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리디 접속이 원활하지 않습니다.
강제 새로 고침(Ctrl + F5)이나 브라우저 캐시 삭제를 진행해주세요.
계속해서 문제가 발생한다면 리디 접속 테스트를 통해 원인을 파악하고 대응 방법을 안내드리겠습니다.
테스트 페이지로 이동하기

우렁신랑 상세페이지

로맨스 e북 역사/시대물 ,   로맨스 e북 19+

우렁신랑

대여단권 100년 60%520 ~ 1,120
전권권당 100년 1,640
소장단권판매가1,300 ~ 2,800
전권정가4,100
판매가4,100

혜택 기간: 07.14.(일)~07.21.(일)

우렁신랑 표지 이미지
19세 미만 구독불가

  • 0 0원

  • 우렁신랑 (외전)
    우렁신랑 (외전)
    • 등록일 2022.05.19.
    • 글자수 약 4.7만 자
    • 520(60%)1,300

  • 우렁신랑
    우렁신랑
    • 등록일 2022.03.13.
    • 글자수 약 8.6만 자
    • 1,120(60%)2,800

시리즈의 신간이 출간되면 설정하신 방법으로 알려드립니다.


리디 info

[구매 안내] 세트 또는 시리즈 전권 소장 시(대여 제외) 이미 소장 중인 중복 작품은 다른 계정에 선물할 수 있는 쿠폰으로 지급됩니다. 자세히 알아보기 >


이 책의 키워드


다른 키워드로 검색

로맨스 가이드

*배경/분야: 동양 설화물

*작품 키워드: #동양풍, #신화물, #초월적존재, #남장여자, #동거, #조신남, #다정남, #절륜남, #순정남, #동정남, #순진남, #존댓말남, #대형견남, #직진녀, #다정녀, #동정녀, #털털녀, #달달물, #로맨틱코미디, #힐링물, #외유내강, #계약결혼

남자주인공 : 오훤 – 서해 용왕 광순왕 오흠의 아들이자 백룡. 육 척이 넘는 장신에 모래처럼 반짝거리는 미색 머리카락, 눈송이만큼 투명한 피부를 가진 미인. 차기 용왕이 될 용왕자지만 창이나 검을 쥐는 것 보다는 화초를 키우고 집안을 단장하는 일이 더 좋아 뛰쳐나왔다. 가출한 죄로 우렁이가 되어 백로에게 쪼이는 걸 효운이 구해준다. 천성이 다정하고 부드럽다.

여자주인공 : 최효운 – 오라비는 과거를 본다고 나가 연락이 끊기고 부모는 죽었다. 작은 땅이나마 지키기 위해 남장을 하고 농사일을 한다. 매일같이 텅 빈 집으로 돌아가던 그녀였는데, 어느 날부터인가 김이 모락모락 나는 밥상이 차려져 있다. 우렁이라고 쫓아내기에는 너무나 맛있는 밥이….

*이럴 때 보세요: 귀엽고 다정한 우렁이 남주와 멋있고 사랑스러운 농부 여주의 힐링 로맨스가 보고 싶을 때.

*공감 글귀: 어쩌면 그녀도 훤만큼이나 특이한 사람인지도 모르겠다. 사라진 오라비 대신 남장을 하고 혼자 살아간다는 게 결코 흔한 결정은 아닐 것이다. 결국 효운과 훤은 세간의 기대와 전혀 다른 삶을 살고 있다는 공통점을 지닌 셈이다.


우렁신랑작품 소개

<우렁신랑> 부모님은 돌아가시고, 오라비는 가출해서 행방불명.
홀로 집을 지키고자 남장을 하게 된 효운은
힘든 농사일로 바쁜 하루하루를 보내던 어느 아침,
백로에게 잡아먹히기 직전의 우렁이를 구해준다.

그날부터 이상한 일이 벌어진다.
집에 돌아오면 김이 모락모락 나는 밥상이 차려져 있는 게 아닌가.
‘아니, 뭐 하는 미친놈이지?’
문제는, 진짜 맛있다는 점.
거기다 청소까지 반짝반짝, 그야말로 온 집에서 광이 난다.

하지만 마냥 좋아할 수도 없는 노릇!
‘혹시 내가 여자인 게 들킨다면? 다 망한다고!’
결국 작정하고 숨어 있던 효운은 범인을 잡고야 마는데….

