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리디북스 접속이 원활하지 않습니다.
강제 새로 고침(Ctrl + F5)이나 브라우저 캐시 삭제를 진행해주세요.
계속해서 문제가 발생한다면 리디북스 접속 테스트를 통해 원인을 파악하고 대응 방법을 안내드리겠습니다.
테스트 페이지로 이동하기


초화화 상세페이지

로맨스 e북 역사/시대물

초화화

구매단권판매가2,600
전권정가5,200
판매가4,680(10%)

구매하기

  • 0 0원

  • 초화화 1권

    초화화 1권

    • 글자수 약 11.5만 자

    2,600

  • 초화화 2권 (완결)

    초화화 2권 (완결)

    • 글자수 약 11.5만 자

    2,600


리디 info

[구매 안내] 세트/시리즈 전권 구매 시 (대여 제외) 기존 구매 도서는 선물 가능한 쿠폰으로 지급됩니다.

[도서 안내]
본 도서 『초화화 2권 (완결)』은 2019년 12월 27일자로 본문 내 누락된 9번 챕터를 추가하였습니다.
기존 구매자 분들께서는 앱 내의 '내 서재'에 다운받은 도서를 삭제하신 후, '구매목록'에서 재다운로드 하시면 수정된 도서로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도서 이용에 참고 부탁드립니다.
※ 단, 재다운로드시 기존 도서에 남긴 독서노트(형광펜, 메모, 책갈피)는 초기화되거나 위치가 변경됩니다.


이 책의 키워드


다른 키워드로 검색

책 소개

<초화화> 초화의 눈에 그렁그렁 눈물이 차올랐다.
“왜 그런 소리를 듣고만 계십니까. 아프면 아프다고 하십시오! 화나면 화를 내십시오! 왜 그렇게 속으로만 앓고 계시냔 말입니다! 곰도 태수님보단 덜 미련할 겁니다!”
서문영은 초화가 화를 낼수록 이상하게 기분이 좋아졌다.
“나더러 곰처럼 미련하다고들 하다만, 그건 다들 나를 너무 모르고 하는 소리다.”
“잘 알고 하는 소리 같습니다.”
“글쎄다.”
서문영이 미소를 지으며 초화를 물끄러미 응시했다.
“요즘 너무 자주 웃으시는 게 아닙니까?”
“네가 나 대신 화를 내주니, 웃을 일밖에 남지 않는구나.”
눈물에 젖은 초화의 눈동자가 흔들렸다.
이유를 알았다.
이렇게나 그윽한 눈으로 자꾸 그런 소리를 하니 심장이 나대는 것이다.
매번 그는 허를 찌르는 말로 심장을 간질였다.
“곰이 아니라 여우가 맞는 것 같습니다.”
“곰은 너고.”
“전 그렇게 미련하지 않습니다.”
“사납다는 뜻이었다.”
“그래야 살아남으니까요.”
“고맙다.”
“…….”
“웃게 해줘서.”
초화는 얼굴이 화끈거려서 고개를 옆으로 돌렸다.
“그리고 내 편이 되어줘서 고맙구나.”
무슨 말이든 해야 했다.
그의 목소리와 숨결이 점점 뜨겁게 뺨에 닿고 있었다.
가까워지는 거리 때문이다.
싫지 않았다.
그를 물러나게 하고 싶지 않았다.
자연스러운 남녀의 끌림이었다.
서로를 향한 마음을 말하지 않아도 알 수 있었고, 떨리는 마음은 두려움이 아니라 기대심이었다.


저자 프로필

류도하

2015.01.23. 업데이트 작가 프로필 수정 요청


리뷰

구매자 별점

4.1

점수비율

  • 5
  • 4
  • 3
  • 2
  • 1

290명이 평가함

리뷰 작성 영역

이 책을 평가해주세요!

내가 남긴 별점 0.0

별로예요

그저 그래요

보통이에요

좋아요

최고예요

별점 취소

구매자 표시 기준은 무엇인가요?

'구매자' 표시는 리디북스에서 유료도서 결제 후 다운로드 하시거나 리디셀렉트 도서를 다운로드하신 경우에만 표시됩니다.

무료 도서 (프로모션 등으로 무료로 전환된 도서 포함)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시리즈 도서 내 무료 도서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하지만 같은 시리즈의 유료 도서를 결제한 뒤 리뷰를 수정하거나 재등록하면 '구매자'로 표시됩니다.
영구 삭제
도서를 영구 삭제해도 ‘구매자’ 표시는 남아있습니다.
결제 취소
‘구매자’ 표시가 자동으로 사라집니다.

이 책과 함께 구매한 책


이 책과 함께 둘러본 책



본문 끝 최상단으로 돌아가기

spinner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