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리디북스 접속이 원활하지 않습니다.
강제 새로 고침(Ctrl + F5)이나 브라우저 캐시 삭제를 진행해주세요.
계속해서 문제가 발생한다면 리디북스 접속 테스트를 통해 원인을 파악하고 대응 방법을 안내드리겠습니다.
테스트 페이지로 이동하기


눈치껏 못 배웁니다, 일센스 상세페이지

자기계발 기획/창의/리더십 ,   컴퓨터/IT 컴퓨터/앱 활용

눈치껏 못 배웁니다, 일센스

이메일 작성법부터 엑셀 기본기까지, 친절한 선배 ‘공여사들’의 직팁 모음집

구매종이책 정가16,000
전자책 정가20%12,800
판매가12,800
눈치껏 못 배웁니다, 일센스

작품 소개

<눈치껏 못 배웁니다, 일센스>

이렇게 일하면 삽질은 줄고, 업무 스킬은 높아집니다
뼛속까지 로지컬한 ‘공여사들’의 오피스 꿀팁

‘경력직만 원하는 더러운 세상’에서 회사는 연차를 불문하고 모두에게 ‘가르쳐주지 않아도 눈치껏 잘하기’를 바란다. 하지만 이런 세상에 되묻고 싶다. “안 가르쳐준 걸 어떻게 알아요?”

일을 잘하고 싶지만 어디서, 뭘 배워야 할지 도통 모르겠는 이들을 위해 16만 직장인들의 랜선 선배 ‘공여사들’이 나섰다. 논리회로, 로그의 성질 같은 단순명쾌함과 효율성을 사랑하는 ‘공대 나온 여자 사람’이 회사에서 ‘일잘러’로 인정받기까지, 직접 체득한 일센스를 옆자리 친절한 선배의 마음으로 나눈다.

저자가 말하는 ‘일센스’의 포인트는 ‘업무의 의미를 알고 일하면 삽질을 줄이고 효율을 높일 수 있다’라는 것. 이메일 쓰기부터, 폴더 관리, 보고하기, 회의하기 등 회사에서 매일 반복하는 업무들의 의미를 짚으면서 더 효율적으로 일할 수 있는 ‘일잘러 실무 팁’까지 공유한다. 책의 후반부에는 유튜브에서 폭발적 반응을 얻었던 ‘엑셀 기본기’가 담겨 있다. ‘이것만 알아두면 직장인 엑셀 문제없다’ 하는 최소한의 엑셀 에센스만을 모았다.


출판사 서평

★ 어서 와, 직장생활은 처음이지?
- 회사의 모든 것이 낯선 신입사원, 아직 일이 손에 덜 익은 직장인들을 위한 책

눈이 핑 돌아가게 바쁜 업무 현장에서 즉시 전력으로 일을 하다 보면 기본기부터 다져가며 일을 배울 여유가 없기 마련이다. 그래서인지 일은 ‘혼나면서 배우는 법’ ‘선배의 어깨너머로 익히는 것’이라고들 하지만, 왜 굳이 그렇게 힘들게 배워야 할까? 더 빨리, 더 쉽게 배우면 더 좋지 않을까? 이런 생각으로 시작된 유튜브 〈공여사들〉은 직장인들의 공감 백배 콘텐츠를 바탕으로 채널 개설 1년 만에 10만 구독자를 모았다.
〈공여사들〉의 직장생활 팁 콘텐츠를 체계적으로 정리하고 영상에 담지 못한 노하우까지 꽉꽉 채워서 만든 이 책 《눈치껏 못 배웁니다, 일센스》에는 저자가 직장생활을 하면서 직접 체득한 ‘일센스’가 눅진하게 압축되어 있다. 저자는 업무의 의미를 이해하고 거기에 약간의 요령을 덧붙이면 더 효율적으로 일할 수 있다고 하는데, 이것이 바로 ‘일센스’다. ‘일센스’는 생활에서 단순히 센스가 좋은 것과 구별되며, 업무에 관한 지식과 기술이 필요한 영역이므로 배워야 한다고도 한다. ‘모두의 랜선 선배’ ‘옆자리 친절한 과장님’의 마음으로 ‘공여사들’이 전수하는 일센스를 획득하여 ‘신입’ ‘미숙’의 꼬리표를 떼보자.

