있습니다》,《다시 만날 날까지》 등이 있다.

<마음 (한글판)> 저자 소개


본문 끝 최상단으로 돌아가기


spinner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