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리디 접속이 원활하지 않습니다.
강제 새로 고침(Ctrl + F5)이나 브라우저 캐시 삭제를 진행해주세요.
계속해서 문제가 발생한다면 리디 접속 테스트를 통해 원인을 파악하고 대응 방법을 안내드리겠습니다.
테스트 페이지로 이동하기

나의 파멸을 바라는 그대들에게 상세페이지

로판 e북 서양풍 로판

나의 파멸을 바라는 그대들에게

소장단권판매가3,500
전권정가17,500
판매가17,500

소장하기

  • 0 0원

  • 나의 파멸을 바라는 그대들에게 1권
    나의 파멸을 바라는 그대들에게 1권
    • 글자수 약 12만 자
    • 3,500

  • 나의 파멸을 바라는 그대들에게 2권
    나의 파멸을 바라는 그대들에게 2권
    • 글자수 약 12.2만 자
    • 3,500

  • 나의 파멸을 바라는 그대들에게 3권
    나의 파멸을 바라는 그대들에게 3권
    • 글자수 약 12.5만 자
    • 3,500

  • 나의 파멸을 바라는 그대들에게 4권
    나의 파멸을 바라는 그대들에게 4권
    • 글자수 약 12.2만 자
    • 3,500

  • 나의 파멸을 바라는 그대들에게 5권 (완결)
    나의 파멸을 바라는 그대들에게 5권 (완결)
    • 글자수 약 12.9만 자
    • 3,500


리디 info

[구매 안내] 세트/시리즈 전권 소장 시 (대여 제외, 연재도서 제외) 이미 소장 중인 작품은 다른 계정에 선물할 수 있는 쿠폰으로 지급됩니다. 자세히 알아보기 >


이 책의 키워드


다른 키워드로 검색

작품 소개

<나의 파멸을 바라는 그대들에게> “편히 눈 감으세요. 제가 그들에게 절망을 안겨 줄게요.”

오랜 원수였던 두 가문의 합작품 ‘레오니’
서로를 증오하는 부모 사이에서 애정에 굶주린 채 자라난 아이는
어머니의 시한부 선고 소식을 듣고 뛰쳐나갔다 사고를 당한다.
며칠 만에 깨어난 레오니에게선 더 이상 열 살 아이다운 천진함을 찾아볼 수 없었다.

머지않아 맞이한 어머니의 장례식날,
아버지는 추모객들 앞에서 레오니에게 명했다.

“새어머니와 동생에게 예를 표하라.”

한 번도 안겨 본 적 없는 아비 품에서 동생이란 아이가 또랑또랑한 목소리로 물었다.

“아빠, 저 여자가 내 언니야?”
“그렇단다.”
“칫, 싫은데.”
“미안하구나. 하지만 가끔은 싫은 일도 해야 훌륭한 귀족이란다.”

아이는 눈부시게 화려한 드레스 자락을 잡고 가볍게 고개를 까딱였다.

“안녕? 아빠의 사랑을 나누는 건 짜증 나지만 하는 수 없지. 가족으로 받아들여 줄게.”
“걱정하지 마. 나눌 일은 없을 테니.”

내가 원하는 건 가족이 아니라 복수니까.
레오니는 차갑게 미소 지으며 추모객들을 바라보았다.

“저는 살인자를 가족으로 맞이할 수 없습니다!”

***

하나하나, 고통스럽게, 그리고 천천히. 받은 만큼 돌려주겠어!



목차

<1권>
1
2
3

<2권>
4
5

<3권>
6
7

<4권>
8
9

<5권>
10
11
외전


리뷰

구매자 별점

3.8

점수비율

  • 5
  • 4
  • 3
  • 2
  • 1

143명이 평가함

리뷰 작성 영역

이 책을 평가해주세요!

내가 남긴 별점 0.0

별로예요

그저 그래요

보통이에요

좋아요

최고예요

별점 취소

구매자 표시 기준은 무엇인가요?

'구매자' 표시는 리디에서 유료도서 결제 후 다운로드 하시거나 리디셀렉트 도서를 다운로드하신 경우에만 표시됩니다.

무료 도서 (프로모션 등으로 무료로 전환된 도서 포함)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시리즈 도서 내 무료 도서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하지만 같은 시리즈의 유료 도서를 결제한 뒤 리뷰를 수정하거나 재등록하면 '구매자'로 표시됩니다.
영구 삭제
도서를 영구 삭제해도 ‘구매자’ 표시는 남아있습니다.
결제 취소
‘구매자’ 표시가 자동으로 사라집니다.

이 책과 함께 구매한 책


이 책과 함께 둘러본 책



본문 끝 최상단으로 돌아가기

spinner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