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리디북스 접속이 원활하지 않습니다.
강제 새로 고침(Ctrl + F5)이나 브라우저 캐시 삭제를 진행해주세요.
계속해서 문제가 발생한다면 리디북스 접속 테스트를 통해 원인을 파악하고 대응 방법을 안내드리겠습니다.
테스트 페이지로 이동하기


쌓는 것보다 허물어뜨리는 것이 어렵다는 것을 상세페이지

어린이/청소년 어린이 ,   에세이/시 에세이

쌓는 것보다 허물어뜨리는 것이 어렵다는 것을

어른과 아이를 위한 그림 동화

구매전자책 정가4,900
판매가4,900

작품 소개

<쌓는 것보다 허물어뜨리는 것이 어렵다는 것을> 이 책은 어른들과 아이들이 함께 볼 수 있는 그림 동화의 형식이다.
짧은 글과 그에 맞는 그림들로 이루어져 있지만 각각 색깔이 다른 세 편의 이야기로 구성되어 있다.

첫 번째 이야기는 <쌓는 것보다 허물어뜨리는 것이 어렵다는 것을>로 돈, 명예, 물질, 권력을 쌓아올리려는 오늘날 현대 인간 군상들의 모습을 비판적인 시각으로 바라보고 있다.
참고로 첫 번째 이야기는 지은이가 중학생 때 그리고 썼다.

두 번째 이야기는 <사랑은……>으로 사랑에 대해 지은이가 생각한 것을 담담히 적었다.
그 사랑에 대한 이야기는 일상을 살아가면서 깨달은 것들로 지은이의 단편적인 경험과 느낌이 녹아 있다.

세 번째 이야기는 <땅에 박힌 별빛 민들레>로 지은이가 살아가는 동네의 풍경과 아이를 키우면서 겪은 이야기를 환상 동화 형식으로 풀어 썼다. 지은이가 살아가는 동네는 가장 낮고 겸허한 존재인 서민들이 살아가는 동네다.
별은 하늘에만 있는 게 아니라 땅에서도 빛날 수 있음을, 땅에 뿌리를 내리고 겸허하게 살아가는 서민들을 민들레에 비유하였다.

이 책의 그림은 ‘복잡(complex)’에서 ‘단순(simple)’으로 변화해가고 있다. 이러한 그림체의 변화는 지은이의 생각이 점점 ‘복잡’에서 ‘단순’으로 변화해갔음을 표현하였다.
사람들은 나이가 들어가면서 점점 단순해지는 면이 있다. 나 또한 단순해지고 내 그림도 점점 단순해지는 경향이 있다.


저자 소개

김자영

2006년부터 2010년까지 국립중앙도서관에서 발행하는《도서관계》에 서평을 연재하였고, 그것을 모아《서평을 서평하다(책에 대한 책)》(율도국 간행, 2019)를 냈다.《강아지와 함께하는 사랑이야기》(율도국 간행, 2020)라는 반려견과 함께 살아오면서 인간의 삶에 대해 성찰하는 에세이를 집필했으며,《쌓는 것보다 허물어뜨리는 것이 어렵다는 것을(어른과 아이를 위한 그림 동화)》(2021, 율도국 간행), 《혼자 크는 나무 이야기(성장 동화)》를 펴낼 예정이다. 그리고 그림책《안견의 꿈에서 본 동네》를 기획중이다. 그리고《인생 뭐 별거 있니? 그냥 이렇게 따숩게 편안하게(포토 에세이)》와 《사소하지만 꼭 알아야 할 돈에 관한 이야기》, 《공부하란 말 하지 마라》, 《영화는 영화다》, 《암으로 죽지 않는다》, 《에코 비즈니스가 뜨고 있다(환경을 생각하는 한국의 중소기업과 대기업)》, 《생각의 방법》,《나 자신을 기획하라 – 평범한 사람의 자기 연출법》, 《아빠 같은 엄마, 소년 같은 아버지》, 《서울에 있는 대학이 서울대다》, 《꽃말 이야기(편저 예정)》, 유아를 위한 그림책 《방귀쟁이》, 《강아지와 함께하는 사랑 이야기》의 속편인 《개딸神점 애니멀커뮤니케이터》, 소설 《내 둘째 남편은 투명인간》을 집필 중이다. 또 역사적 인물들의 글과 말을 통해 그들의 삶을 들여다보는 역사서《천년의 말, 백년의 글》(공저, 책비 간행)도 곧 출간될 예정이다. 앞으로 시집《당신의 마음은,》을 펴낼 계획이 있다.
어려서부터 시와 에세이 쓰기를 좋아했고 시인과 작가를 꿈꾸었으나 전업 작가의 길 대신 책의 곁에서 생업을 이어가기 위해 대학을 졸업할 무렵 출판사에서 일하기로 결심하고 편집자의 길을 택했다. ㈜지식산업사, 사회평론, 전나무숲, 문학동네, 북하우스, MID 등 여러 출판사를 거쳐 20여 년간 인문, 학술, 실용, 건강 등 분야를 가리지 않고 230여 권의 책을 기획하고 편집, 디자인했다. 처음으로 혼자서 책을 만들어본 경험은 중학교를 졸업할 무렵이다. 세뱃돈으로 모은 용돈 30만 원을 털어 육필과 직접 그린 그림을 넣어 개인 문집[책명은 동동(動動)]을 만들어 선생님들과 친구들에게 나누어주었다.
이화여고에서 문학소녀의 꿈을 키웠고, 생각을 담는 글을 쓰기 위해 대학교에서 철학을 공부하기로 결심하고 성균관대학교 동양철학(전공), 서양철학(부전공)으로 졸업하였다. 대학 생활을 하면서 ‘열린 글, 삶의 문학’을 좌우명으로 삼은 문학 동아리 ‘글터’에서 활동한 경험은 젊은 시절을 장식하는 한 페이지의 추억으로 남아 있다. 철학과 문학을 나침반 삼았고 책을 지도 삼아 살아왔다. 책이 있는 곳에 내가 있었고 내가 있는 곳에 책이 있었다. 나를 키운 건 팔 할이 책이었다고 고백한다.

목차

저자소개
프롤로그
쌓는 것보다 허물어뜨리는 것이 어렵다는 것을
사랑은,
땅에 박힌 별빛 민들레
에필로그


리뷰

구매자 별점

0.0

점수비율

  • 5
  • 4
  • 3
  • 2
  • 1

0명이 평가함

리뷰 작성 영역

이 책을 평가해주세요!

내가 남긴 별점 0.0

별로예요

그저 그래요

보통이에요

좋아요

최고예요

별점 취소

구매자 표시 기준은 무엇인가요?

'구매자' 표시는 리디북스에서 유료도서 결제 후 다운로드 하시거나 리디셀렉트 도서를 다운로드하신 경우에만 표시됩니다.

무료 도서 (프로모션 등으로 무료로 전환된 도서 포함)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시리즈 도서 내 무료 도서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하지만 같은 시리즈의 유료 도서를 결제한 뒤 리뷰를 수정하거나 재등록하면 '구매자'로 표시됩니다.
영구 삭제
도서를 영구 삭제해도 ‘구매자’ 표시는 남아있습니다.
결제 취소
‘구매자’ 표시가 자동으로 사라집니다.

이 책과 함께 구매한 책


이 책과 함께 둘러본 책



본문 끝 최상단으로 돌아가기

spinner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