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리디북스 접속이 원활하지 않습니다.
강제 새로 고침(Ctrl + F5)이나 브라우저 캐시 삭제를 진행해주세요.
계속해서 문제가 발생한다면 리디북스 접속 테스트를 통해 원인을 파악하고 대응 방법을 안내드리겠습니다.
테스트 페이지로 이동하기


바울과 팔레스타인 유대교: 간추린판 상세페이지

책 소개

<바울과 팔레스타인 유대교: 간추린판> E. P. 샌더스의 혁명적인 바울 연구서 『바울과 팔레스타인 유대교: 40주년 기념 한국어판』은 팔레스타인 유대교와 바울의 종교 패턴을 분석하여 비교한 책이다. 저자는 팔레스타인 유대교에 대한 1차 자료를 섭렵하였다. 기원전 200년부터 기원후 200년까지의 유대교 자료를 히브리어 및 헬라어로 연구하면서, 자신의 이론을 위해 부분만 발췌하지 않고 그 전체적인 종교 패턴을 드러냈다.
방대한 자료를 꼼꼼하게 원전으로 읽고 해석한 일도 뛰어난 업적이지만, 저자는 이 모든 다채로운 색상을 하나로 희석시키려 하지 않는다. 직접 1차 자료를 봤기에 그 안에 있는 다양성을 무시할 수 없었다. 그래서 샌더스는 하나의 시각을 바탕으로 구성된 “조직신학”을 억지로 만들어내려 하지 않고, “종교 패턴”을 제시한다. 이 종교 패턴이라는 단어는 사실 이 책의 부제, “종교 패턴 비교”에서도 등장한다. 종교 패턴이란 단순히 본질들(믿음 대 행위, 자유 대 율법 등)을 비교하거나 개개 모티프들을 비교하는 것과는 다르다. 샌더스가 정의하는 종교 패턴은 “그 종교 신자들이 기능을 따라 그 종교를 이해한 내용을 묘사한 것이다”(p. 65). 더불어 샌더스는 제2성전 사상에 관한 다소 독자적인 해석을 독자에게 선사하면서도 자신과 유사한 연구를 선행 학자들의 목소리를 듣는 일을 절대 게을리하지 않았다.
이 책의 원서는 1977년에 출간되었고, 한국어판은 2018년에야 출간이 되었는데 한국어판 출간 이후 내용이 방대하며 (1176페이지), 인용하는 일차 자료가 너무 많고, 세부적인 논의도 복잡하여 전체 내용을 이해하고 소화하기가 쉽지 않은 게 단점이었다. 이것이 ‘간추린판’이 나오게 된 배경이다. ‘간추린판’은 긴 호흡의 논증을 읽다가 놓치기 쉬운 주제 단락을 돋보이게 할 것, 샌더스가 인용하는 일차 자료를 최소한의 양이라도 포함시켜 독자가 유대 문헌을 직접 읽는 경험을 할 수 있게 할 것, 샌더스 스스로 던지는 질문들과 그가 해답을 찾아가는 과정을 간략하게나마 남겨놓을 것, 그리고 가급적 샌더스의 바울 해석 부분을 많이 남길 것 등 이 네 가지를 기준으로 바울 연구자인 김선용 박사가 간추리는 작업을 통해서 탄생하게 되었다.


