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리디북스 접속이 원활하지 않습니다.
강제 새로 고침(Ctrl + F5)이나 브라우저 캐시 삭제를 진행해주세요.
계속해서 문제가 발생한다면 리디북스 접속 테스트를 통해 원인을 파악하고 대응 방법을 안내드리겠습니다.
테스트 페이지로 이동하기


금 金 상세페이지

책 소개

<금 金> 땅굴에서 금을 캐며 살아가는 광부의 애절한 이야기이다.
어느 날 광부 덕순은 자신의 발을 찌어 찌르르 피가 흐르는 발을 동여맨 채 동무의 등에 업혀 굴 밖으로 나온다.
감쪽같이 감독을 속여 집으로 돌아왔으나, 금을 팔아 오겠다는 말을 남기고 동무는 나가버린다.
덕순은 맥 풀린 시선으로 멀거니 사라지는 동무를 내다본다. 이내 가무잡잡 야왼 아내의 얼굴에서 눈물이 솟아 내린다.

원작의 토속적 어휘를 충실하게 살렸다. 독자들의 이해를 돕기 위해 옛말에는 설명( )을 넣었고, 본문을 1 · 2 · 3부로 임의 구분하였음을 밝힌다.
수험생이라면 꼭 읽어보라 추천하고 싶은 작품이다


저자 소개

작가 김유정( Kim You-Jeong, 1908년 1월 11일 ~ 1937년 3월 29일)은 근대 한국문학을 이끈 소설가이다.
강원도 춘천 태생으로 농촌을 소재로 한 작품들로 호평을 받은 소설가이다.
유정은 여자 이름에 주로 쓰이지만, 소설가 김유정은 남자다. 본관은 청풍(淸風)이며, 별도의 아호는 없다.
소설 〈소낙비〉(황순원의 소나기가 아니다)로 조선일보 신춘문예에 당선되어 1935년에 등단한다.
대표 작품으로는 〈동백꽃〉, 〈금 따는 콩밭〉, 〈봄봄〉, 〈만무방〉, 〈소낙비〉 등이 있다.

그의 작품에는 해학적 요소가 많고, 구수한 강원도 사투리와 아름다운 우리말을 사용하여 상당히 재밌다.
작품 속 등장인물은 대부분 실존인물을 바탕으로 만들었고, 배경도 대부분 그의 고향 실레마을이다.
김유정은 구인회 회원으로 소설가 겸 시인 이상과 막역한 친구였다. 이상은 김유정을 주인공으로 한 소설 〈김유정〉을 지었을 정도로 김유정을 존경했다. 소설 〈김유정〉이 발표되고 1달 후인 1937년 3월 29일 작가 김유정은 짧은 생을 마감한다.

목차

근대한국문학시리즈 김유정 경수필 〈 금 金 〉
프 롤 로 그
작 가 소 개
저자 김유정(金裕貞, 1908~1937)
1부 금 점
2부 반 송 장
3부 노 다 지
Copyright


리뷰

구매자 별점

0.0

점수비율

  • 5
  • 4
  • 3
  • 2
  • 1

0명이 평가함

리뷰 작성 영역

이 책을 평가해주세요!

내가 남긴 별점 0.0

별로예요

그저 그래요

보통이에요

좋아요

최고예요

별점 취소

구매자 표시 기준은 무엇인가요?

'구매자' 표시는 리디북스에서 유료도서 결제 후 다운로드 하시거나 리디셀렉트 도서를 다운로드하신 경우에만 표시됩니다.

무료 도서 (프로모션 등으로 무료로 전환된 도서 포함)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시리즈 도서 내 무료 도서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하지만 같은 시리즈의 유료 도서를 결제한 뒤 리뷰를 수정하거나 재등록하면 '구매자'로 표시됩니다.
영구 삭제
도서를 영구 삭제해도 ‘구매자’ 표시는 남아있습니다.
결제 취소
‘구매자’ 표시가 자동으로 사라집니다.

다른 출판사의 같은 작품



이 책과 함께 구매한 책


이 책과 함께 둘러본 책



본문 끝 최상단으로 돌아가기

spinner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