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리디북스 접속이 원활하지 않습니다.
강제 새로 고침(Ctrl + F5)이나 브라우저 캐시 삭제를 진행해주세요.
계속해서 문제가 발생한다면 리디북스 접속 테스트를 통해 원인을 파악하고 대응 방법을 안내드리겠습니다.
테스트 페이지로 이동하기


우리는 미국 전문간호사입니다 상세페이지

진로/교육/교재 진로 탐색

우리는 미국 전문간호사입니다

진료하고 처방하는 미국 간호사, NP 되기

대여 60일 3,000
구매종이책 정가14,300
전자책 정가10,000(30%)
판매가10,000

책 소개

<우리는 미국 전문간호사입니다> 진료하고 처방하는 미국 간호사, NP(Nurse Practitioner)
한국 간호사 출신의 현직 미국 전문간호사가 전해주는 미국 전문간호사 되기 Q&A 가이드북
각종 뉴스와 매체에서 간호사들을 향한 우려와 관심, 격려 메시지가 쏟아진다. 신입 간호사들의 1년 평균 이직률은 여전히 높고, 간호사의 ‘태움’ 문화도 변함이 없어 보인다. 면허를 보유한 한국 간호사 수는 OECD 평균에 비해 월등히 높은 반면, 활동 간호사의 비율은 현저히 낮다.
한국의 간호사라면 거의 모두가 아는 꿈의 직업 미국 전문간호사, NP(Nurse Practitioner). 누군가는 NP를 유니콘에 비유하기도 한다. 들어보긴 했지만 만나볼 기회도 없거니와 ‘한국인 NP’를 접할 기회가 거의 없기 때문이다. 여기 세 명의 한국 간호사 출신 미국 전문간호사들이 있다. 그들이 운영하는 블로그 ‘캘리포니아 Nurse Practitioner’에는 하루에도 수많은 한국 간호사들이 ‘미국 간호사’를 검색하여 들어온다. ‘나도 미국 간호사가 되어볼까?’ 십 년 전 그들이 했던 고민을 여전히 후배들도 하고 있는 것이다. 한국 간호사 생활을 거쳐 미국에서 대학원 NP 과정에 입학하고, 임상에서 NP로 일하게 되기까지의 결코 쉽진 않았지만 ‘정말 못 해먹겠다’ 싶지는 않았던 여정을 공유하고, 정보의 부족으로 고생했던 자신들의 경험을 밑거름 삼아 더 많은 한국 간호사들이 미국 NP에 도전하기를 바라는 마음으로 책을 출간하게 되었다. 이 책을 통해 그간의 결핍이 충족되고 동기유발이 될 것이다.

미국 최고의 의료 직종 5위, 전문간호사
억대 연봉에 높은 직업 만족도, 한국 간호사, 미국 간호사보다 더 좋은 길이 있다!
‘전문간호사’라 불리는 미국의 NP는 ‘Nurse’라는 이름으로 환자를 진료하고 약과 검사를 처방하고, 주치의로 일을 한다. 이 책은 그 중에서도 미국 내 최고의 주거 환경과 연봉을 자랑하는 캘리포니아에서 현직 NP로 활동하고 있는 한국 간호사 출신의 5~7년차 NP들이 엮어낸 전문간호사의 모든 것을 담고 있다. 20대에 한국에서 간호사로 일하다가 미국으로 건너가 현직 NP로 자리 잡은 멘토들이 들려주는 가장 정확하고 실질적인 ‘NP 가이드북’이 될 것이다.
1장에서 3장까지는 Q&A 형식을 통해 NP의 정의 및 역할을 이해하기 쉽게 알려주고, NP가 되는 과정을 단계별로 보여준다. NP로 취업하는 방법, 미국 이민, 영주권 취득에 이르기까지 미국 정착에 대한 노하우와 팁을 공유하고, 전문 의료인으로서의 미국 NP의 현황, 전망 및 다양한 근무환경을 소개한다. 그리고 무엇보다 독자가 가장 궁금해 하는 미국 각 주의 NP 연봉을 상세히 비교해놓았다. 4장에서는 세 명의 저자가 한국 간호사로 일하다가 미국으로 건너가 전문간호사가 되기까지의 이야기를 에세이 형식으로 들려준다.
2019년 미국 US News 최고의 의료 직종(Best Health Care Jobs Ranking) 5위로 전문간호사, 즉 NP(Nurse Practitioner)가 뽑혔다. NP는 높은 직업 만족도와 개인적인 성취감을 주는 직업으로, 억대 연봉을 보장받고, 미국 영주권을 쉽게 취득할 수 있는 직업이다. 간호사가 꿈인 중고등학생, 미국 이민을 계획 중인 사람이나 간호대학 학생과 현직 간호사들에게 도움이 될 책이다.


