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리디북스 접속이 원활하지 않습니다. 새로 고침(F5)해주세요.
계속해서 문제가 발생한다면 리디북스 접속 테스트를 통해 원인을 파악하고 대응 방법을 안내드리겠습니다.
테스트 페이지로 이동하기

RIDIBOOKS

리디북스 검색

최근 검색어

'검색어 저장 끄기'로 설정되어 있습니다.


리디북스 카테고리



미래의 교육을 설계한다 상세페이지

인문/사회/역사 인문 ,   인문/사회/역사 정치/사회

미래의 교육을 설계한다

문제 풀이 수업에서 문제 해결 교육으로, 개인적 성취에서 사회적 실현으로

구매종이책 정가14,000
전자책 정가9,800(30%)
판매가9,800

책 소개

<미래의 교육을 설계한다> 아이들이 살아갈 세상은 이론적 지식을 많이 습득한 사람이 아니라 창의적이고 효과적인 사고력, 행동력, 대인관계 기술, 사회참여 능력 같은 미래형 역량을 지닌 사람들이 꿈을 이루고 행복하게 살 수 있는 세상이다. 디지털 세대의 아이들은 이미 세상을 위해 큰 가치를 창출할 수 있는 엄청난 잠재력과 기량을 지니고 있다.

교육은 이런 힘을 최대한 끌어올리고 강화하여 아이들을 지금보다 더 나은 세상을 만드는 일에 참여하게 하고 그 과정을 통해 개인을 성장시키는 것으로 바뀌어야 한다. 새로운 목표, 새로운 수단, 새로운 교육과정, 새로운 교수법, 새로운 기술 사용으로 궁극적으로 세상을 더 나은 곳으로 바꿀 수 있도록 아이들의 역량을 계발하는 데 초점을 둔 미래의 교육을 만나보자.


출판사 서평

21세기 아이들의 교육은 21세기 방식으로!
디지털 세대가 만들어낼 새로운 세상을 위해
새로운 교육을 설계하라


♠ 미래의 교육 목표는 세상을 보다 살기 좋은 곳으로 바꾸고
그 과정에서 개인도 함께 발전하는 것

교육은 현재의 세상을 넘어 앞으로 살아갈 미래의 세상과 닿아 있어야 한다. 그러나 현재 시행되고 있는 교육은 우리 아이들이 살아갈 미래에는 적합하지 않다. 스마트 기술과 더불어 성장한 21세기의 아이들에게 학업 성취만을 강조하는 과거 방식의 교과 교육은 현재의 교육이 목표로 하는 개인의 학업 역량을 끌어올리는 데조차 더 이상 유용하지 않다. 자신이 원하는 것이 무엇인지, 어떤 부분에 흥미와 잠재력이 있는지 전혀 모르는 채 오직 학업 성적에만 매진해야 하는 교육은 앞으로 아이들이 맞닥뜨려야 할 세상에서 어떤 힘도 발휘할 수 없다.
우리 아이들이 살아갈 세상은 이론적 지식을 많이 습득한 사람이 아니라 창의적이고 효과적인 사고력, 행동력, 대인관계 기술, 사회참여 능력 같은 미래형 역량을 지닌 사람들이 꿈을 이루고 행복하게 살 수 있는 세상이다. 디지털 세대의 아이들은 이미 세상을 위해 큰 가치를 창출할 수 있는 엄청난 잠재력과 기량을 지니고 있다. 교육은 이런 힘을 최대한 끌어올리고 강화하여 아이들을 지금보다 더 나은 세상을 만드는 일에 참여하게 하고 그 과정을 통해 개인을 성장시키는 것으로 바뀌어야 한다. 새로운 목표, 새로운 수단, 새로운 교육과정, 새로운 교수법, 새로운 기술 사용으로 궁극적으로 세상을 더 나은 곳으로 바꿀 수 있도록 아이들의 역량을 계발하는 데 초점을 둔 미래의 교육을 만나보자.


♠ 교육을 통해 더 나은 세상을 만드는 더 좋은 방법

‘문제풀이 수업에서 문제해결 교육으로, 개인적 성취에서 사회적 실현으로’
과거에서부터 오늘에 이르기까지 교육은 아이들에게 교과 내용을 이론적으로 주입하고 지적으로 더 나은 사람이 되면 언젠가는 그들이 더 나은 세상을 만들게 될 거라고 기대하는 것이었다. 그러나 우리가 해야 할 앞으로의 교육은 아이들 자신이 실제로 느끼고 경험하는 세상의 문제를 아이들 자신이 해결하기 위해, 함께 할 그룹을 만들고 직접 해결 방안을 찾기 위해 학습하고 터득한 방법을 적용하고 실행함으로써 지금 당장 더 나은 세상을 만들어 나가는 것이다. 아이들은 그 과정을 통해 창의적으로 생각하고, 다양하게 연구하고, 자신의 잠재력을 일깨우고, 새로운 능력을 계발하고, 서로 협력함으로써 세상을 바꾸는 역량을 갖춘 시민으로 성장 발전해 나간다.
교과 학습을 통해 이론으로 무장한 지적인 사람이 되어 사회에서 개인적으로 성공하는 것이 목표가 아니라, 이미 주어진 기술을 최대한 이용해 개인의 기량을 마음껏 발휘하게 도와줌으로써 바로 지금 내가 사는 세상을 더 나은 곳으로 바꾸는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실현하는 과정에서 개인의 성장과 발전이 이루어져야 한다. 이것이 바로 우리가 추구해야 할 더 나은 세상을 만드는 새로운 교육과정, 새로운 교육의 목표가 되어야 한다.


