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리디북스 접속이 원활하지 않습니다.
강제 새로 고침(Ctrl + F5)이나 브라우저 캐시 삭제를 진행해주세요.
계속해서 문제가 발생한다면 리디북스 접속 테스트를 통해 원인을 파악하고 대응 방법을 안내드리겠습니다.
테스트 페이지로 이동하기


그냥 자자 상세페이지

작품 소개

<그냥 자자> 애들 재웠어?
오늘은(오늘도) 그냥 자자.

“사랑해.”, “나도 사랑해.”, “먼저 들어가.”, “아니 너 먼저 들어가.”, “헤어지기 싫다.”, “나도….” 하며 매일매일의 헤어짐을 아쉬워하고 휴대폰이 뜨거워질 때까지 통화하며 잠들던 그 날들. 달달하고 쫄깃했던 그들은 지금 어떻게 살고 있을까?
손끝만 닿아도 찌릿찌릿하고 전기가 통하고 눈빛만 마주쳐도 스파크가 튀던 사이가, 손끝만 닿아도 덥다고 멀찌감치 돌아눕고 ‘오늘은(오늘도) 그냥 자자’라는 사이가 되었다.
어쩌다 촉촉하게 감성에 젖고 싶은 날은 모두 잠든 후에 조용히 남의 연애사로 추억에 젖어본다. 하지만, 드라마를 봐도 로맨스 책을 읽어도 그때뿐. 허하고 외로운 마음이 드는 건 왜일까.

저자는 남의 이야기로 달랬던 마음을 이제 그들의 이야기로 달랠 수 있도록, 뜨거웠던 20대의 사랑 이야기부터 이제는 징하고 찐하게 일상이 된 40대의 사랑(이라고 쓰고 섹스라고 읽는다) 이야기를 솔직하게 털어놓았다. 이 글은 이 작품은 네이버 카페 ‘엄마의 꿈방’에서 큰 사랑을 받은 <색다른 부부의 색스러운 부부생활> 연재글을 통하여 입소문을 타기 시작하여 엄마들의 열렬한 지지를 받아 출간하게 되었다. 카피라이터 출신답게 문장 하나하나마다 톡톡튀는 매력을 담고 있어, 지루한 일상에 지쳐 있던 요즘 자신의 삶과 비교하며 피식피식 웃게 된다.


달달한 연애 시절의 것과 달라진 우리의 색

로맨스가 계속될 줄 알고 시작한 결혼 생활에 자꾸만 다른 장르가 끼어든다. 술 취해 기어들어 오는 날엔 호러물, 서로를 베느라 정신없는 날엔 액션·무협물, 저 사람 도대체 왜 저럴까 아무리 추리해도 도저히 이유를 알 수 없을 땐 미스터리물 같다. 가끔 배꼽 빠지게 웃기기도 하고 가슴 절절하게 애틋해지기도 하니 코미디와 멜로 같은 고전 장르도 섞여 있다. 결혼! 그야말로 진정한 장르 혼종이자, 이전의 인생에서 겪어 보지 못한 새로운 서사 구조인 것이다.
이 책은 이 다채로운 이야기들을 4편의 다른 장르로 묶었다. PART 1. 썸(로맨스), PART 2. 쌈(액션 활극), PART 3. 색(AV, 성인 영화), PART 4. 삶(다큐) 가 그것이다.
흐름이 느껴지는가? 죽도록 원하다가, 죽을 만큼 싸우다가, 죽어도 좋아라 하다가, 죽을 때까지 지지고 볶고 사는 이야기. 이렇게 써 놓고 보니 어쩌면 이것은 저자 자신만의 이야기가 아니라 가족이라는 울타리 안에서 인생의 중심을 지나고 있는 모든 여성의 이야기일지도 모른다는 생각이 든다.


출판사 서평

이보다 흥미로울 수는 없다! 흥미로운 부부생활

이 책은 저자의 사소한 경험과 농밀한 사담에, 지극히 개인적인 사견을 더하였다. 하지만 이것은 우리 모두의 이야기일지도 모른다. 사랑이 세상의 전부였던 시절, 사랑 하나에 생과 사가 왔다 갔다 했고, 헤어지면 죽을 것같이 아팠던 시간을 지나, 더 이상 밤마다 헤어지는 것이 싫어 결혼을 하고 사랑을 이어나갔다. 그리고 지금은 열렬하게 사랑하던 사이가 격렬하게 싸우는 전우애가 꽃피는 사이가 되었다.