저자 소개

김은영 고려대학교 간호대학 졸업 후, 서울 아산병원 심장외과 중환자실에서 일했다. 간호대학에 입학할 때부터 미국 이민을 꿈꿨기에, 일을 시작한 지 6개월 만에 병원을 나왔다. 그 후 6개월 동안 미국에 갈 준비를 하였고, 2009년 4월 처음 미국 땅을 밟았다. 미국에서 영어공부와 대학원 준비를 하였고, 2011년에 California State University Long Beach(CSULB), Adult-Gerontology Primary Care Nurse Practitioner(AGPCNP, 성인-노인 전문간호사) 석사과정에 입학했다. 지금은 로스엔젤레스 중심에 위치한 심장내과 클리닉에서 일하는 5년차 NP이다.

안윤선 고려대학교 간호대학 졸업 후, 약 3년 동안 서울 아산병원 신경외과 중환자실에서 일했다. 2010년 12월, 마지막 근무를 마친 후 본격적으로 미국에 갈 준비를 시작했다. 미국 간호사 면허 시험공부와 대학교 조교 근무를 병행하며 유학을 준비했고, 2012년 7월, Boston College, Adult-Gerontology Primary Care Nurse Practitioner(AGPCNP, 성인-노인 전문간호사) 석사과정을 밟기 위해 미국 동부로 갔다. 보스턴에서 대학원 2년 과정을 마치고, 2014년 캘리포니아로 이사를 왔다. 지금은 샌프란시스코 베이 지역에서 5년차 성인-노인 NP로 일하고 있다.

정재이 고려대학교 간호대학 졸업 후, 서울 아산병원 내과계 중환자실에서 1년을 근무했다. 병원생활에 지쳐갈 무렵, 동기가 장난처럼 “같이 미국에 갈래?”라고 물어본 지 4개월 만인 2009년 4월에 미국 땅을 밟았다. 미국에 오니 간호사로서의 다양한 길이 보이기 시작했다. 2010년 9월, University of California, Los Angeles(UCLA)의 Family Nurse Practitioner(FNP, 가정 전문간호사) 석사과정에 입학했다. 가정의학과와 부인과를 거쳐, 현재는 로스엔젤레스의 한 대학병원 심장내과에서 7년차 NP로 근무하고 있다.

목차

프롤로그 – 미국에서는 전문간호사가 진료도 하고 처방도 한단다

Chapter 1: NP가 뭐예요?
Q.NP가 뭐예요?
Q.NP와 간호사는 어떻게 다른가요?
Q.NP는 의사와 어떻게 다른가요?
Q.NP가 하는 일, 아직도 잘 이해가 안가요
Q.NP는 왜 생겼나요?
Q.NP의 전망은 어떤가요?
Q.NP가 왜 그렇게 많이 필요한가요?
Q.NP는 병원에서만 일하나요?
Q.NP는 얼마나 버나요?
● 이건 몰랐지? “Are you a nurse?” 간호사라고 다 같은 간호사가 아니야.
● 현직 NP가 주는 조언: 짧지만 강한 NP의 역사, 아직도 도전하기 늦지 않았다!
● 현직 NP가 주는 조언: 상급 수준의 간호사, NP만 있는 것이 아니다!

CHAPTER 2: 어떻게 하면 NP가 되나요?
STEP1: 미국 간호사 되기
1) 미국 간호사 면허 시험(NCLEX-RN)
2) 공인 영어 점수

STEP2: 대학원 NP 과정 들어가기
1) 학교와 전공 선택하기
2) 제출 서류 준비하기

Q.NP는 석사과정인가요, 박사과정인가요?
Q.NP가 되는 데 얼마나 걸리나요?
Q.NP가 되려면 간호사로서의 임상경력이 필수인가요?
Q.한국 간호학 석사 혹은 한국 전문간호사 자격증이 있으면 미국에서 NP로 일할 수 있나요?
● 현직 NP가 주는 조언: 입학 전 살짝 미리 보는 대학원 NP과정
● 현직 NP가 주는 조언: 학교 선택 시 고려할 점?
● 현직 NP가 주는 조언: 미리 알아두면 좋은 실습 준비!
● 이건 몰랐지? 학기제(Semester) vs 쿼터제(Quarter)
● 이건 몰랐지? 다양한 박사과정, PhD VS DNP

STEP3: NP로 취업하기
1) NP면허 및 자격 획득하기
2) 취업하기
Q.정말 NP로 취업하기 쉬운가요?
Q.영어가 모국어가 아닌데 취업이 될까요?
Q.졸업 후 영주권이 없는데 일을 할 수 있나요?
Q.영주권 취득은 필수인가요? 다른 방법은 없나요?
● 현직 NP가 주는 조언: NP로 취업하기, 어렵지 않다!

