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리디북스 접속이 원활하지 않습니다.
강제 새로 고침(Ctrl + F5)이나 브라우저 캐시 삭제를 진행해주세요.
계속해서 문제가 발생한다면 리디북스 접속 테스트를 통해 원인을 파악하고 대응 방법을 안내드리겠습니다.
테스트 페이지로 이동하기


투자의 배신 상세페이지

작품 소개

<투자의 배신> 널리 통용되는 ‘주식시장의 지혜’가 당신의 발등을 찍는다
주가 예측률 No.1 켄 피셔가 밝히는 주식시장의 거짓말!

뉴욕타임스 베스트셀러
주식 투자자들의 영원한 고전
투자의 상식이라 믿었던 잘못된 투자법을 데이터로 철저히 검증

채권이 주식보다 안전하다고 생각하는가? 강세장인지 확실해진 뒤 매수를 시작하는가? 평균 수익률을 예상하는가? 빠른 손절이 더 큰 손해를 막아준다고 믿는가? 혹은 ETF나 인덱스 투자는 쉽다고 느끼는가? PER이나 변동성지수 등이 투자에 도움이 된다고 생각하는가? 주식투자를 위해 실업률이나 유가, 기타 사회적 지표를 살펴보는가? 주식에 투자하는 사람이라면 위 질문 중 한두 개는 반드시 ‘그렇다’라고 대답할 것이다. 이는 누구나 오래도록 믿어온 주식시장의 절대적 ‘지혜’이며 책이나 인터넷에서도 통용되는 ‘투자 상식’이기 때문이다. 그런데 실제로는 이것이 당신의 판단을 흐리는 시장의 미신에 불과하다면? 안전할 거라는 막연한 믿음으로 대중을 따라 투자하기 때문에 성공을 맛보지 못하고 있다면?

《투자의 배신》 저자 켄 피셔는 운용 자산 1,880억 달러(약 223조)에 달하는 피셔 인베스트먼트 CIO(최고투자책임자)로서 월가의 전설로 일컬어진다. 그의 아버지 필립 피셔는 ‘성장주의 아버지’라 불리며 워런 버핏을 포함해 전 세계 주식투자자에게 지대한 영향을 끼친 인물이다. 켄 피셔는 시장에서 ‘진리’로 통용되는 그 어떤 것이라도 곧바로 받아들이지 말라고 강조한다. 그는 이 책에서 우리가 충분한 투자 성과를 거두지 못하거나 실패하는 이유를 설명한다. 사실이 아닌 것을 사실로 믿거나, 충분히 의심하지 않는 실수에서 원인을 찾는다. 따라서 모두가 사실이라고 믿는 것을 의심하고, 데이터와 장기적 관점에서 바라볼 줄 알아야 시장을 이기는 소수의 투자자가 될 수 있다고 말한다. 주식시장에 널리 퍼진 50개의 미신을 그가 어떻게 검증하는지 보여주고, 독자에게 실제로 연습할 것을 주문한다. 세상을 더 분명하게 볼수록 당신에게 더욱 큰 힘이 생기기 때문이다. 대다수 사람이 저지르는 실수를 피하고 미신을 타파할 수 있는 용기와 배짱을 갖는다면 당신은 이미 성공 투자자로 가는 추월차선에 들어선 것이다.


