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리디 접속이 원활하지 않습니다.
강제 새로 고침(Ctrl + F5)이나 브라우저 캐시 삭제를 진행해주세요.
계속해서 문제가 발생한다면 리디 접속 테스트를 통해 원인을 파악하고 대응 방법을 안내드리겠습니다.
테스트 페이지로 이동하기

샤일록의 아이들 상세페이지

소설 일본 소설 ,   소설 추리/미스터리/스릴러

샤일록의 아이들

소장종이책 정가15,800
전자책 정가24%12,000
판매가12,000

작품 소개

<샤일록의 아이들>

열 개의 미스터리 속 열 개의 톱니바퀴 인생!
나오키상 수상 작가 이케이도 준 최고의 걸작 미스터리
“내가 소설을 쓰는 방식을 결정지은 기념비적인 책”

★ 이케이도 준의 ‘숨겨진 베스트 1위’
★ 누적 50만 부 판매 돌파
★ 2022년 영화·드라마 동시 제작 결정!

전 일본을 강타한 드라마 《한자와 나오키》의 원작자이자 《변두리 로켓》으로 나오키상을 수상한 일본 최고의 스토리텔러 이케이도 준의 《샤일록의 아이들》이 15년 만에 새롭게 출간되었다. 자신만의 집필 방식을 완성하며 지금의 이케이도 준을 만든 작품으로 평가되는 이 소설은 2006년 처음 출간된 후 50만 부 이상 판매되었고, 현재까지도 이케이도 준의 숨겨진 걸작으로 꾸준히 오르내리는 작품이다. 2022년 영화와 드라마화가 동시 확정되며 이를 다시 한 번 입증해 보였다.
《샤일록의 아이들》은 도쿄의 한 은행 지점을 무대로 열 명의 인물들의 이야기를 열 편의 연작 단편으로 그린 독특한 구조의 미스터리 소설집이다. 은행에서 벌어진 의문의 현금 도난과 이를 파헤치던 은행원이 실종되는 사건을 중심축으로, 각기 다른 인물들을 주인공으로 한 각각의 단편이 독립적인 완결성을 갖추고 있으면서도 톱니바퀴처럼 유기적으로 맞물리며 전체가 하나의 미스터리를 이룬다. 반전의 반전을 거듭하는 본격 추리 미스터리의 재미를 선사하는 한편, 은행이라는 조직의 비인간성을 날카롭게 파헤치며 희비가 교차하는 인간 드라마를 생생하고 현실감 있게 펼쳐 보인다.
작가 스스로 “내가 소설을 쓰는 방식을 결정지은 기념비적인 책”이자 “나의 또 다른 원점”이라고 밝혔을 만큼 특별한 위치를 점하고 있는 이 책은, 2007년 국내에 처음 소개된 이케이도 준의 작품이라는 점에서도 뜻깊다. 그 후 꾸준히 재출간을 요청해 온 팬들의 오랜 기다림 끝에 드디어 한국 독자들과 다시 만난다.


출판사 서평

감쪽같이 사라진 현금, 실종된 은행원
완벽한 악인이 되지 못한 사람들의 미스터리 희비극

이케이도 준 은행 미스터리의 진정한 시작점
독자들의 요청과 기다림 끝에 15년 만에 새롭게 출간!

“소설가 이케이도 준에게 가장 중요한 작품 하나를 꼽으라면 이 책이다!”
━시모쓰키 아오이(미스터리 평론가)

일본을 대표하는 엔터테인먼트 작가 이케이도 준의 가장 특별한 작품 《샤일록의 아이들》이 마침내 한국 독자들을 찾아왔다. 경이적 시청률을 기록한 드라마 원작 《한자와 나오키》 시리즈와 나오키상 수상작 《변두리 로켓》 등 작가의 수많은 베스트셀러 중에서도 팬들 사이에서 ‘숨겨진 베스트 1위’로 손꼽히는 작품이다. 일본의 미스터리 평론가 시모쓰키 아오이는 “이케이도 준의 소설은 《샤일록의 아이들》 전과 후로 나눌 수 있다”며, “소설가 이케이도 준에게 가장 중요한 작품 하나를 꼽으라면 바로 이 책”이라고 평하기도 했다.
도쿄 외곽에 자리한 도쿄제일은행 나가하라 지점에서 어느 날 현금 100만 엔이 사라진다. 형편이 넉넉지 않은 창구 여직원이 용의자로 지목되고 의심과 추측이 난무하는 가운데, 사건을 파헤치던 은행원이 돌연 실종되면서 사건은 겉잡을 수 없는 방향으로 흘러간다. 이를 둘러싸고 출세에 눈이 먼 관리직, 서릿발 같은 권위를 내세우는 본점 감사부 직원, 실적에 목숨을 건 동료이자 경쟁자들, 은행원으로서의 원칙과 자존심을 내세우는 젊은 사원, 고객의 이익을 위해 일하는 것이 은행의 역할이라고 믿는 사람 등 각기 다른 사람들의 인생이 톱니바퀴처럼 맞물린다.
‘샤일록’은 셰익스피어 희곡 《베니스의 상인》에 나오는 악덕 고리대금업자의 이름으로, 이 책에서는 은행원들을 현대판 샤일록에 비유하며 은행이라는 비정한 조직 안에서 살아남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인간의 모습을 열 개의 미스터리 연작 단편이라는 독특한 형식으로 펼쳐 보인다. 대형 은행 출신으로 에도가와 란포상 수상 당시 ‘은행 미스터리라는 새로운 장르의 탄생’이라는 찬사를 들으며 데뷔한 후 꾸준히 은행을 무대로 한 작품을 선보여 온 작가가 스스로 “은행을 소재로 한 단편집은 샤일록 이상의 것은 쓸 수 없다”고까지 이야기한 바 있는 이 작품에서 은행 미스터리의 진수를 경험할 수 있다.
한편으로 이 책은 잔혹한 현실 속에서 완벽한 샤일록이 되지 못한 사람들을 그린 휴먼 드라마이기도 하다. 작가 역시 이 작품을 통해 ‘인간의 인생’을 제대로 마주보며 쓰는 집필 방식을 체득해 이후의 모든 작품으로 이어졌다고 밝히고 있다. 갑질과 폭력을 일삼는 상사에서 시작해 갈등과 암투, 부정부패의 진실이 드러나고 조직의 논리가 파국에 이르는 순간까지 단숨에 그려내며 인간성을 잃어버린 조직을 향해 날카로운 일침을 가한다.
이 책은 2007년 《은행원 니시키 씨의 행방》이라는 제목으로 국내에 소개된 후 15년 만에 원제를 그대로 살려 국내 독자들을 다시 찾아왔다. 작가의 작품 세계의 토대가 된 소설인 만큼 이케이도 준의 팬이라면 이 책에서 그의 주요 작품들의 조각들을 발견하는 특별한 재미를, 이케이도 준을 처음 접하는 독자들은 일본 최고의 스토리텔러의 수준 높은 재미와 감동을 느낄 수 있을 것이다. 2022년 영화와 드라마 제작이 동시에 전격 확정되며 기대를 모으고 있는 《샤일록의 아이들》의 흥미진진한 세계로 독자들을 초대한다.