★ 이렇게 업무를 하면, 같이 일하고 싶은 사람이 됩니다
- 이메일 작성법부터 폴더 관리, 회의하기 등 일잘러의 실무 팁

‘이 사람을 수신에 넣을까, 참조에 넣을까?’ ‘이 건을 상사에게 보고할까 말까’ 일을 하다 보면 이런 사소한 것들로 고민이 꼬리에 꼬리를 무는 순간이 몇 번이고 찾아온다. 그런데 설상가상으로 언뜻 사소하게 보였던 일들이라도 실수하면 걷잡을 수 없는 결과를 가져올 때도 있다. 예를 들어, 업무용 이메일에서 ‘참조’에 넣었어야 하는 상대팀 실무자를 ‘수신’에 넣은 경우, 그가 자기 업무로 인식해 내가 모르는 곳에서 불필요한 일을 하고 있다든지…. 그야말로 ‘삽질’이다.
<1부 정년까지 가는 ‘업무 습관’ 셋업하기>에서는 이러한 삽질을 막기 위해서 메일 쓰기, 폴더 관리, 보고하기 등의 의미와 실무 팁에 대해 알아보며 일센스를 키운다. <1장 이메일 중심으로 일하기>에서는 직장에서 가장 많이 쓰는 소통 수단인 ‘이메일’의 기본 작성법, 그리고 이메일로 명확하고 효율적으로 소통하는 방법 등을 살펴본다. <2장 정리하며 일하기>에서는 ‘폴더 관리’ ‘일 목록 작성’을 통해 나만의 업무 시스템을 구축하는 연습을 한다. <3장 생각하며 일하기>에서는 ‘보고’와 ‘회의’의 의미를 확인하며 생산성을 높이는 법을 익힌다.

★ 직장인 엑셀, 이것만 알면 됩니다!
- IF함수부터 피벗테이블까지, 숫자가 만만해지는 ‘엑셀력’ 장착하기

<직장인 엑셀, 진짜 쓸 만한 단축키만 정복해보자>(조회수 27만), <일일 실적보고, 이제 손으로 타이핑하지 마세요>(조회수 11만), <직장인 엑셀, 텍스트 가공 끝판왕!>(조회수 10만) 등 실전에서의 엑셀 사용법을 아주 쉽게 차근차근 설명하는 ‘엑셀력’ 콘텐츠로 유튜브에서 화제를 모았던 저자의 노하우를 2부에 담았다. 회사에서 수많은 데이터를 처리하며 ‘엑셀통’으로 인정받은 경험을 바탕으로 저자는 이 정도만 알면 웬만한 데이터는 다 처리할 수 있다며 ‘최소한의 엑셀 기본기’를 정리했다. 이 책에 담긴 정도의 ‘엑셀력’만 장착해도 노가다는 확 줄고 숫자가 친근해지는 훨씬 더 쾌적한 오피스 라이프가 찾아올 것이다.
<4장 직장인 엑셀, 기본 다지기>에서는 직장인이라면 눈 감고도 쓸 줄 알아야 하는 엑셀의 기본(‘공여사들’ 피셜)을 뗀다. 다섯 가지 함수(IF/COUNTIF/VLOOKUP/SUMIF/$절대참조$), 피벗테이블의 개념과 사용법을 예시를 통해 직접 따라 하면서 익힌다. <5장 직장인 엑셀, 실전 뽀개기>에서는 실전에서 ‘기획-수집-가공-자동화’ 프로세스를 거쳐 엑셀 데이터를 가공하는 연습을 한다. 윈도 단축키 활용법, 추천 유틸리티 등이 집약된 <부록>도 놓치지 마시길!


저자 프로필

공여사들

  • 학력 아주대학교 전자공학부 졸업

2021.05.14. 업데이트 작가 프로필 수정 요청

공대 나온 여자 사람. 아주대학교 전자공학부를 졸업한 뒤, 국내 굴지의 대기업에서 일하고 있다. 감성은 약간 부족한 대신 로지컬 사고의 끝판왕이(라 자부한)다. 집 청소부터 로또 구매까지 뭐든 공학적으로 생각하고 움직이는 편. 그 덕분일까? 입사 8년 만에 회사에서 ‘일잘러+프로 엑셀러’로 통하게 됐다. 이 기세를 몰아 시작한 유튜브 〈공여사들〉은 직장생활 팁, 직장인을 위한 엑셀 영상 등이 폭발적 반응을 얻으면서 채널 개설 1년 만에 10만 구독자를 달성했다. 일을 잘하고 싶지만 배울 곳 없는 직장인들을 위해 ‘모두의 랜선 선배’ ‘옆자리 친절한 과장님’으로 회사와 유튜브에서 활약 중이다.


저자 소개

공대 나온 여자 사람. 아주대학교 전자공학부를 졸업한 뒤, 국내 굴지의 대기업에서 일하고 있다. 감성은 약간 부족한 대신 로지컬 사고의 끝판왕이(라 자부한)다. 집 청소부터 로또 구매까지 뭐든 공학적으로 생각하고 움직이는 편. 그 덕분일까? 입사 8년 만에 회사에서 ‘일잘러+프로 엑셀러’로 통하게 됐다. 이 기세를 몰아 시작한 유튜브 〈공여사들〉은 직장생활 팁, 직장인을 위한 엑셀 영상 등이 폭발적 반응을 얻으면서 채널 개설 1년 만에 10만 구독자를 달성했다. 일을 잘하고 싶지만 배울 곳 없는 직장인들을 위해 ‘모두의 랜선 선배’ ‘옆자리 친절한 과장님’으로 회사와 유튜브에서 활약 중이다.