출판사 서평

“신약학 연구자들에게 『바울과 팔레스타인 유대교』가 끼친 심원한 영향은 말로 다 할 수 없습니다. 필독서라는 말이 가장 잘 어울리는 책입니다. 하지만 안타깝게도 전문적 훈련을 받지 않은 이에게는 넘기 어려운 산이기도 합니다. 샌더스가 이 책에서 자신의 논지를 여러 번 반복하기 때문에 그가 말하려는 바를 대략 파악하는 것이 어렵지 않지만, 그가 상당한 분량의 일차 자료를 인용 하며 논증을 전개하기 때문에 세부적인 논의를 대할 때 독자는 쉽게 길을 잃을 수 있습니다. 번역본 출간은 무척 감사하고 반가운 일이었는데, 아쉽 게도 많은 독자가 이 책을 완독하지 못하거나 읽더라도 중요한 지점을 놓치는 경우를 보았습니다. 전문가도 어렵다고 한 책이니 자연스러운 일이 겠지만, 온갖 어려움을 극복한 끝에 나온 이 책이 제대로 읽히지 않는 모습을 보니 안타까운 마음이 들었습니다.
…. 그러던 중 이 책의 발췌본을 만들어보자는 제의를 받았습니다. 반가운 마음에 하겠다고 했지만, 원서로 존재하지 않는 “간추린판”을 만들기 위해 편집 작업을 하려 하니 보통 어려운 일이 아니었습니다. 하나의 유기체인 책에서 중요도를 판단해가며 인공적으로 단락을 떼어내는 작업도 힘들었고, 추려낸 단락과 문장을 어색하지 않도록 잇는 일도 쉽지 않았습니다. 책을 몇 번씩 읽으며 간추리고 또 간추렸습니다. 중요한 내용이더라도 “언약적 율법주의”를 이해하는 데 직접 관련된 부분이 아니면 과감히 뺐습니다.
책의 내용을 발췌할 때 제가 세운 기준은 이렇습니다. 첫째, 긴 호흡의 논증을 읽다가 놓치기 쉬운 주제 단락을 돋보이게 할 것. 둘째, 샌더스가 인용하는 일차 자료를 최소한의 양이라도 포함시켜 독자가 유대 문헌을 직접 읽는 경험을 할 수 있게 할 것. 셋째, 샌더스 스스로 던지는 질문들과 그가 해답을 찾아가는 과정을 간략하게 나마 남겨놓을 것. 마지막으로, 가급적 샌더스의 바울 해석 부분을 많이 남길 것. 처음 세 기준은 별도의 설명이 필요하지 않을 것 같습니다. 마지막 기준을 세운 이유는 설명을 하는 것이 좋겠습니다. 신약학 연구사를 볼 때 샌더스의 바울 해석이 가치를 제대로 인정받지 못했다는 판단이 듭니다. 샌더스의 바울 해석을 비판하며 등장한 소위 “바울에 관한 새 관점” 학자들은 제가 보기에 샌더스의 바울 해석을 정확하게 이해하지 못한 것 같습니다. 샌더스의 글을 읽고 나면 왜 그가 제임스 던〔James D. G. Dunn〕이나 톰 라이트〔N. T. Wright〕 같은 “새 관점” 주창자들과 함께 “새 관점 학파”로 분류되기를 거부하는지 알 수 있을 것입니다. 샌더스의 날카로우면서 창의적인 바울 서신 읽기를 맛보는 재미 도 적지 않을 것이라 생각합니다….

샌더스는 『바울과 팔레스타인 유대교』 출간 이후 봇물처럼 쏟아진 비판에 대해 거의 대응 하지 않았습니다. 그래서 본서의 부록 2로 실린 그의 소논문 “다시 살펴본 언약적 율법주의”는 무척 가치가 있습니다. 이 소논문에서 샌더스는 언약적 율법주의라는 표현을 다른 학자들이 어떤 식으로 오해했는가를 날카롭 게 지적하고, 몇몇 중요한 학계의 비판에 대해 묵직하고도 적확한 응답을 합니다. 이 소논문에서 샌더스가 개진한 응답〔response〕은 “새 관점”을 넘 어서려는 작업을 한 존 바클레이〔John M. G. Barclay〕, 프란시스 왓슨〔Francis Watson〕, 더글러스 캠벨〔Douglas Campbell〕에게도 상당 부분 적용될 수 있다 고 저는 생각합니다. 독자 여러분은 바클레이가 그의 『 바울과 선물 』 에서 샌더스의 『바울과 팔레스타인 유대교』를 비판하는 부분과 이 소논문에서 샌더스가 자신의 비판자들을 비판하는 부분을 비교해가며 읽으면 무척 재미있을 것입니다. …” ‘간추린이의 말’에서 발췌함.


저자 소개

지은이 E. P. 샌더스
E. P. 샌더스는 Duke University의 the Arts and Sciences Professor of Religion Emeritus이다. 그 전에는 McMaster University에서 신약학을 가르쳤으며, Oxford University에서 Dean Ireland’s Professor of the Exegesis of Holy Scripture이자 fellow of The Queen’s College였다. 저서로는 Judaism: Practice and Belief, 63 BCE–66 CE (1992), Jewish Law from Jesus to the Mishnah (1990), Studying the Synoptic Gospels (Margaret Davies 공저; 1989)『공관복음서 연구』(대한 기독교 서회, 1999), Jesus and Judaism (1985)『예수와 유대교』(크리스챤다이제스트, 1995, 2008), Paul, the Law, and the Jewish People (1983)『바울 율법 유대인』(크리스챤다이제스트, 1995), Paul: A Very Short Introduction (1991)『사도 바오로』(뿌리와이파리, 2016), Paul: The Apostle's Life, Letters, and Thought (2015), Comparing Judaism and Christianity (2016)이 있다.

옮긴이 박규태
번역을 업으로 삼고 글쓰기를 즐거움으로 삼아 살고 있다. 아직 한국에 소개되지 않은 저자를 발굴하는 데 관심이 많다. 옮긴 책으로 『바울 평전』(비아토르), 『두 지평』(IVP), 『바울과 팔레스타인 유대교』(알맹e) 등이 있다.

