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리디 접속이 원활하지 않습니다.
강제 새로 고침(Ctrl + F5)이나 브라우저 캐시 삭제를 진행해주세요.
계속해서 문제가 발생한다면 리디 접속 테스트를 통해 원인을 파악하고 대응 방법을 안내드리겠습니다.
테스트 페이지로 이동하기

한 역사학자가 쓴 성경 이야기 상세페이지

인문/사회/역사 역사 ,   종교 기독교(개신교)

한 역사학자가 쓴 성경 이야기

구약편

소장종이책 정가18,000
전자책 정가30%12,600
판매가12,600

작품 소개

<한 역사학자가 쓴 성경 이야기> 저명한 역사학자 김호동 교수가 쓴,
선지자들의 발걸음을 따라가보는 구약 연대기

이 책은 12-14세기의 몽골 제국에 대해서 연구해온 저명한 역사학자인 김호동 교수가 쓴 구약 성경에 대한 이야기이다. 성경은 역사적 맥락과 비역사적 맥락이 뚜렷하게 교차, 공존하는 책이다. 이 사이에서 고민하던 김호동 교수가 직접 성경을 역사적 맥락 속에서 보고 연구하고 파헤쳤다. 역사성을 구축하기 위하여 여러 지도와 삽화들을 삽입하여 독자의 이해와 사실성을 높인 책이다. 인간과 하나님의 사이를 중재했던 선지자들의 발걸음을 역사 속에서 찾아볼 수 있는 이 책은 성경을 처음 읽는 사람에게는 훌륭한 안내서가, 성경을 읽어보았던 사람에게는 구약 시대를 하나의 시간과 공간 속에서 살펴볼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이다.