저자 프로필

라라 호프만스 Lara W. Hoffmans

  • 국적 대한민국
  • 경력 피셔 인베스트먼트 콘텐츠 담당 부사장
    마켓 마인더닷컴 편집장

2015.01.08. 업데이트 작가 프로필 수정 요청


저자 소개

저: 켄 피셔
<포브스>에 칼럼 ‘포트폴리오 전략(Portfolio Strategy)’을 33년간 연재하며 저명인사가 되었다. 미국, 영국, 독일의 주요 금융 및 경영 정기 간행물에도 다수 기고했고, 현재 독일의 유명 금융지 <포커스 머니>에 매주 칼럼을 연재하고 있다.
2018년 운용 자산이 1,000억 달러에 이르는 세계적인 자산운용사 피셔 인베스트먼트(Fisher Investments)의 설립자이자 회장 겸 CEO다. 그는 2017년 현재 재산이 38억 달러로, ‘<포브스> 미국의 400대 거부 명단’과 ‘<포브스> 세계 거부 명단’에 이름을 올렸다. 2010년에는 <인베스트먼트 어드바이저>가 선정한 ‘지난 30년 동안 가장 영향력 있었던 인물 30인’에 들기도 했다. 전통적 투자 기법에서 탈피하여 자신만의 시장 예측 방법을 개발하는 등 창조적 투자를 추구한다. 특히 그가 처음 고안한 PSR(주가매출액비율)은 오늘날 전 세계 전문 투자자들의 기본 전략으로 활용되고 있다.

그는 학술 논문 ‘시장 예측의 인지적 편향(Cognitive Biases in Market Forecasting)’을 비롯해 『3개의 질문으로 주식시장을 이기다』, 『투자의 재구성』, 『슈퍼 스톡스』, 『90개 차트로 주식시장을 이기다』 등 수많은 저서를 냈다.

저: 라라 호프만스
피셔 인베스트먼트의 콘텐츠 담당 부사장이자 《3개의 질문으로 주식시장을 이기다》, 《투자의 재구성》의 공저자다. 마켓마인더닷컴(MarketMinder.com)의 편집장이며, 현재 <포브스>에 정기적으로 칼럼을 기고하고 있다.

역: 이진원
경제경영 및 자기계발 분야 전문번역가. 《머니》, 《결단》, 《필립 코틀러의 마켓 5.0》, 《구글노믹스》 , 《혁신 기업의 딜레마》 등 지금까지 100권 가까운 책을 번역했다. 코리아헤럴드 기자로 언론계에 첫발을 내딛은 후 IMF 시절 재정경제부(현 기획재정부)에서 공무원으로 일하면서 한국 경제 대외 신인도 제고에 기여한 점을 인정받아 장관상을 수상했다. 이후 로이터통신으로 자리를 옮겨 거시경제와 채권 분야를 취재했고, 10여 년간 국제경제금융 뉴스 번역팀을 이끌다 자본시장 전문 매체인 더벨의 제휴사인 캐피탈커넥트로 자리를 옮겨 해외 투자자들에게 국내 자본시장 전문 정보를 알리는 일을 총괄했다. 현재는 외신과 출판번역 전문업체인 에디터JW의 대표로 출판 번역·기획 작업과 함께 120년 전통의 IT 전문잡지 의 수석 에디터 겸 ESG 전문 뉴스매체인 ESG 경제의 객원 기자로 활동하고 있다. 홍익대학교 영어영문학과를 졸업하고, 서울대학교 대학원에서 영어영문학 석사 학위를 취득했다.

목차

감사의 글
머리말: 시장은 진화한다, 진실이라 믿는 것을 버려라

1부: 시장에 팽배한 미신이 당신의 발등을 찍는다
투자의 배신 01. 채권은 주식보다 안정적인 수익을 보장한다
투자의 배신 02. 투자하고 잠이 잘 와야 좋은 투자다
투자의 배신 03. 은퇴자는 보수적으로 투자해야 한다
투자의 배신 04. 자산 배분은 나이에 따라 다르게 해야 한다
투자의 배신 05. 투자 시 시장 수익률 정도는 보장되어야 한다
투자의 배신 06. 자산 보존과 증식을 동시에 이룰 수 있다
투자의 배신 07. 당신의 직감은 언제나 맞다
투자의 배신 08. 폭락을 한 번 맞으면 투자는 끝장 난다
투자의 배신 09. 추세가 전환되었는지 확인한 뒤 진입해야 한다
투자의 배신 10. 성장주가 언제나 최고 수익을 낸다
투자의 배신 11. 능란한 사기꾼에겐 당할 수밖에 없다