♠ 이미 충분히 발달된 기술, 이미 충분한 기량을 가진 아이들

지금 우리 아이들은 과거의 아이들이 가질 수 없었던 엄청나고 새로운 능력을 가지고 있다. ‘디지털 이민자(digital immigrant)’인 어른들은 아이들의 능력을 과소평가하는 경향이 있지만 컴퓨터, 스마트폰 등 기술 기반의 네트워크로 연결되어 ‘확장된 마음(extended minds)’을 가진 이 시대의 아이들은 언제 어디에 있든 실시간으로 다른 사람들과 공동 작업을 할 수 있으며 전 세계의 데이터베이스를 결합하거나 분석할 수 있는 역량이 있다. 따라서 ‘글로벌한 역량을 갖춘 이 시대의 아이들’은 사회문제를 인식했을 때 자발적으로 각자 일을 맡아 처리하고 문제를 해결할 충분한 능력을 갖추고 있으며, 이미 전 세계의 초?중?고생들이 더 나은 세상을 만들기 위해 실행한 프로젝트들이 실제 실현되고 있는 사례들이 점점 늘어나고 있다. 초등학생들이 고가의 컨설턴트 비용이 드는 정부 보고용 환경보고서를 스스로 작성해내기도 하고, 자신이 살고 있는 도시의 워터파크 설계 아이디어 공모에 응모해 실제 설계안에 포함되게 만들기도 했으며, 2명의 고등학생이 중증 장애 학생의 학습을 위해 원격으로 받을 수 있는 개인 맞춤형 조종 장치를 설계하고 제작하기도 했다. 앞으로 이렇게 기술을 기반으로 한 아이들의 사회참여 프로젝트는 더욱 늘어날 것이고, 학교와 학생의 성취를 증명하려고 할 때에도 학생 개개인이나 단체가 이룬 사회참여의 성과는 점점 중요한 비중을 차지하게 될 것이다.


♠ 주요 과목(국어, 영어, 수학, 사회, 과학) 중심의 ‘교육장벽’ 뛰어넘기

지금 우리에게 필요한 교육은 요즘 학교에서 흔히 나타나는 학업 경쟁의 악순환 속에 ‘네트워크로 연결된 확장된 마음’을 가두는 것이 아니라 아이들의 역량을 자유롭게 발휘하도록 돕는 것이다. 그러기 위해서 우리는 견고하게 유지해온 기존의 이론 중심 학습이라는 교육장벽을 뛰어넘어야 한다. 이제까지 주요 과목으로 학습해온 국어, 수학, 사회, 과학 등의 과목은 모든 사람이 똑같은 비중으로 배우는 것이 아니라 개인의 장점, 재능, 흥미에 따라, 그리고 프로젝트를 진행하기 위한 필요에 따라 배우면 된다. 아이들은 자신들이 실현하고자 하는 프로젝트에 열정을 갖게 되면 그것을 위해 필요한 것들을 스스로 배우고 학습한다. 자신이 필요한 독해 능력, 계산 능력, 기타의 지식을 배우는 것만으로도 이 과목들에 대한 학습은 충분하다. 자신이 진행하고 싶은 프로젝트에 필요한 기존의 기술들을 적절하게 동원하고 능숙하게 사용할 수 있다는 것은 이미 그 과정에서 기본적인 지식은 습득했다는 것을 의미하기 때문이다.


♠ 지식 전달자에서 역량 강화자이자 코치로 역할을 전환해야 하는 교사

역량을 강화시켜주는 교육에서 교사는 학습 내용 전달과는 확연히 다른 생각과 활동을 해야 한다. 변화된 교육에서 교사의 역할은 학생들의 역량을 길러주기 위한 동인을 제공하는 것이다. 교사들은 학생들이 하고 싶었던 일과 할 수 있는 일을 자기 주도적으로 하고, 지역 사회나 국제 사회를 변화시키는 데 열정과 노력을 발휘할 수 있도록 지도해야 한다. 그러나 교사가 학생들이 수행하고 있는 프로젝트의 내용에 관해 많은 것을 알아야만 하는 것은 아니다. 교사는 학생들이 필요한 정보와 지식을 얻을 수 있도록 지도하고 그 과정에서 부딪히는 어려움을 헤치고 나아가 목표를 실현할 수 있도록 돕는 역할을 수행하면 된다. 달라지는 교사의 역할은 많은 혼란과 두려움을 줄 수 있지만, 다른 모든 직업 분야가 그렇듯이 교사들 역시 사회의 변화를 수용하고 그 시대가 요구하는 역할을 수행해 나아가야만 한다.


