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리디북스 접속이 원활하지 않습니다.
강제 새로 고침(Ctrl + F5)이나 브라우저 캐시 삭제를 진행해주세요.
계속해서 문제가 발생한다면 리디북스 접속 테스트를 통해 원인을 파악하고 대응 방법을 안내드리겠습니다.
테스트 페이지로 이동하기


교사는 아프면서 간다 상세페이지

소설 한국소설

교사는 아프면서 간다

유경한 장편소설

구매종이책 정가10,000
전자책 정가7,000(30%)
판매가7,000


책 소개

<교사는 아프면서 간다> 내 아이를 에워싸고 있는 검은 울타리 속의 실상 보고서!

나쁜교사, 발칙한 학생들, 제 자식에게만 눈먼 부모들, 열 몇 살 소녀들에게 빌붙은 장사치들,
절대 닳지 않는 쇠밥그릇을 붙들고 늘어져 신경질 부리는 교감·교장에게
열혈교사 장준수가 체벌을 가한다. 그리고 그는 눈물을 떨구며 걸음을 돌린다.

본서를 추천해 주신 분들...
요즘 나약해지고 있는 교사와 교육 현실을 가감 없이 쓴 소설이다.
그들 속에서 비록 왕따 같은 존재가 될지라도 오직 교사라는 신념으로
강한 스승이 되고자 하는 힘없는 자의 절박함이 가득하다.
참 교사의 고뇌를 쏟아낸 소설을 접하면서 진정한 교육이 무엇인가 고민하게 한다.
- (주)다린 이앤씨 대표이사. 기술사. 국민대학교 겸임교수 권오섭

처음엔 분노가 치밀었다.
그러나 읽어내려 갈수록 작가는 나를 시원하고 통쾌하게 해주었다.
그리고 책을 덮을 무렵에는 가슴이 뜨겁고 시원해졌다.
그럼에도 소설 속 ‘최은혜’는 머리에서 좀처럼 떠나지 않는다.
- 소설 <뼁끼통>의 작가 이진수

‘글은 마음의 표현이요, 손끝의 결정’이라는 말이 생각납니다.
작가의 사상과 인격이 담긴 글이요, 그의 손끝으로 순간순간 결정된 글이 세상에 나왔습니다. ]
특히 <교사는 아프면서 간다>는 말은 명언의 하나로 남을 것 같습니다.
이 책을 통해서 교육하시는 분들이 한 단계 업그레이드 되시기를 바라며
또한 그렇게 될 것으로 믿습니다.
- 예수원 교회 담임목사 김종덕

35년 넘게 몸담아 왔던 교직생활을 다시 한 번 되돌아보는 계기가 되었다.
학교의 치부가 낱낱이 드러난 소설을 읽는 동안 커다란 자괴감을 느꼈다.
다시 학교로 돌아갈 수만 있다면 나도 ‘장준수’ 같은 교사가 되어 보고 싶다.
- 전직 교사 류근하

군사부일체라는 그 스승의 상을 스스로 떨쳐버리고 지식 전달의 노동자로 전락해 버린
이 서글픈 현실 앞에서 걸핏하면 뉴스에 오르내리는 학교와 학원의 묵은 병폐를
신랄하게 파헤친 소설이다. 나는 이 책 속에서 가슴에 갈무리해 두었던 스승을
어렵사리 만날 수 있었다.
- 시인, 문화 평론가 김진중


출판사 서평

평생을 가슴에 담고 살아도 그리움이 마르지 않는 우리의 스승님

오늘의 학교, 스승은 없어지고 선생도, 교사도 떠나버린 텅 빈 학교엔
이제 기술자들만 남아 노임에 상응하는 공부기술을 전수해 주고 있다.
그렇지만 우리는 우리의 숨 가쁜 소리에 귀 기울여 줄 스승을 손꼽아 기다려야 한다.
사회적 몰이해와 몰지각한 세력들에게 내몰린 나약한 자들을 위해서라도…
퍼내고 또 퍼내도 끝이 없는 수심 깊은 가슴을 가진 스승을 우리는 꼭 만나야 한다.
그리고 그들을 위로해 드려야 할 책임 또한 우리가 져야 한다.

섬세한 신문명의 시대에 거세되어 버린 우리의 상징은 과연 무엇일까?
나약해질 때마다 목이 죄여졌던 제도와 규범에 적극 대항하는 힘없는 교사 장준수야말로
몰수당해 버린 우리의 정체성을 회복해 줄 또 다른 통로가 아닐까?
풍족한 것에만 매몰되어 사느라 앞뒤를 제대로 못보고 살았던 동시대인들과
동류의식을 공유한다는 건… 과연 요원할까?


저자 프로필

유경한

  • 국적 대한민국
  • 경력 그룹사운드 ‘해일과 SUBWAY’ 리드 보컬
  • 수상 계간 「세기문학」 단편소설 부문 신인상 수상

2015.05.28. 업데이트 작가 프로필 수정 요청


저자 소개

유경한

경북 안동 출생
· 오아시스 레코드에서 ‘잊을 수 없는 경아’ 외 다수 취입
· (사)한국연예협회 가수, 연기분과위원회 前 회원
· 그룹사운드 ‘해일과 SUBWAY’ 리드 보컬
· 계간 「세기문학」 단편소설 부문 신인상 수상으로 등단
· 월간 「모터스포츠」 ‘일본을 달린다’ 연재
· 월간 「액트」 ‘사람과 자동차’ 연재
· 월간 「모터 인터내셔」 ‘일본 종단 대기행’ 연재
· 장편소설 『사랑은 그들을 노예라 불렀다』
· 소설 『일어서는 날』
· 소설 『허주』
· 장편소설 『달덫』 1, 2부
· ‘열애’, ‘님은 먼 곳에’ 외 다수 리메이크 싱글 앨범 출반
· 소설 『해바라기와 술래』
· 소설 『여섯 번째 푯말』
· 장편소설 『겨리』
· 장편소설 『남자가 아프다』

목차

작가의 말

프롤로그
학교 앞 4m
소녀들의 요새
스승이 되고 싶다
타락의 올무
개나리 선생님
농락당한 교실
돈키호테
은밀한 거래
덫에 걸린 닻
흑(黑)더미
빈 배
전락(轉落)으로의 질주
회억(回憶)
피고는 학교
원고는 스승


리뷰

구매자 별점

0.0

점수비율

  • 5
  • 4
  • 3
  • 2
  • 1

0명이 평가함

리뷰 작성 영역

이 책을 평가해주세요!

내가 남긴 별점 0.0

별로예요

그저 그래요

보통이에요

좋아요

최고예요

별점 취소

구매자 표시 기준은 무엇인가요?

'구매자' 표시는 리디북스에서 유료도서 결제 후 다운로드 하시거나 리디셀렉트 도서를 다운로드하신 경우에만 표시됩니다.

무료 도서 (프로모션 등으로 무료로 전환된 도서 포함)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시리즈 도서 내 무료 도서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하지만 같은 시리즈의 유료 도서를 결제한 뒤 리뷰를 수정하거나 재등록하면 '구매자'로 표시됩니다.
영구 삭제
도서를 영구 삭제해도 ‘구매자’ 표시는 남아있습니다.
결제 취소
‘구매자’ 표시가 자동으로 사라집니다.

이 책과 함께 구매한 책


이 책과 함께 둘러본 책



본문 끝 최상단으로 돌아가기

spinner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