출판사 서평

이 책은 이스라엘 민족의 조상, 많은 민족의 아버지라고 불리는 아브라함에서부터 시작한다. 대홍수가 끝나고 노아의 후손인 데라의 아들, 아브라함은 하나님의 지시에 따라서 가나안 땅으로 이주한다. 그러나 하나님은 지시만 내린 것이 아니라 아브라함에게 약속을 해주었다. “너로 큰 민족을 이루고 네게 복을 주어 네 이름을 창대하게 하리”라는 것과, “땅의 모든 족속이 너로 말미암아 복을 얻을 것”(창12:2-3)이라는 약속이었다. 이 책은 하나님의 약속이 어떻게 이루어지는지에 관한 약속의 역사를 이야기한다. 그 역사에는 하나님과 사람의 관계, 그 사이에서 중재하는 선지자, 그리고 실제 역사적 배경이 숨어 있다. 이 책은 핵심적인 선지자들을 선별하여 그들이 겪은 사건들, 특히 그중에서도 역사적 배경을 확인, 추정할 수 있는 내용을 주로 다루었다.
제1장의 아브라함은 하나님에 대한 무조건적인 믿음으로 하나님의 사람임을 충실히 증명했다. 이제 아브라함의 대는 그의 아들인 이삭을 거쳐 또 이삭의 아들인 야곱에게로 이어진다. 제2장에서는 야곱이 이삭의 선택을 받고, 일족을 이끌게 되기까지는 순조롭지 않은 과정이 그려진다. 그러나 야곱은 우직하게 그리고 지혜로써 이 힘든 과정을 이겨낸다. 야곱은 총 12명의 아들을 낳으면서, 이 아들들은 각 지파를 이루고, 더 나아가서는 민족을 이루게 된다. 이스라엘이라는 이름도 하나님으로부터 야곱이 얻어낸 것이다. 야곱은 이스라엘 민족의 아버지라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이집트로 팔려간 야곱의 아들 요셉은 흉년에 찌든 가나안 사람들을 이집트로 이끈다. 그러나 세월이 흘러 히브리인들은 노예가 되었다. 제3장에서는 이제 강가에서 떠내려온 히브리인의 아기, 민족의 구원자 모세가 등장한다. 모세는 하나님의 뜻에 따라서 이적을 행함으로써 히브리인들을 탈출시킬 수 있게 되지만, 40년의 세월 동안 광야를 떠돌게 된 그들은 믿음이 약해졌다. 그때 모세는 시나이 산으로 올라가 하나님과의 언약을 새로이 한다. 모세는 언약궤를 가지고 내려오고, 이것은 히브리인들이 다시 믿음으로 뭉치는 계기가 되었다. 그러나 모세는 하나님의 뜻에 의해서 가나안에 입성하지 못하고 죽고, 가나안 정복이라는 과업은 모세를 이은 여호수아가 결국 이루게 되었다.
이제 제4장부터는 본격적인 사사와 선지자들이 등장한다. 드보라, 삼손 등의 선지자들의 이야기가 전개된다. 사사 중의 마지막 인물은 사무엘이다. 제5장에서 사무엘은 외부 민족의 침입을 막아내기 위해서는 왕이 필요하다는 것을 깨닫고 하나님의 선택을 받은 사람을 찾아내기 위해서 헤맨다. 그 사람은 바로 사울이었다. 사울은 왕으로 즉위하지만, 골리앗을 물리친, 하나님이 선택한 또다른 사람인 다윗을 물리칠 수 없었다. 이러한 때에 블레셋인들은 계속 쳐들어오고 결국 그들과의 전투에서 패배한 사울은 죽고 만다. 이때 사울의 아들인 요나단과 다윗이 나눈 우정 이야기는 아름답게 빛을 밝힌다.
제6장에서는 드디어 왕위에 오른 다윗의 이야기가 펼쳐진다. 하나님의 축복을 온몸에 받은 사람이었지만 욕망을 이겨내지 못한 다윗은 부하의 아내, 밧세바를 탐하고 이로써 다윗의 집안에 불행이 시작된다. 그러나 다윗은 여러 정복 전쟁을 치르며, 이스라엘 왕국을 부강하게 만드는 초석을 놓았다. 제7장에서는 다윗과 밧세바의 아들, 솔로몬이 왕위에 오르며 평화와 영광의 시절이 펼쳐진다. 유목 민족이었던 이스라엘 사람들은 드디어 성막에서 성전으로, 언약궤를 옮길 수 있게 되었다. 또한 화려한 왕궁도 지을 수 있었다. 이러한 번영한 왕국을 유지하기 위해서 솔로몬은 여러 차례 정략결혼을 했다. 후비가 700명, 후궁이 300명에 이르렀다고 하니, 얼마나 많은 이국의 여자들이 이스라엘에 들어왔는지를 알 수 있다. 이 이방의 여인들은 자신뿐만 아니라 자신들의 신앙과 같이 왔다. 점차 시간이 흐르면서 우상 숭배가 전국에 퍼지게 되었다.
솔로몬의 사후, 한 나라를 이루던 12지파는 결국 분열되었고, 다윗의 후손들은 남쪽의 유다 왕국을, 새로운 왕을 옹립한 10개 지파는 이스라엘 왕국을 세웠다. 이 두 왕국은 대립과 화해를 거듭하며 200년의 세월은 보낸다. 우상 숭배가 만연했던 이스라엘 왕국을 구원하기 위해서 제8장의 엘리야와 엘리사는 갖은 노력을 다하지만, 하나님의 뜻을 어긴 이스라엘 왕국은 결국 아시리아의 침공으로 무너지고, 사람들은 아시리아로 끌려간다. 제9장의 유다 왕국도 별반 다른 것은 없었다. 정통성을 지닌 왕가 때문에 좀더 안정적이기는 했지만, 우상 숭배의 물결과 외부 민족의 침공을 이겨내기 힘든 것은 마찬가지였다. 새로 등장한 세력자, 바빌론 왕국에게 침략당한 유다 왕국의 사람들은 ‘바빌론 유수’라고 불리는 시절을 겪게 된다. 이번 장에서는 이사야와 예레미야가 등장한다. 이 바빌론 유수의 고난을 예레미야는 하나님이 내리신 벌이라고 말하면서, 그러나 자신들을 버린 것은 아니기 때문에 끝이 올 것이라고 전한다. 구약의 끝에 다다른 제10장에서는 말라기, 에스라, 느헤미야, 에스더 등의 선지자들이 등장한다. 바빌론의 뒤를 이은 페르시아 제국을 거쳐 페르시아 왕인 퀴루스 칙령을 통해서 이스라엘 사람들은 드디어 예루살렘으로 귀환하게 된다.

이 방대한 구약 연대기는 저자의 친절한 해설과 적절하게 삽입된 성경 구절, 지도와 이미지들을 통해서 좀더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독자들에게 다가간다. 성경을 읽으며 잘 이해되지 않았던 이때의 관습과 풍속에 대한 설명도 함께 곁들어진다. 무엇보다도 구약 성경을 역사적 흐름과 맥락에 따라서 볼 수 있다는 점이 이 책의 장점이다. 독자들은 이 책을 읽으며, 시대적 배경에 대한 역사적 이해를 높일 수 있을 것이다. 마치 한 편의 역사 드라마를 보는 듯한 이 책은 독자들에게 성경을 새롭게 볼 수 있는 창이자 친절한 안내서가 될 것이다.