저자 소개

지은이 : 마크 프렌스키 (Marc Prensky)

마크 프렌스키는 국제적으로 유명한 교육자이자 미래학자로, 2001년 ‘디지털 원주민(Digital Native)’과 ‘디지털 이민자(Digital Immigrant)’라는 신조어를 만들며 새로운 교육 모델을 제안하고 그 실현을 위해 활동 중이다. ‘글로벌 역량을 갖춘 아이들’과 ‘더 나은 세상을 만들기 위해 아이들의 역량을 강화하는 교육’을 장려하기 위해 비영리기구 세계미래교육재단(Global Future Education Foundation and Institute)을 설립해 책임자로서 재단을 이끌고 있기도 하다. 초등학교부터 대학교까지 다양한 교육기관에서 아이들을 가르친 경력이 있는 그는, 하버드대와 예일대에서 석사학위를 받고 나서 보스턴컨설팅그룹에 6년 동안 몸담았고 소프트웨어 게임을 개발하기도 했다.
이 책은 그의 7번째 책으로 교육의 미래를 예견하는 지혜로 가득하다. 2016년 ‘인디스 북 어워드INDIES Book Awards’ 교육부문에서 수상했는데, 이 상은 120명이 넘는 사서와 서점 관계자들의 심사를 거쳐 매년 각 부문에서 가장 혁신적이고 창의적인 책을 선정해 시상한다.
현재 그는 40여 국가를 돌며 강연을 하고 있고, 7권의 책과 100편이 넘는 논문을 발표했다. 그의 책은 11개 언어로 출판되었으며, 저자의 저술 활동과 강연 일정은 www.marcprensky.com에서 확인할 수 있다. 더 궁금한 사항은 이메일로 연락하거나(marcprensky@gmail.com) 웹사이트global-future-education.org, globalempoweredkids. org, bettertheirworld.org로 방문하면 된다.


옮긴이 : 허성심

제주대학교 통번역대학원을 졸업하고, 같은 학교 영문과 대학원에서 음운론으로 박사학위를 받았다. 제주대학교 통번역센터 연구원, 통번역대학원 통역 강사로 일했고, 지금은 대학에서 영어를 가르치며 바른번역 소속 전문번역가로 활동하고 있다. 옮긴 책으로는 《단테의 인생》, 《수학으로 이해하는 암호의 원리》 등 다수가 있다.

목차

감사의 말 5
1장. 지금까지의 교육을 돌아보며 10
2장. 새로운 세상을 위한 도전 22
3장. 글로벌 역량을 갖춘 아이들 30
4장. 더 나은 세상 만들기 프로젝트 10가지 38
5장. 사고와 실현, 두 교육전통의 새로운 결합 48
6장. 더 나은 세상을 만드는 교육 54
7장. 아이들이 실현할 수 있는 것 74
8장. 성취와 실현 102
9장. 아이들에게 필요한 기량 108
10장. 새 교육과 에듀테크 140
11장. 변화하는 교사 역할 162
12장. 변화는 일어날까? 198
13장. 지금 우리가 할 수 있는 일 212
결론. 교육은 로켓 과학이다 224
부록. 자주 제기되는 우려와 의문 231
주 243
옮긴이의 말 249


리뷰

구매자 별점

0.0

점수비율

  • 5
  • 4
  • 3
  • 2
  • 1

0명이 평가함

리뷰 작성 영역

이 책을 평가해주세요!

내가 남긴 별점 0.0

별로예요

그저 그래요

보통이에요

좋아요

최고예요

별점 취소

구매자 표시 기준은 무엇인가요?

'구매자' 표시는 리디북스에서 유료도서 결제 후 다운로드 하시거나 리디셀렉트 도서를 다운로드하신 경우에만 표시됩니다.

무료 도서 (프로모션 등으로 무료로 전환된 도서 포함)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시리즈 도서 내 무료 도서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하지만 같은 시리즈의 유료 도서를 결제한 뒤 리뷰를 수정하거나 재등록하면 '구매자'로 표시됩니다.
영구 삭제
도서를 영구 삭제해도 ‘구매자’ 표시는 남아있습니다.
결제 취소
‘구매자’ 표시가 자동으로 사라집니다.

이 책과 함께 구매한 책


이 책과 함께 둘러본 책



본문 끝 최상단으로 돌아가기


spinner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