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리디 접속이 원활하지 않습니다.
강제 새로 고침(Ctrl + F5)이나 브라우저 캐시 삭제를 진행해주세요.
계속해서 문제가 발생한다면 리디 접속 테스트를 통해 원인을 파악하고 대응 방법을 안내드리겠습니다.
테스트 페이지로 이동하기

악의 상세페이지

작품 소개

<악의> ‘인형에 저주술까지 부리다 결국…’
아파트 층간소음이 부른 섬뜩한 참극
하지 말라고 하는 것에는 다 이유가 있다
모든 게 끝난 줄 알았는데,
그때가 저주의 시작이었다!


‘정말, 다 죽이고 싶다.’ 편의점에서 일하며 취업을 준비하는 주연은 매일 그 말을 읊조린다. 지원하는 회사마다 번번이 채용시험에 떨어지고, 번듯한 직장에 다니며 결혼을 준비하는 동생과 자신을 비교하는 엄마도 싫다. 그렇게 열등감과 자격지심에 시달리는 나날을 보내는데, 윗집 903호의 층간소음이 주연의 분노에 기름을 붓는다. ‘해결할 방법이 있어요.’ 그때 주연의 하소연을 들은 편의점 동료 진경이 권유한다. 그건 바로 저주인형을 만들어 저주를 내리는 것. 하지만 그 집을 지키는 성주신을 먼저 내보내야 저주가 제대로 먹힌다고 한다. 처음엔 콧방귀를 뀌던 주연은 점점 심해지는 층간소음 때문에 급기야 진경에게 저주술을 알려 달라고 부탁한다. 안심하지 마라. 당신에게도 저주가 내려질 수 있다. 이 소설이 주는 현실 공포에 당신은 압도당할 것이다.


저자 프로필


저자 소개

「한국공포문학단편선」 1권에 「상자」, 2권의 「압박」, 3권의 「공포인자」를 발표하였다. 작가 본인이 영화적 화법에 더 익숙하기 때문에 주로 영화적인 상상력과 소설적 재미를 결합시킨 작품들이 많다. 최근엔 장르의 범위를 넓혀 괴담소설 '액귀'를 발표했고, 그것이 네이버 오늘의 문학 코너에 오르기도 했다. 현재는 중편소설과 괴담소설을 집필중이며, 유령의 공포문학 카페(http://cafe.naver.com/64ghost)와 김종일의 경계문학 카페(http://cafe.naver.com/kimjongil.cafe)에서 활동하고 있다.

리뷰

구매자 별점

4.7

점수비율

  • 5
  • 4
  • 3
  • 2
  • 1

23명이 평가함

리뷰 작성 영역

이 책을 평가해주세요!

내가 남긴 별점 0.0

별로예요

그저 그래요

보통이에요

좋아요

최고예요

별점 취소

구매자 표시 기준은 무엇인가요?

'구매자' 표시는 리디에서 유료도서 결제 후 다운로드 하시거나 리디셀렉트 도서를 다운로드하신 경우에만 표시됩니다.

무료 도서 (프로모션 등으로 무료로 전환된 도서 포함)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시리즈 도서 내 무료 도서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하지만 같은 시리즈의 유료 도서를 결제한 뒤 리뷰를 수정하거나 재등록하면 '구매자'로 표시됩니다.
영구 삭제
도서를 영구 삭제해도 ‘구매자’ 표시는 남아있습니다.
결제 취소
‘구매자’ 표시가 자동으로 사라집니다.

이 책과 함께 구매한 책


이 책과 함께 둘러본 책



본문 끝 최상단으로 돌아가기

spinner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