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리디북스 접속이 원활하지 않습니다.
강제 새로 고침(Ctrl + F5)이나 브라우저 캐시 삭제를 진행해주세요.
계속해서 문제가 발생한다면 리디북스 접속 테스트를 통해 원인을 파악하고 대응 방법을 안내드리겠습니다.
테스트 페이지로 이동하기

RIDIBOOKS

리디북스 검색

최근 검색어

'검색어 저장 끄기'로 설정되어 있습니다.


리디북스 카테고리



나는 밥 먹으러 학교에 간다 상세페이지

어린이/청소년 청소년

나는 밥 먹으러 학교에 간다

청소년 성장소설 십대들의 힐링캠프, 밥

구매종이책 정가8,800
전자책 정가7,000(20%)
판매가7,000

책 소개

<나는 밥 먹으러 학교에 간다> 수요일의 특별한 급식처럼 맛있는 소설,
나는 밥 먹으러 학교에 간다!

질풍노도의 시기라 해서 자살과 왕따만 있는 것은 아닙니다. 학교에 나가는 딱 하나의 즐거움이 ‘점심시간, 맛있는 급식’과 잘 튀겨진 ‘닭날개 튀김과 스파게티’라면, 일주일 중에서 제일 불행한 수요일이 특별한 급식 메뉴 때문에 행복한 수요일로 바뀐다면, 그리고 같이 먹을 수 있는 친구가 있어 뿌듯하다면, 이런 아이들을 우리 어른들은 과연 이해할 수 있을까요? 그러나 말입니다. 우리 아이들은 급식 메뉴 하나로 행복하기도 불행하기도 하답니다. ‘맛있는 밥’은 즐거운 학교생활을 안겨주기도 하고, 때로는 나 밖에 없어서 밥도 못 먹을 것 같은 아픔을 주기도 합니다. 그러면서 무럭무럭 성장하고 있지요.
이 책은 평범한 우리 아이들의 ‘먹는 이야기’입니다. 먹으면서 친구에게 상처를 주기도 하고, 먹으면서 친구를 왕따 시키기도 합니다. ‘ 따끈따끈하게 갓 구운 식빵에 악마의 맛이라는 누텔라잼을 흠뻑 바르고 그 위에 마시멜로우를 올리고 살짝 데운 뒤, 식빵을 반으로 접어 한 입 베어 물고, 쭉 늘어지는 마시멜로우를 호로록 삼킨 다음, 따끈따끈한 우유를 한 모금 마시고 의자에 등을 기댄 후, 햐~ 좋다!’라는 말이 저절로 나오는 맛있는 소설에서 우리 아이들의 일상을 만나보세요!


[책 속으로]
가장 먼저 코를 자극하는 냄새는 소고기다. 잘게 썬 소고기에 갖은 양념을 했다. 소고기와 더불어 팽이버섯 냄새가 섞여 들어온다. 팽이버섯은 소고기와 함께 볶았다. 벌써 혀끝에 아련한 맛이 느껴온다. 소고기팽이버섯볶음 뒤로 오이와 부추가 풋풋한 내음을 자랑한다. 오이부추무침 뒤에 따라오는 냄새는 늘 그렇듯이 김치 냄새다. 이제 몇 걸음 안 남았다. 미역 내음이 진하다. 미역 사이로 작은 새우들이 꿈틀거리는지 새우 냄새도 짙다.
--본문5 1p
나는 밥과 반찬을 다 먹고 미역국도 모두 싹싹 비웠다. 아름이는 미역국에 든 새우 두 마리를 남겼다.
“헐, 넌 그 까칠한 국물용 새우도 다 먹었어?”
혜나가 동그란 눈으로 나를 봤다.
“지민 승! 아름 패! 지민이 한 수 위네.”
아름이는 젓가락으로 새우를 건드렸다. 먹을까 말까 망설이는 듯했다.
--본문 23p

‘잘못했어’란 말을 다 하기도 전에 은아는 벌떡 일어나 나가 버렸다. 북극에서 얼음을 만진 듯했다. 은아가 나간 문에서 찬바람이 불어서 나를 휘몰아쳤다. 다음 날부터 은아는 나와 눈길도 마주치지 않았다. 여전히 은아는 혼자였고, 나는 여전히 아름, 윤지, 다미, 혜나와 함께 밥을 먹었다.
--본문 39~40p

영양사 선생님이 날카로워졌다. 밥을 먹는데 곳곳을 돌아다니며 잔소리를 하셨다. 예전에는 식당 한 곳에 자리를 잡고 묵묵히 이곳저곳을 보기만 하셨는데 식당 먹을거리에 대한 못마땅한 말들이 많아진 뒤부터 곳곳을 돌아다니며 잔소리를 해댔다. “오늘 왜 이럼?”, “이걸 먹으라고?”, “또 가게 가야겠네.”, “빵순이 진짜 빵이다, 빵!”
--본문 56~57p