CHAPTER 3: NP로 미국에 정착하기
Q. 영주권 수속은 어떻게 진행되나요?
Q. 간호사는 영주권을 쉽게 받는 것이 사실인가요?
Q. 스케줄 A? 2순위? 3순위? 간호사에게 적용되는 영주권 용어, 좀 더 쉽게 설명해주세요.
Q. NP도 비자스크린이 필요한가요?
Q. 아무 고용주나 저에게 영주권을 줄 수 있나요?
Q. 저와 함께 가는 가족들도 영주권을 받을 수 있나요?
● 이건 몰랐지? 미국 오기 전 간호사 이민 상황 확인하기!
● 현직 NP가 주는 조언: 변호사 선정 시 주의사항!

CHAPTER 4: NP가 들려주는 NP 이야기
김은영
나도 이민 가고 싶다 | 나의 꿈은 생명공학자 | 이민 갈 방법을 찾았어 | 배낭여행 14개국 | 한국 간호사로서의 삶 | 미국을 가기 위한 첫걸음 | 대학원 지원도 혼자 힘으로 | 결혼과 임신, 출산과 공부 | 실습지에 취업하다 | 최대의 관문 영주권 | 심장학이 좋아서 | NP로서의 삶 | NP의 아르바이트 | 캘리포니아의 매력 | 도전을 멈추지 않는 삶

안윤선
간호사가 뭐야? | 고 3보다 치열했던 간호대학 | 꿈꾸던 서울 아산병원 간호사가 되다 | 중환자실을 지켜라 | 간호사가 별 거 아니라고? | 세상 모든 간호사들은 대단해 | 갑자기 학교로 돌아간 이유 | 합격을 축하합니다 | 또 다시 수험생?! | 간호사와 학생 NP, 그 사이 어디쯤 | 가자, 캘리포니아로! | 꿈에 그리던 NP가 되다 | 간호사인 듯 간호사가 아닌 듯 | 영주권이 뭐길래 | 또 다시, 새로운 시작 | 성인-노인 전문 NP로서의 첫걸음 | 병원이 아닌 환자의 집으로 | 더 많은 NP들이 나오길 바라는 마음으로

정재이
내 꿈은 아나운서? | 진짜 여자밖에 없네 | 하고 싶다 간호사 | 태움보다는 예민함 | 도망 아닌 도망 | 에이전시를 당황하게 하다 | 턱걸이로 대학원에 입학하다! | 드디어 적성을 찾았어 | 실습은 나를 더 잘 알게 되는 기회 | 여성 건강에 눈을 뜨다 | 영주권이 필요한 새내기 NP | 참으로 운이 없었던 영주권 진행 | 아는 만큼 해줄 수 있는 NP | NP로서의 두 번째 직장 | 여전히 공부중인 나의 세 번째 직장 | RN vs NP | NP가 한국에서도 활성화가 되기를


리뷰

구매자 별점

4.0

점수비율

  • 5
  • 4
  • 3
  • 2
  • 1

2명이 평가함

리뷰 작성 영역

이 책을 평가해주세요!

내가 남긴 별점 0.0

별로예요

그저 그래요

보통이에요

좋아요

최고예요

별점 취소

구매자 표시 기준은 무엇인가요?

'구매자' 표시는 리디북스에서 유료도서 결제 후 다운로드 하시거나 리디셀렉트 도서를 다운로드하신 경우에만 표시됩니다.

무료 도서 (프로모션 등으로 무료로 전환된 도서 포함)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시리즈 도서 내 무료 도서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하지만 같은 시리즈의 유료 도서를 결제한 뒤 리뷰를 수정하거나 재등록하면 '구매자'로 표시됩니다.
영구 삭제
도서를 영구 삭제해도 ‘구매자’ 표시는 남아있습니다.
결제 취소
‘구매자’ 표시가 자동으로 사라집니다.

이 책과 함께 구매한 책


이 책과 함께 둘러본 책



본문 끝 최상단으로 돌아가기

spinner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