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리디 접속이 원활하지 않습니다.
강제 새로 고침(Ctrl + F5)이나 브라우저 캐시 삭제를 진행해주세요.
계속해서 문제가 발생한다면 리디 접속 테스트를 통해 원인을 파악하고 대응 방법을 안내드리겠습니다.
테스트 페이지로 이동하기

애착 유모 상세페이지

로맨스 e북 역사/시대물

애착 유모

소장전자책 정가3,000
판매가10%2,700

혜택 기간: 04.11.(목)~04.20.(토)

애착 유모 표지 이미지
19세 미만 구독불가

이 책의 키워드


다른 키워드로 검색

로맨스 가이드

* 작품명 : 애착 유모
* 배경/분야 : 로맨스, 동양풍
* 작품 키워드 : #모유플 #고수위 #나쁜 남자 #동양풍 #소유욕 #순진녀 #오만남 #집착남 #역키잡
* 남자 주인공 : 사준. 다른 음식은 먹을 수 없고 오직 젖만 먹을 수 있는 기묘한 병에 걸렸다. 처음에는 5살 정도의 아이였지만 젖을 먹기 시작하며 보통의 아이들보다 훨씬 빠른 속도로 자라기 시작해 젖을 물려주는 여주에게 집착하기 시작한다.
* 여자 주인공 : 할머니, 어머니로부터 대물림되고 있는 젖이 나오는 체질을 가지고 있다. 초경과 함께 젖이 나오기 시작했고 이 때문에 떠돌면서 살다가 젖 유모를 구한다는 소리를 듣고 남주와 만나게 된다. 남주를 둘러싼 비밀에 의심을 품고 남주를 지키기 위해 목숨까지 걸지만 돌아온 것은 남주의 무서운 집착.
* 이럴 때 보세요 : 여주의 젖을 먹고 자란 남주가 여주를 한 눈도 팔지 못하게 가두고 속박하고 혼자만 소유하는 집착을 보고 싶을 때.
* 공감 글귀 : 젖을 물려줬으니까 좆을 물게 해줄게, 유모.


애착 유모작품 소개

<애착 유모> [젖 유모를 모집합니다.]
구인 공고를 보고 찾아간 산 속 깊은 곳에 자리를 잡은 저택.
의식주를 제공하고 매달 쌀과 비단으로 월급을 준다 하니 이보다 더 좋을 수는 없다.
난이는 사내를 모른다.
아이는 낳아본 적도 없다.
그런데도 젖이 흐른다.
이건 유전병이다.
난이의 어미도 그랬다.
초경을 시작하면서 이미 젖이 나오기 시작하는 몸이 되었다.
흐르는 젖을 천을 막아가며 그리고 밤마다 억지로 짜가면서 젖몸살을 겨우겨우 버텨왔지만 몸이 성숙해지며 젖의 양도 점점 많아져 이제는 매일 밤 열 사발씩 젖을 짜내야 할 지경에 이르렀다.
그러던 중에 [젖 유모]를 구한다는 공고를 봤으니 어찌 좋지 않을 수 있을까.
“젖이 많아야 하는데.”
저택의 청지기는 난이를 의심의 눈초리로 보고.
“젖은 충분합니다.”
난이는 그 앞에서 제 젖을 사발에 짜서 보여준다.
결과는? 합격.
그렇게 해서 부잣집의 젖 유모가 된 난이.
그런데 누구에게 젖을 먹여야 하는 걸까.
“네가 새로 온 젖 유모냐?”
뱀같은 눈매를 가진 마님의 품에 안긴 아이는 다섯 살 남짓. 그러나 젖을 먹이기 시작하며 아이는 무서운 속도로 자라기 시작한다.
1년이 되지 않아 아이는 열 살 정도의 소년이 되고, 다시 1년이 되지 않아 아이는 열 일곱 살 가량의 소년이 된다.
그리고 다시 1년이 되기 전에 아이는 장성한 사내의 모습으로 자라지만 여전히 난이의 젖만 찾을 뿐이다.
“유모는 남편을 아직도 기억해?”
혼인을 했었고 남편과 아이가 죽었다는 난이의 거짓말 때문에 그 죽어버린, 있지도 않는 난이의 남편에게 집착하는 사내.
“유모. 남편 좆이 아직도 그리워?”
젖을 물던 아이는 어느새 사내가 되어 젖이 아닌 다른 곳을 탐내기 시작한다.
“나는 유모의 젖을 빨고 유모는 내 좆을 빠는 거야. 이만하면 공평하지 않아?”
탐욕 가득한 눈을 한 사내에게서 벗어나보려고 애를 써보지만, 이미 난이는 사내의 감옥에 갇히고 말았다.


저자 프로필

마뇽

2018.06.28. 업데이트 작가 프로필 수정 요청

대표 저서
애착 유모 표지 이미지
19세 미만 구독불가 10%할인 상세페이지 바로가기

막상막하 표지 이미지
19세 미만 구독불가 기다리면 무료 2무료 상세페이지 바로가기

피카레스크 표지 이미지
19세 미만 구독불가 10%할인 상세페이지 바로가기

컨트롤 프릭 표지 이미지
19세 미만 구독불가 10%할인 상세페이지 바로가기

용왕님의 승은 표지 이미지
19세 미만 구독불가 상세페이지 바로가기

출간작 전체보기

목차

# 여는 글. 대물림.
# 1. 젖 유모.
# 2. 수상한 저택.
# 3. 탈피.
# 4. 도주.
# 5. 성체
# 6. 재앙의 신.
# 닫는 글. 싹.


리뷰

구매자 별점

4.2

점수비율
  • 5
  • 4
  • 3
  • 2
  • 1

566명이 평가함

리뷰 작성 영역

이 책을 평가해주세요!

내가 남긴 별점 0.0

별로예요

그저 그래요

보통이에요

좋아요

최고예요

별점 취소

구매자 표시 기준은 무엇인가요?

'구매자' 표시는 리디에서 유료도서 결제 후 다운로드 하시거나 리디셀렉트 도서를 다운로드하신 경우에만 표시됩니다.

무료 도서 (프로모션 등으로 무료로 전환된 도서 포함)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시리즈 도서 내 무료 도서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하지만 같은 시리즈의 유료 도서를 결제한 뒤 리뷰를 수정하거나 재등록하면 '구매자'로 표시됩니다.
영구 삭제
도서를 영구 삭제해도 ‘구매자’ 표시는 남아있습니다.
결제 취소
‘구매자’ 표시가 자동으로 사라집니다.

이 책과 함께 구매한 책


이 책과 함께 둘러본 책



본문 끝 최상단으로 돌아가기

spinner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