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리디북스 접속이 원활하지 않습니다.
강제 새로 고침(Ctrl + F5)이나 브라우저 캐시 삭제를 진행해주세요.
계속해서 문제가 발생한다면 리디북스 접속 테스트를 통해 원인을 파악하고 대응 방법을 안내드리겠습니다.
테스트 페이지로 이동하기


천사의 음부 상세페이지

이 책의 시리즈


책 소개

<천사의 음부> 을유문화사의 새로운 세계문학전집 중 여덟 번째 책인 마누엘 푸익의 『천사의 음부』. 『거미 여인의 키스』의 작가 푸익의 창작력과 기교가 정점에 달했던 시기인 1979년에 쓰여진 그의 대표작으로, 남성 작가가 쓴 라틴아메리카 최초의 페미니즘 소설이라는 평가를 받는 작품이다.

아르헨티나에서 온 젊은 여성 아니타는 암에 걸려 멕시코 병원에 입원해 있다. 그녀에게는 페미니스트인 친구와 좌익 운동가인 애인이 있다. 그녀는 그들과 신상에 대하여, 그리고 아르헨티나의 어지러운 정치 현실에 대하여 대화를 나눈다. 또한 아니타의 무의식 속에서 ‘여주인’과 ‘W218'이라고 호칭되는 두 여자가 등장하는데, 이들은 아니타의 분신으로 보이기도 하고 모든 여성을 대표하는 것처럼 보이기도 한다.

『천사의 음부』는 1970년대에 가열되었던 페미니즘과 라캉적 정신분석학의 논의를 음미하며 쓰여진 소설로, 남성이 지배하는 사회에서 여성의 운명을 묻고 있다.


저자 프로필

마누엘 푸익 Manuel Puig

  • 국적 아르헨티나
  • 출생-사망 1932년 12월 28일 - 1990년 7월 22일
  • 학력 부에노스아이레스대학교
  • 경력 1967년 프랑스국영항공
  • 데뷔 1958년 소설 '리타 헤이워스의 배반'

2016.10.31. 업데이트 작가 프로필 수정 요청


리뷰

구매자 별점

5.0

점수비율

  • 5
  • 4
  • 3
  • 2
  • 1

1명이 평가함

리뷰 작성 영역

이 책을 평가해주세요!

내가 남긴 별점 0.0

별로예요

그저 그래요

보통이에요

좋아요

최고예요

별점 취소

구매자 표시 기준은 무엇인가요?

'구매자' 표시는 리디북스에서 유료도서 결제 후 다운로드 하시거나 리디셀렉트 도서를 다운로드하신 경우에만 표시됩니다.

무료 도서 (프로모션 등으로 무료로 전환된 도서 포함)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시리즈 도서 내 무료 도서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하지만 같은 시리즈의 유료 도서를 결제한 뒤 리뷰를 수정하거나 재등록하면 '구매자'로 표시됩니다.
영구 삭제
도서를 영구 삭제해도 ‘구매자’ 표시는 남아있습니다.
결제 취소
‘구매자’ 표시가 자동으로 사라집니다.

이 책과 함께 구매한 책


이 책과 함께 둘러본 책



본문 끝 최상단으로 돌아가기

spinner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