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리디 접속이 원활하지 않습니다.
강제 새로 고침(Ctrl + F5)이나 브라우저 캐시 삭제를 진행해주세요.
계속해서 문제가 발생한다면 리디 접속 테스트를 통해 원인을 파악하고 대응 방법을 안내드리겠습니다.
테스트 페이지로 이동하기

내일을 부르는 키스 상세페이지

작품 소개

<내일을 부르는 키스> <내일을 부르는 키스> 김동식

-부부에게 갑자기 찾아온 저주, 그런데 이 저주가 축복이라고?
-키스를 매개로 한 저주에 걸린 두 사람의 희극, 또는 비극적 운명
-그대들의 사랑이 변치 않는다고 자신하는가?

영혼까지 끌어모아 남미로 신혼여행을 떠나게 된 홍혜화와 김남우. 투덕거리며 일정을 소화하던 두 사람은, 신혼여행 마지막 날 외딴 해안가 동굴에서 신비한 석상을 발견한다. 석상 앞에서 키스를 나눈 두 사람 앞에, 번뜩 석상의 목소리가 들려온다. “키스하지 않으면 내일이 오지 않는 저주가 너희에게 있을 것이다.” 두 사람은 석상 앞에서 사랑을 맹세하며, 기꺼이 저주가 기회가 될 거라 다짐한 채 석상의 저주를 받아들인다.

저주의 힘을 확인하고 한국으로 돌아온 그들에게 내린 ‘저주의 축복’은, 두 사람의 삶을 완전히 바꿔버린다. 하지만 ‘영원한 사랑’을 약속한 부부는, 얼마 후 예상하지 못한 일로 일생일대의 위기를 맞게 되는데……. ‘사랑’과 ‘믿음’에 관한 실험과 위트가 녹아 있는 판타지 드라마.


저자 프로필


저자 소개

1985년 경기도 성남에서 태어나 부산에서 어린 시절을 보냈다. 일할 수 있을 나이가 되었을 때, 바닥 타일 기술을 배우기 위해 대구로 올라갔다. 2006년 독일월드컵이 열리던 해 서울로 상경, 액세서리 공장에 취직해서 10여 년을 일했다. 2016년 [오늘의 유머] 공포 게시판에 창작글을 올리기 시작해 지금까지 300여 편이 넘는 글을 썼다.

리뷰

구매자 별점

4.6

점수비율

  • 5
  • 4
  • 3
  • 2
  • 1

82명이 평가함

리뷰 작성 영역

이 책을 평가해주세요!

내가 남긴 별점 0.0

별로예요

그저 그래요

보통이에요

좋아요

최고예요

별점 취소

구매자 표시 기준은 무엇인가요?

'구매자' 표시는 리디에서 유료도서 결제 후 다운로드 하시거나 리디셀렉트 도서를 다운로드하신 경우에만 표시됩니다.

무료 도서 (프로모션 등으로 무료로 전환된 도서 포함)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시리즈 도서 내 무료 도서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하지만 같은 시리즈의 유료 도서를 결제한 뒤 리뷰를 수정하거나 재등록하면 '구매자'로 표시됩니다.
영구 삭제
도서를 영구 삭제해도 ‘구매자’ 표시는 남아있습니다.
결제 취소
‘구매자’ 표시가 자동으로 사라집니다.

이 책과 함께 구매한 책


이 책과 함께 둘러본 책



본문 끝 최상단으로 돌아가기

spinner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