눈송이만큼 투명한 피부, 모래처럼 반짝거리는 미색 머리카락.
이마는 높고 눈썹은 품위가 흘러 반악(潘岳)을 연상케 하고,
쌍꺼풀이 진 커다란 눈은 우수에 젖어 서시를 떠올리게 한다.
아름다운 것이 얼굴뿐이랴?
육 척이 넘는 키는 훤칠했고 요대를 딱 맞게 맨 허리는 준마처럼 늘씬했다.

솔직히 이 정도 미모면 사람 같지도 않았다.
아니, 사람이 아닌 게 맞긴 하지.

“낭자, 제발, 살려주십시오, 흐윽…!
뭍사람이 저를 받아 주지 않으면, 저는, 흑흑, 죽고 말 겁니다.”

가출한 죄로 우렁이가 되어버린 서해 용왕의 아들이
효운의 앞에 엎드려서 울기 시작했다.

“시키는 일은 뭐든 다 하겠습니다!
지금처럼 집안일도 해 놓고, 식사도 도맡아 차리겠어요.
그저 처마 아래에만 머물도록 허락해 주세요…!”

얼떨결에 허락한 효운은 하나의 조건을 건다.

“좋아. 대신 내 부인 시늉을 해야 해. 그러니까, 여장을 하고 있어야 한다고.”

*

“소리, 참지 않으셔도, 됩니다.
우리 둘뿐인걸요.”

그녀의 잔뜩 찌푸려진 이마에 훤이 입을 맞추었다.

“흣… 아니, 그치만…. 우리 중에… 울보는, 그쪽이잖아.
내가 울 수는, 없지….”

자신의 쾌락보다는 효운의 상태를 염려하던 눈빛이 순간 짐승처럼 바뀌었다.
터져 나오는 환희에 시야가 새하얗게 물들었다.


저자 프로필

칼리엔테

2018.05.04. 업데이트 작가 프로필 수정 요청

대표 저서
바리애사(鉢里愛史) 표지 이미지
19세 미만 구독불가 대여 상세페이지 바로가기

우렁신랑 표지 이미지
19세 미만 구독불가 대여 상세페이지 바로가기

술탄의 여자 표지 이미지
19세 미만 구독불가 50%할인 상세페이지 바로가기

페르세포네는 거짓말을 했다 표지 이미지
19세 미만 구독불가 60%할인 상세페이지 바로가기

내 원수의 침상에 누워 표지 이미지
19세 미만 구독불가 대여 상세페이지 바로가기

출간작 전체보기

목차

1. 봄비 그친 어느 날
2. 일신우일신(日新又日新)
3. 남녀칠세부동석이라는데
4. 절절로 나에게 그윽한 마음 생기니
5. 임의 정 중도에 끊어질까 하노라
6. 금슬지락(琴瑟之樂)


리뷰

구매자 별점

4.3

점수비율
  • 5
  • 4
  • 3
  • 2
  • 1

962명이 평가함

리뷰 작성 영역

이 책을 평가해주세요!

내가 남긴 별점 0.0

별로예요

그저 그래요

보통이에요

좋아요

최고예요

별점 취소

구매자 표시 기준은 무엇인가요?

'구매자' 표시는 리디에서 유료도서 결제 후 다운로드 하시거나 리디셀렉트 도서를 다운로드하신 경우에만 표시됩니다.

무료 도서 (프로모션 등으로 무료로 전환된 도서 포함)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시리즈 도서 내 무료 도서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하지만 같은 시리즈의 유료 도서를 결제한 뒤 리뷰를 수정하거나 재등록하면 '구매자'로 표시됩니다.
영구 삭제
도서를 영구 삭제해도 ‘구매자’ 표시는 남아있습니다.
결제 취소
‘구매자’ 표시가 자동으로 사라집니다.

이 책과 함께 구매한 책


이 책과 함께 둘러본 책



본문 끝 최상단으로 돌아가기

spinner
앱으로 연결해서 다운로드하시겠습니까?
닫기 버튼
대여한 작품은 다운로드 시점부터 대여가 시작됩니다.
앱으로 연결해서 보시겠습니까?
닫기 버튼
앱이 설치되어 있지 않으면 앱 다운로드로 자동 연결됩니다.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