목차

작가의 말

제1부 정년까지 가는 ‘업무 습관’ 셋업하기

제1장 이메일 중심으로 일하기
01 일 잘하는 사람의 메일 쓰기 체크리스트
02 몰랐다간 돌 맞는 수신과 참조의 차이
03 일의 맥락이 담긴 회신과 전달
04 국어를 못해도 반은 먹고 들어가는 메일 전개 공식
05 글 못 쓰는 사람을 위한 본문 양식화 스킬
06 죽은 글발도 살리는 균형 맞추기 스킬

제2장 정리하며 일하기
01 파일은 반드시 딱 맞는 이름의 폴더에 담는다
02 헤매기 싫다면 MECE하고 단순하게
03 한번 따르면 멈출 수 없는 6가지 폴더 생성 규칙
04 한눈에 들어오는 파일 네이밍 규칙
05 센스 터지는 나만의 폴더 구조 만들기
06 회사 좀 다녀본 사람들의 손메모 습관
07 적어만 놓고 안 할 거면 일 목록을 왜 쓰니?
08 산더미 같은 일 목록을 빠르게 처리하는 법(FIFO/LIFO)

제3장 생각하며 일하기
01 보고, 이것만 지켜도 중간은 간다
02 세 번의 보고가 삽질을 막는다
03 보고에서 중요한 건 타이밍이다
04 욕먹기 싫다면 회의 준비는 이렇게(feat. 어젠다)
05 회의, 끝날 때까지 끝난 게 아니다(feat. 회의록)
06 회의에서 신입사원 티를 내고 싶지 않다면



제2부 직장인 필수 스킬 ‘엑셀력’ 장착하기

제4장 직장인 엑셀, 기본 다지기
01 엑셀을 쓰는 사람이라면 숨 쉬듯 써야죠! [IF]
02 엑셀을 두고 왜 손가락으로 세나요? [COUNTIF]
03 엑셀을 두고 왜 노가다를 하나요? [VLOOKUP]
04 엑셀을 두고 왜 계산기로 더해요? [SUMIF]
05 엑셀을 쓰는데 이거 모르면 답 없죠! [$절대참조$]
06 복잡한 데이터도 클릭 한 방에 요약한다! [피벗테이블 1]
07 보고 양식을 그림 그리듯 그린다고? [피벗테이블 2]
08 데이터가 바뀌어도 순식간에 새로고침! [피벗테이블 3]

제5장 직장인 엑셀, 실전 뽀개기
01 어떻게 만들 것인가? [기획]
02 어디서 가져올 것인가? [수집]
03 그대로 쓸 수 없다면? [가공]
04 자주 뽑아야 한다면? [자동화]
05 단축키? 딱 쓸모 있는 것만 알아두자!
06 수식 에러? 이제는 고칠 수 있다!

부록. 낭비를 없애는 ‘PC 환경’ 구축하기
01 어디서든 통하는 윈도 단축키
02 화면의 공간을 최대한 활용하는 팁
03 구글 크롬의 미학
04 보고서를 예쁘게 꾸며줄 사이트 모음
05 깔아두면 쓸모 있는 쌈박한 유틸리티: 깔.쓸.쌈.유


북 트레일러


리뷰

구매자 별점

4.5

점수비율

  • 5
  • 4
  • 3
  • 2
  • 1

10명이 평가함

리뷰 작성 영역

이 책을 평가해주세요!

내가 남긴 별점 0.0

별로예요

그저 그래요

보통이에요

좋아요

최고예요

별점 취소

구매자 표시 기준은 무엇인가요?

'구매자' 표시는 리디북스에서 유료도서 결제 후 다운로드 하시거나 리디셀렉트 도서를 다운로드하신 경우에만 표시됩니다.

무료 도서 (프로모션 등으로 무료로 전환된 도서 포함)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시리즈 도서 내 무료 도서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하지만 같은 시리즈의 유료 도서를 결제한 뒤 리뷰를 수정하거나 재등록하면 '구매자'로 표시됩니다.
영구 삭제
도서를 영구 삭제해도 ‘구매자’ 표시는 남아있습니다.
결제 취소
‘구매자’ 표시가 자동으로 사라집니다.

이 책과 함께 구매한 책


이 책과 함께 둘러본 책



본문 끝 최상단으로 돌아가기

spinner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