간추린이 김선용
성서학 독립연구자로서, 초기 기독교라는 역사 속의 사건을 역사비평의 방법으로 탐구한다. 바울의 편지들을 중점적으로 연구하며, 초기 기독교의 다양성과 기독 공동체의 정체성 형성에 관심을 두고 있다. 또한 종교학, 인류학, 서양 고대철학, 고전 수사학, 그리스-로마 종교, 고대 유대교 등 인접 인문학과 긴밀한 학제간 연구에도 힘쓰고 있다.
서울대학교에서 화학공학(B.S.)을 전공하고, 침례신학대학원에서 목회학석사(M.Div.)를 하였다. 맥코믹신학교에서 신학석사(M.A.T.S.)를, 시카고대학 신학부(University of Chicago Divinity School)에서 성서학 박사(Ph.D. in Biblical Studies)를 받았다. 저서로는 『갈라디아서』(비아토르, 근간), Curse Motifs in Galatians: An Investigation into Paul's Rhetorical Strategies, WUNT 2/531 (Mohr Siebeck, 근간)가 있다.

목차

목 차
간추린이의 말 - 김선용
40주년 기념판 머리말
40주년 기념판 서문 - 마크 챈시
1977년 저자 머리말
약어표
들어가는 글
1절 신약 학계가 이야기하는 바울과 유대교
2절 종교 패턴들의 전체 모습을 비교함
3절 자료
1부 팔레스타인 유대교
I장 탄나임 문헌
1절 랍비 종교를 율법의 행위로 의를 얻는 종교로 보는 끈질긴 견해
2절 랍비 자료 사용
3절 탄나임 문헌의 본질
4절 선택과 언약
5절 순종과 불순종: 보상과 벌
6절 보상과 벌 그리고 장차 올 세상
7절 언약과 속죄의 일원이 됨으로써 얻은 구원
8절 적절한 신앙 행위: zakah와 tsadaq
10절 종교생활과 체험의 본질
11절 결론
II장 사해사본
1절 들어가는 글
2절 언약과 언약 백성
3절 선택과 예정
4절 계명
5절 성취와 범과(犯過); 죄의 본질; 보상과 벌
6절 속죄
9절 결론
III장 외경과 위경
1절 집회서Ben Sirach
2절 에녹1서
3절 희년서
4절 솔로몬의 시편
5절 에스라4서
IV장 팔레스타인 유대교 (기원전 200년-기원후 200년)
결론
2부 바울
V장 바울
1절 들어가는 글
2절 문제를 앞질러가는 해결책
3절 바울의 구원론
4절 율법, 인간의 비참한 곤경, 그리고 그 비참한 곤경과 해결책의 관계
5절 바울이 제시하는 언약적 율법주의
6절 행위에 따른 심판과 은혜로 말미암은 구원
7절 일관성, 연관성 그리고 자료
결론
바울과 팔레스타인 유대교
바울, 헬레니즘 그리고 헬레니즘 시대 유대교
간추린판 부록 1: 유대교와 기독교를 비교함: 내가 걸어온 학자의 길
간추린판 부록 2: 다시 살펴본 언약적 율법주의
An Annotated Bibliography for Further Study
참고문헌과 색인에 대한 안내
발행인의 말
※ 본 간추린판에 내용이 간추려져 포함되지 않은 일부 절의 경우 아래 목차에는 없지만 절 번호는 원본의 번호를 유지한 관계로 번호가 건너뛰는 경우가 일부 있습니다.


리뷰

구매자 별점

5.0

점수비율

  • 5
  • 4
  • 3
  • 2
  • 1

2명이 평가함

리뷰 작성 영역

이 책을 평가해주세요!

내가 남긴 별점 0.0

별로예요

그저 그래요

보통이에요

좋아요

최고예요

별점 취소

구매자 표시 기준은 무엇인가요?

'구매자' 표시는 리디북스에서 유료도서 결제 후 다운로드 하시거나 리디셀렉트 도서를 다운로드하신 경우에만 표시됩니다.

무료 도서 (프로모션 등으로 무료로 전환된 도서 포함)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시리즈 도서 내 무료 도서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하지만 같은 시리즈의 유료 도서를 결제한 뒤 리뷰를 수정하거나 재등록하면 '구매자'로 표시됩니다.
영구 삭제
도서를 영구 삭제해도 ‘구매자’ 표시는 남아있습니다.
결제 취소
‘구매자’ 표시가 자동으로 사라집니다.

이 책과 함께 구매한 책


이 책과 함께 둘러본 책



본문 끝 최상단으로 돌아가기

spinner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