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리디북스 접속이 원활하지 않습니다.
강제 새로 고침(Ctrl + F5)이나 브라우저 캐시 삭제를 진행해주세요.
계속해서 문제가 발생한다면 리디북스 접속 테스트를 통해 원인을 파악하고 대응 방법을 안내드리겠습니다.
테스트 페이지로 이동하기


한국 근현대 소설 모음집 18: 귀의 성 상세페이지

책 소개

<한국 근현대 소설 모음집 18: 귀의 성> 색다른 읽기의 즐거움, 한국 근현대 소설.

1906년 10월부터 다음해 11월 5일까지 <만세보(萬歲報)>에 연재된 후, 1908년 출간된 이인직의 장편소설.
작품의 배경은1900년대 초의 개화기, 강원도 춘천 삼학산(三鶴山) 근처 마을, 서울 봉은사, 부산 초량 등지이다. 춘천군수로 도임한 김승지는 강동지의 무남독녀 길순을 첩으로 삼고 지내던 중, 본처의 투기(妬忌)로 내직으로 옮겨 서울로 떠난다. 김승지에게서 아무런 소식도 없자, 딸의 애처로운 정상(情狀)을 보다 못한 강동지는 딸을 가마에 싣고 서울로 향하는데…


저자 프로필

이인직

  • 국적 대한민국
  • 출생-사망 1862년 7월 27일 - 1916년 11월 25일
  • 학력 1903년 도쿄정치학교
  • 경력 경학원 사성
    1910년 대한신문 사장
    1906년 만세보 주필
  • 데뷔 1902년 단편소설 '과부의 꿈'

2014.11.24. 업데이트 작가 프로필 수정 요청


저자 소개

이인직(李人稙)
1862~1916. 경기도 이천 출생.
1900년 관비 유학생으로 일본 동경의 정치학교에 수학하였다. 러일전쟁 때는 일본 육군성 한국어 통역에 임명되어 종군하였다. 국민신보, 만세보의 주필을 역임하였고 1907년 대한신문을 창간하였다. 경술국치 이전에는 이완용(李完用)의 비서로서 그의 정치적 노선에 동조하여 일본 관원 고마쓰(小松綠)와 내통, 일본 강점에 협력하였다. 국치 이후에는 경학원사성(經學院司成)을 지냈다.
저서에 <혈의 누(淚)> <귀의 성> <치악산> <은세계> <모란봉> 등이 있다.

목차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리뷰

구매자 별점

0.0

점수비율

  • 5
  • 4
  • 3
  • 2
  • 1

0명이 평가함

리뷰 작성 영역

이 책을 평가해주세요!

내가 남긴 별점 0.0

별로예요

그저 그래요

보통이에요

좋아요

최고예요

별점 취소

구매자 표시 기준은 무엇인가요?

'구매자' 표시는 리디북스에서 유료도서 결제 후 다운로드 하시거나 리디셀렉트 도서를 다운로드하신 경우에만 표시됩니다.

무료 도서 (프로모션 등으로 무료로 전환된 도서 포함)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시리즈 도서 내 무료 도서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하지만 같은 시리즈의 유료 도서를 결제한 뒤 리뷰를 수정하거나 재등록하면 '구매자'로 표시됩니다.
영구 삭제
도서를 영구 삭제해도 ‘구매자’ 표시는 남아있습니다.
결제 취소
‘구매자’ 표시가 자동으로 사라집니다.

한국 근현대 소설 모음집


이 책과 함께 구매한 책


이 책과 함께 둘러본 책



본문 끝 최상단으로 돌아가기

spinner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