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리디북스 접속이 원활하지 않습니다.
강제 새로 고침(Ctrl + F5)이나 브라우저 캐시 삭제를 진행해주세요.
계속해서 문제가 발생한다면 리디북스 접속 테스트를 통해 원인을 파악하고 대응 방법을 안내드리겠습니다.
테스트 페이지로 이동하기


자기를 찾기 전 상세페이지

책 소개

<자기를 찾기 전> * 이 책은 Public Domain Books 입니다. Public Domain Books란 저작자 사후 일정 기간이 경과하여 저작권이 만료된 책을 의미합니다. 회원님께서는 인터넷 상의 기타 사이트를 통해서 이 책을 찾아보실 수도 있습니다.

제목도 그렇고, 결말 부분에서 실존주의적 분위기가 강하게 느껴진다. 실제 실존주의가 문학 사조로 본격화된 것은 2차 세계대전 이후라는 점에서 작가가 그러한 사조를 직접 의식한 것은 아닐 것 같다. 당시 신여성들 사이에서 유행했던, 전통적인 여성상을 벗어나 진정한 자아를 찾고자 했던 흐름이 영향을 주었을 가능성이 크다. 등장인물들의 대화에서 당시 사람들의 의식과 분위기를 읽을 수 있다는 점은 가외의 소득이다. 신파조의 분위기가 적지 않게 남아있는 것은 이 작품을 읽는 흥미를 반감시키는 요인이다.


저자 프로필

나도향

  • 국적 대한민국
  • 출생-사망 1902년 3월 30일 - 1926년 8월 26일
  • 학력 경성의학전문학교 중퇴
    배재고보
  • 경력 1919년 보통학교 교사
  • 데뷔 1922년 문예동인지 백조 소설 `젊은이의 시절`

2017.06.13. 업데이트 작가 프로필 수정 요청


저자 소개

나도향(羅稻香, 1902-1926) : 본명 경손(慶孫). 필명은 나 빈(羅彬),도향(稻香)은 호. 서울 출생. 배재고보를 졸업하고 경성의전(京城醫專)에 다니다가 도일했으나 학비를 마련하지 못하고 귀국했다.1921년 <백조(白潮)> 동인으로 참가한 것이 계기가 되어 단편 <젊은이의 시절>, 장편<환희> 등을 발표했다. 1923년에 <17원 50전> 등을 발표하면서 냉정하고 객관적인 자세를보여주었고, 1925년에 <물레방아> <뽕> <벙어리 삼룡이> 등으로 객관적인 사실주의적 경향을보여 주었다. 작가로서 완숙의 경지에 접어들려 할 때 요절하였다.

리뷰

구매자 별점

0.0

점수비율

  • 5
  • 4
  • 3
  • 2
  • 1

0명이 평가함

리뷰 작성 영역

이 책을 평가해주세요!

내가 남긴 별점 0.0

별로예요

그저 그래요

보통이에요

좋아요

최고예요

별점 취소

구매자 표시 기준은 무엇인가요?

'구매자' 표시는 리디북스에서 유료도서 결제 후 다운로드 하시거나 리디셀렉트 도서를 다운로드하신 경우에만 표시됩니다.

무료 도서 (프로모션 등으로 무료로 전환된 도서 포함)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시리즈 도서 내 무료 도서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하지만 같은 시리즈의 유료 도서를 결제한 뒤 리뷰를 수정하거나 재등록하면 '구매자'로 표시됩니다.
영구 삭제
도서를 영구 삭제해도 ‘구매자’ 표시는 남아있습니다.
결제 취소
‘구매자’ 표시가 자동으로 사라집니다.

다른 출판사의 같은 작품


이 책과 함께 구매한 책


이 책과 함께 둘러본 책



본문 끝 최상단으로 돌아가기

spinner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