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리디북스 접속이 원활하지 않습니다.
강제 새로 고침(Ctrl + F5)이나 브라우저 캐시 삭제를 진행해주세요.
계속해서 문제가 발생한다면 리디북스 접속 테스트를 통해 원인을 파악하고 대응 방법을 안내드리겠습니다.
테스트 페이지로 이동하기


버스 타령 상세페이지


책 소개

<버스 타령>

매일 마주하는 버스, 그 속에서 발견한 61개의 짧은 이야기를 담은 책입니다.

버스에서 제일 좋은 자리는 어디일까요?
만원 버스 통로에 서 있는데, 누가 지나가려 하면 비켜주어야 할까요?

눈을 조금만 더 크게 뜨면, 평범한 일상이라는 이름으로 외면했던 많은 것들에서도 삶의 이야기를 찾을 수 있습니다.

그 이야기 사냥, 이 ‘버스 타령’의 버스 이야기부터 시작하시는 것은 어떨까요?


출판사 서평

매일 마주하고 무심코 지나치는 일상 속에도 다양한 삶의 이야기가 숨겨져 있음을 보여 주는 책입니다.

'버스'는 시작이라고 생각합니다. '버스' 아닌 다른 일상에서 또 다른 이야기를 찾게 하는 책입니다.

버스 안에서 동그란 손잡이를 잡지 않은 다른 한 손에 들린 핸드폰으로 잠시 잠시 읽기에 좋은 책이라 생각됩니다.



저자 소개

박승민


'풀칠아비'라는 필명으로 '세상이 나를 가만 내버려두지 않는다'(http://www.smpark.kr)라는 블로그를 2008년부터 운영하고 있습니다.

이런저런 일들을 하며 방황하다, 지금은 1인 출판사 '풀칠'을 꾸려 가고 있습니다.

'우치족 이야기'(풀칠, 2012)와 '시간은 관리될 수 없다. 하지만,'(좋은책만들기, 2008)이라는 책을 쓴 적이 있습니다.

목차

Prologue
1. 만원버스 탈 때 주의할 점 #1
2. 만원버스 탈 때 주의할 점 #2
3. 어떤 압박
4. 변심
5. 어떤 충동
6. 대조
7. 인사
8. 횡단보도 위의 볼트
9. 버스 기사는 왜?
10. 졸음
11. 그 틈에
12. 그는 세상을 안고 있었다
13. 이유가 뭘까?
14. 전사(戰士)유치원
15. 말 한마디
16. 번호 깃발
17. 아름드리 가로수
18. 그래도 피하고 싶었다
19. 의사 타진
20. 잠시뿐
21. 경험의 차이
22. 바보로 보는 것일까?
23. 마늘 삼겹살과 무설탕 껌
24. 그게 아닐 거 라네요
25. 딱 그만큼의 사간이
26. 초록색 총성
27. 부러움 #1
28. 부러움 #2
29. 세탁소 딱지
30. 밀렸다
31. 어떤 월요일 아침
32. 버스 안 소묘
33. 일기예보와 우산
34. 빵빵
35. 왼쪽 자리
36. 오해
37. 오늘 아침 단풍
38. 요즘 내가 기다리는 모습
39. 어딜 감히
40. 무엇 하러?
41. 부끄러웠다
42. 내 맘대로
43. 어색한 침묵
44. 넥타이를 맨 은행나무
45. 어떻게 지내니?
46. 눈 쌓인 아침 소묘
47. 웃음을 참다
48. 어느 쪽으로?
49. 50미터
50. 상상이라도
51. 선택
52. 보도블록 틈새의 개미집
53. 철가방
54. 너무 당연한 풍경
55. 다 같은 자리가 아니다
56. 호기심
57. 당신은 어느 쪽인가?
58. 어느 쪽 손을?
59. 망설임
60. 하필이면
61. 내복 장수의 비애
지은이 소개


리뷰

구매자 별점

0.0

점수비율

  • 5
  • 4
  • 3
  • 2
  • 1

0명이 평가함

리뷰 작성 영역

이 책을 평가해주세요!

내가 남긴 별점 0.0

별로예요

그저 그래요

보통이에요

좋아요

최고예요

별점 취소

구매자 표시 기준은 무엇인가요?

'구매자' 표시는 리디북스에서 유료도서 결제 후 다운로드 하시거나 리디셀렉트 도서를 다운로드하신 경우에만 표시됩니다.

무료 도서 (프로모션 등으로 무료로 전환된 도서 포함)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시리즈 도서 내 무료 도서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하지만 같은 시리즈의 유료 도서를 결제한 뒤 리뷰를 수정하거나 재등록하면 '구매자'로 표시됩니다.
영구 삭제
도서를 영구 삭제해도 ‘구매자’ 표시는 남아있습니다.
결제 취소
‘구매자’ 표시가 자동으로 사라집니다.

이 책과 함께 구매한 책


이 책과 함께 둘러본 책



본문 끝 최상단으로 돌아가기

spinner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