PART 1. 썸(로맨스), 다름이 끌림으로
나와 달라 더 끌렸던 연애 이야기.

PART 2. 쌈(액션 활극), 다름이 다툼으로
다름을 다름으로 인정하기.

PART 3. 색(AV, 성인 영화), 다름이 만족으로
달라서 달콤한 섹스 이야기.

PART 4. 삶(다큐) 다름에서 다음으로
다르지만 하나의 삶을 그리는 부부 이야기.

사랑이라는 단어가 이렇게도 많은 의미를 담고 있다니! 이처럼 사랑으로 맺어진 관계가 파트가 넘어가며 여러 문제를 만들어 내고, 그 문제들로 끊임없이 갈등과 미움과 싸움이 생긴다. 하지만 저자는 치열하게 고민하고 싸우며 문제를 해결해 나가고 있다(아직 현재 진행형이다). 그렇다고 저자가 해결책을 제시해 주는 것은 아니다. 다만 본인의 이야기를 통하여 ‘나만 그런 게 아니구나.’라는 공감을 받고 조금은 위로가 되기를 원하는 마음이다.
이 책은 결혼을 했거나, 결혼을 하려고 하거나, 결혼이라면 질색인 많은 여성이 함께 관람(!)하는 영화가 되었으면 한다. 그래서 각 장도 영화 파트처럼 구성하였다. 부디 팝콘과 콜라가 생각나는 여정이 되길 바란다. 그리고 남편에게도 슬쩍 건네주면서, 다시 한번 영화 속 주인공이 되기를 바란다.



저자 소개

A형의 소심함과 INFP의 공상가 기질이 만나
조용한 또라이가 되었다. 소설과 에세이를 쓰고 있다.

목차

프롤로그 ⚫ 결혼은 영화다

1부. 썸

너 정체가 뭐야?
출발 비디오 여행
1통의 메일이 도착했습니다
골든 골
동남장 (부제 : 가난한 연인을 위하여)
넘을 수 있을까
용하군, 용해
바통 터치

2부. 쌈

홀수 짝수
협의이혼의사확인서
마법의 성(性)
내 자리는 어디인가
꿈은 밤에만 꾸는 게 아니야
돌봄 노동이 아니라 독립 노동입니다
혼자여도 괜찮아
아빠는 참 좋겠다
Good morning, Sun. I'm a bird.
졸혼 전쟁
세 번의 ‘기’회

3부. 색

속궁합이 중요하대서
포르노와 로맨스의 결혼
꼴리냐? 나도 꼴린다
하고 싶을 때 있잖아요
과소평가하지 마
연기대상은 받지 않겠어요
천 리 길도 키스부터
잔바람이 불면
섹스리스가 온다
섹스 앤 더 시집
말도 늙어요
당신이 잠든 사이에

4부. 삶

뭉치의 사랑, 토막의 사랑
아빠의 메리야스
약한 사람, 강한 엄마
시월(드)애
성교육, 선행합시다
오해하지 말고 들어

에필로그

누군가의 이야기에서
누구나의 이야기로


리뷰

구매자 별점

4.7

점수비율

  • 5
  • 4
  • 3
  • 2
  • 1

3명이 평가함

리뷰 작성 영역

이 책을 평가해주세요!

내가 남긴 별점 0.0

별로예요

그저 그래요

보통이에요

좋아요

최고예요

별점 취소

구매자 표시 기준은 무엇인가요?

'구매자' 표시는 리디북스에서 유료도서 결제 후 다운로드 하시거나 리디셀렉트 도서를 다운로드하신 경우에만 표시됩니다.

무료 도서 (프로모션 등으로 무료로 전환된 도서 포함)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시리즈 도서 내 무료 도서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하지만 같은 시리즈의 유료 도서를 결제한 뒤 리뷰를 수정하거나 재등록하면 '구매자'로 표시됩니다.
영구 삭제
도서를 영구 삭제해도 ‘구매자’ 표시는 남아있습니다.
결제 취소
‘구매자’ 표시가 자동으로 사라집니다.

이 책과 함께 구매한 책


이 책과 함께 둘러본 책



본문 끝 최상단으로 돌아가기

spinner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