저자 프로필

이케이도 준 Jun Ikeido

  • 국적 일본
  • 출생 1963년
  • 학력 게이오대학 법학과
  • 경력 미쓰비시은행
  • 데뷔 1998년 소설 《끝없는 바닥》
  • 수상 2011년 제145회 나오키 상
    1998년 제44회 에도가와 란포상
  • 링크 블로그

2021.02.01. 업데이트 작가 프로필 수정 요청


저자 소개

1963년생으로 게이오 대학을 졸업하고 대형 은행에서 일했다. 1998년 《끝없는 바닥》으로 44회 에도가와 란포상을 수상하며 소설가로 데뷔했다. 2010년 《철의 뼈》로 31회 요시카와 에이지상 문학 신인상, 2011년 《변두리 로켓》으로 145회 나오키상을 수상하며 명실상부한 일본의 국민작가로 떠올랐다. 경이적인 시청률을 기록한 드라마 〈한자와 나오키〉 원작 소설 《한자와 나오키》 시리즈 네 작품과 신작 《한자와 나오키: 아를르캥과 어릿광대》를 비롯해 《샤일록의 아이들》 《하늘을 나는 타이어》 《루스벨트 게임》 《일곱 개의 회의》 《육왕》 《아키라와 아키라》 《노사이드 게임》 등 30여 편 이상의 작품을 썼고, 출간 작품마다 드라마와 영화로 제작되었다.
《샤일록의 아이들》은 도쿄의 한 은행 지점에서 일어난 열 개의 사건을 열 편의 연작 단편으로 보여주는 독특한 형식의 소설집이다. ‘샤일록’은 셰익스피어 희곡 《베니스의 상인》에 등장하는 탐욕스러운 고리대금업자의 이름으로, 은행이라는 비정한 조직에서 각자의 욕망과 행복을 위해 사는 평범한 은행원들이 어디까지 내몰릴 수 있는지 미스터리 형식으로 그려내고 있다. 출간 이후 15년이 지난 지금까지도 독자들의 큰 사랑을 받고 있는, 작가의 숨겨진 걸작이다.
이 소설을 통해 캐릭터가 아닌 ‘인간의 인생’을 제대로 마주하며 쓰기 시작해 이후의 소설 쓰기에 영향을 주었다고 밝힌 바 있는 작가는 “방향을 잃을 때마다 꺼내 보는 작품”이라고 말하며 이 작품에 대한 각별한 애정을 보여주기도 했다. 미스터리이자 인간 드라마이기도 한 이 작품을 통해 독자들 역시 작가 이케이도 준의 진수를 느낄 수 있을 것이다.

목차

1장 톱니바퀴가 아니야
2장 상심 가족
3장 미운 오리 새끼
4장 시소 게임
5장 인체모형
6장 킨셀라의 계절
7장 은행 레이스
8장 서민촌 신기루
9장 영웅의 식탁
10장 하루코의 여름
옮긴이의 글


리뷰

구매자 별점

4.7

점수비율

  • 5
  • 4
  • 3
  • 2
  • 1

9명이 평가함

리뷰 작성 영역

이 책을 평가해주세요!

내가 남긴 별점 0.0

별로예요

그저 그래요

보통이에요

좋아요

최고예요

별점 취소

구매자 표시 기준은 무엇인가요?

'구매자' 표시는 리디에서 유료도서 결제 후 다운로드 하시거나 리디셀렉트 도서를 다운로드하신 경우에만 표시됩니다.

무료 도서 (프로모션 등으로 무료로 전환된 도서 포함)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시리즈 도서 내 무료 도서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하지만 같은 시리즈의 유료 도서를 결제한 뒤 리뷰를 수정하거나 재등록하면 '구매자'로 표시됩니다.
영구 삭제
도서를 영구 삭제해도 ‘구매자’ 표시는 남아있습니다.
결제 취소
‘구매자’ 표시가 자동으로 사라집니다.

이 책과 함께 구매한 책


이 책과 함께 둘러본 책



본문 끝 최상단으로 돌아가기

spinner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