2부: 월가의 지혜가 당신의 돈을 노린다
투자의 배신 12. 빠른 손절이 큰 손실을 막는다
투자의 배신 13. 커버드 콜은 위험을 피하는 좋은 전략이다
투자의 배신 14. 정액분할투자로 위험은 낮추고 수익은 높일 수 있다
투자의 배신 15. 변액연금은 안전하고 수익도 나는 보험이다
투자의 배신 16. 주가지수 연계형 연금이 일반 연금보다 낫다
투자의 배신 17. 패시브 투자는 초보자도 할 만큼 쉽다
투자의 배신 18. 무수수료 펀드는 수익률에 도움이 된다
투자의 배신 19. 베타 계수를 보면 투자 위험도를 파악할 수 있다
투자의 배신 20. 주식위험프리미엄으로 미래 수익률을 쉽게 예측할 수 있다
투자의 배신 21. 변동성지수가 높을 때 매수하고 낮을 때 매도하라
투자의 배신 22. 소비자신뢰지수는 경기 향방을 알려주는 중요한 지표다
투자의 배신 23. 투자자라면 다우지수를 매일 살펴야 한다

3부: ‘투자 상식’이 당신의 계좌를 망친다
투자의 배신 24. 1월 장이 한 해 주식시장을 결정한다
투자의 배신 25. 5월에는 팔았다가 가을에 사라
투자의 배신 26. PER가 낮을수록 리스크가 낮다
투자의 배신 27. 달러 강세는 증시에 유리하다
투자의 배신 28. 연방준비제도에 맞서지 마라
투자의 배신 29. 은퇴자금은 안전을 위해 이자와 배당으로 마련하라
투자의 배신 30. 현금 흐름 확보를 위해 CD를 사라
투자의 배신 31. 베이비붐 세대가 은퇴하면 증시는 끝장난다
투자의 배신 32. 자산을 크게 늘리려면 집중투자하라

4부: 역사적 교훈은 당신을 손실로 이끈다
투자의 배신 33. 재정흑자는 경제와 주식시장에 좋다
투자의 배신 34. 실업률이 하락해야 경기침체도 끝난다
투자의 배신 35. 금은 언제나 확실한 안전자산이다
투자의 배신 36. 증시는 감세를 좋아한다
투자의 배신 37. 유가와 주가는 반대로 움직인다
투자의 배신 38. 팬데믹은 시장을 병들게 한다
투자의 배신 39. 소비자가 돈을 써야 경제가 회복된다
투자의 배신 40. 대통령의 임기와 증시는 아무런 관계가 없다
투자의 배신 41. 특정 정당이 증시에 더 도움이 된다
투자의 배신 42. 지나치게 상승하면 반드시 하락한다

5부: 미국 증시만으론 충분하지 않다
투자의 배신 43. 해외 증시와 미국 증시는 별개로 움직인다
투자의 배신 44. 미국 증시에 분산투자하면 충분하다
투자의 배신 45. 국가 부채는 미국의 미래를 어둡게 만든다
투자의 배신 46. 미국은 국가 부채를 관리할 수 없다
투자의 배신 47. 중국이 보유한 엄청난 미국 국채는 약점이 된다
투자의 배신 48. 무역적자는 증시에 심각한 악재다
투자의 배신 49. 경제가 성장해야 증시도 오른다
투자의 배신 50. 테러는 시장을 마비시킨다


리뷰

구매자 별점

4.7

점수비율

  • 5
  • 4
  • 3
  • 2
  • 1

6명이 평가함

리뷰 작성 영역

이 책을 평가해주세요!

내가 남긴 별점 0.0

별로예요

그저 그래요

보통이에요

좋아요

최고예요

별점 취소

구매자 표시 기준은 무엇인가요?

'구매자' 표시는 리디북스에서 유료도서 결제 후 다운로드 하시거나 리디셀렉트 도서를 다운로드하신 경우에만 표시됩니다.

무료 도서 (프로모션 등으로 무료로 전환된 도서 포함)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시리즈 도서 내 무료 도서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하지만 같은 시리즈의 유료 도서를 결제한 뒤 리뷰를 수정하거나 재등록하면 '구매자'로 표시됩니다.
영구 삭제
도서를 영구 삭제해도 ‘구매자’ 표시는 남아있습니다.
결제 취소
‘구매자’ 표시가 자동으로 사라집니다.

이 책과 함께 구매한 책


이 책과 함께 둘러본 책



본문 끝 최상단으로 돌아가기

spinner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