저자 프로필

김호동

  • 국적 대한민국
  • 출생 1954년
  • 학력 1986년 하버드대학교 대학원 박사
    1979년 서울대학교 동양사학 학사
  • 경력 서울대학교 동양사학과 교수

2015.01.21. 업데이트 작가 프로필 수정 요청


목차

시작하며

제1장 많은 민족의 아버지:아브라함
아브라함 / 우르에서 하란으로 / 약속의 땅 가나안 / 롯과의 별거 / 계속되는 언약:이스마엘과 이삭 / 소돔과 고모라 / 번제물로 바쳐진 이삭 / 아브라함의 최후

제2장 하나님과 씨름한 자:야곱
쌍둥이 형제 / 빼앗긴 장자권 / 외삼촌 라반의 집에서 / 귀향 / 형 에서와의 재회 / 디나의 겁탈과 세겜 습격 / 이집트로 팔려간 요셉 / 총리대신 요셉과 형제들의 재회 시작하며

제3장 민족의 구원자:모세
람세스 2세 / ‘물에서 건져낸 아이’ / 미디안의 땅에서 / 엑소더스 / 광야에서 / 십계명 / 성막과 12지파 / 가나안을 향해서

제4장 믿음의 전사:여호수아와 사사들
제2의 모세 / 요르단 강을 건너서 / 가나안 정복 / 영토 분할 / 초기의 사사들:옷니엘과 에훗 / 드보라의 노래 / 바알과 쟁론한 기드온 / ‘의적’ 입다 / 나실인 삼손 / 내전

제5장 비운의 영웅:사울
사사 시대에서 왕정 시대로 / 한나의 기도 / 언약궤의 행방 / 최후의 사사 사무엘 / 사울의 즉위 / 믹마스의 전투 / 다윗과 골리앗 / 사울과 다윗 / ‘도망자’ 다윗 / ‘추격자’ 사울 / 사울의 최후

제6장 이스라엘의 왕:다윗
헤브론에서의 즉위 / 사울 왕가의 최후 / 예루살렘 정복 / 돌아온 언약궤 / 정복 전쟁 / 밧세바 사건 / 다말 겁탈 사건 / 압살롬의 반란 / 인구 조사

제7장 영광과 지혜의 군주:솔로몬
솔로몬 시대의 빛과 그림자 / 왕위 계승 분쟁 / 솔로몬의 지혜 / 제도와 행정의 정비 / 성전과 왕궁의 건축 / 교역과 외교 / 솔로몬의 최후 / 왕국의 분열 / 남북 왕국의 대립과 화해

제8장 우상과의 싸움:엘리야와 엘리사
왕들의 사적 / 혼란한 내정과 외세의 위협 / 갈멜 산의 기적 / 아합 왕의 최후 / 하늘로 올라간 엘리야 / 새로운 지도자 엘리사 / 모압과 아람의 침공 / 예후의 쿠데타 / 임박한 재앙 : 아모스와 호세아 / 아시리아의 침공

제9장 망국의 예언자들:이사야와 예레미야
남부 유다 왕국 / 여호사밧 / 우상 숭배의 폐해 / 아마샤와 웃시야 / 이사야의 출현과 경고 / 히스기야의 항전 / 아시리아의 침공 / 요시아의 종교 개혁 / 바빌론 제국의 등장과 이집트의 개입 / 두 차례의 바빌론 유수 / ‘눈물의 예언자’ 예레미야 / 구원과 귀환의 희망

제10장 귀환과 회복:에스겔에서 느헤미야까지
끌려간 사람들과 남은 사람들 / 에스겔 / 다니엘 / 페르시아 제국의 등장 / 다리우스와 크세르크세스 / 에스더 / 퀴루스 칙령과 이스라엘의 귀환 / 제2의 성전 건축 / 느헤미야의 활동

글을 마치며
참고 문헌


리뷰

구매자 별점

5.0

점수비율

  • 5
  • 4
  • 3
  • 2
  • 1

3명이 평가함

리뷰 작성 영역

이 책을 평가해주세요!

내가 남긴 별점 0.0

별로예요

그저 그래요

보통이에요

좋아요

최고예요

별점 취소

구매자 표시 기준은 무엇인가요?

'구매자' 표시는 리디에서 유료도서 결제 후 다운로드 하시거나 리디셀렉트 도서를 다운로드하신 경우에만 표시됩니다.

무료 도서 (프로모션 등으로 무료로 전환된 도서 포함)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시리즈 도서 내 무료 도서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하지만 같은 시리즈의 유료 도서를 결제한 뒤 리뷰를 수정하거나 재등록하면 '구매자'로 표시됩니다.
영구 삭제
도서를 영구 삭제해도 ‘구매자’ 표시는 남아있습니다.
결제 취소
‘구매자’ 표시가 자동으로 사라집니다.

이 책과 함께 구매한 책


이 책과 함께 둘러본 책



본문 끝 최상단으로 돌아가기

spinner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