이제 나는 늘 혼자 밥을 먹는다. 수백 명이 밥을 먹는 식당에서 혼자 먹는 학생은 나밖에 없다. 외톨이인 학생이 나뿐 아니겠지만 다른 외톨이들은 혼자 먹기 싫어서 웬만하면 식당에 오지 않기 때문에 홀로 먹는 학생은 나밖에 없다. 늘 혼자 밥을 먹던 은아는 어떻게 사귀었는지 모르지만 다른 반에서 단짝을 만들었다. 은아가 외톨이에서 벗어나는 바람에 전교생에게 외톨이임을 드러내며 밥을 먹는 사람은 나만 남았다. 그렇지만 나는 굴하지 않는다. 외톨이를 불쌍하게 보는 눈길에 마음이 조금 쓰이긴 하지만, 밥 먹는 기쁨이 훨씬 크기 때문에 꿋꿋하게 혼자 먹는다.
--본문 186p


출판사 서평

수요일 특식처럼 입맛을 끌어당기는 소설, 어른과 청소년이 같이 읽으면 더욱 유익한 이야기!
우리나라 청소년 소설에 나오는 청소년들은 하나같이 어른들도 떠안고 살기 힘든 일을 겪거나, 안 좋은 식구들 틈에서 힘겹게 살거나, 무언가 말썽을 일으킵니다. 보통 청소년들이 사는 빛깔은 청소년 소설에 나오는 청소년들과 다르기에 많은 청소년들은 ‘우리나라 청소년 소설은 하나같이 비슷하고, 내 처지와 멀어서 읽기 싫다’고 말하고, 청소년을 자식으로 둔 부모님들은 ‘소재가 너무 잔인하고 극단으로 치달아서 아이들에게 읽게 하고 싶지 않다’는 말을 자주 합니다.
소설 [나는 밥 먹으러 학교에 간다]는 별난 청소년이 겪는 별난 일이 아니라 청소년이라면 누구나 한 번쯤 겪고, 생각해 봤을 일, 누구나 학교 가면 먹는 ‘급식’을 소재로 이야기를 풀어냈기에 친근하면서 달달하고 따끈따끈한 느낌을 줍니다. 이 소설을 다 읽고 난 뒤 한 고등학교 여학생은 “따끈따끈하게 갓 구운 식빵에 악마의 맛이라는 누텔라잼을 흠뻑 바르고 그 위에 마시멜로우를 올리고 살짝 데운 뒤, 식빵을 반으로 접어 한 입 베어 물고, 쭉 늘어지는 마시멜로우를 호로록 삼킨 다음, 따끈따끈한 우유를 한 모금 마시고 의자에 등을 기댄 후 햐~ 좋다!” 하는 느낌이 든다고 했습니다. 다른 청소년들도 이 소설을 읽고 마시멜로우처럼 달달하고, 누텔라잼처럼 흐뭇한 매력을 느끼게 될 것입니다. 지금를 자녀로 둔 부모님들은 자식의 학교생활이 어떤지, 밥을 먹으며 무엇을 고민하고 어떤 일로 갈등을 겪는지 알게 될 것입니다.
학교에서 밥 먹기, 작다면 참 작은 이야기입니다. 그러나 먹는 이야기보다 큰 이야기가 있을까요? 먹어야 삽니다. 먹기는 살아가는 밑바탕입니다. 어떤 어른들은 ‘학교에 공부하러 가지 밥 먹으로 가냐?’고 따지지만 학생들은 ‘밥 먹는 기쁨마저 없는 학교엔 무슨 즐거움으로 가나요?’ 하고 되묻습니다. 밥 먹는 즐거움으로 학교에 가는 수많은 청소년들에게 소설 [나는 밥 먹으러 학교에 간다]는 수요일 특식처럼 매력 넘치는 기쁨을 선물해 줄 것입니다.


저자 프로필


저자 소개

“박기복(시우) 청소년에게 힘과 용기를 주는 멘토이자, 청소년에게 꿈과 삶을 담은 이야기를 전하는 소설가입니다.”
박기복 선생님은 청소년을 돕는 든든한 멘토입니다. 살아가는 뜻을 찾지 못해 힘겨워하는 청소년들에게 책과 만남으로 굳센 힘을 주고, 공부에 어려움을 겪는 학생들이 올바른 학습 철학과 습관을 바탕으로 공부하는 힘을 키우도록 하며, 배움에서 가장 중요한 독서·토론·글쓰기 능력을 키우도록 돕는 청소년 멘토이자 청소년 학습 전문 작가입니다. 관련 책으로는『철학 콘서트, 장자』,『철학은 엄마보다 힘이 쎄다』,『10대들의 힐링캠프』,『십대를 위한 유쾌한 토론교과서』,『청소년 독서 콘서트』,『십대를 위한 유쾌한 한국사 콘서트』, 『까칠한 문학 친절한 현대사』,『중학생을 위한 국어 어휘력 만점공부법』등이 있습니다.
박기복 선생님은 청소년을 사랑하는 따뜻한 소설가입니다. 어른이 생각하는 청소년이 아니라 청소년의 눈으로 보는 청소년을 소설에 담아내는 소설가이자, 별난 청소년이 겪는 별난 이야기가 아니라 청소년이라면 누구나 한 번쯤 겪고 생각했을 만한 일을 그려내는 소설가입니다. 소설을 읽은 청소년들이 가벼움 안에서 살아갈 힘을 키우고, 감춰 두었던 아픔을 다독이며 살아갈 힘을 얻기를 바랍니다. 관련 책으로는『나는 밥 먹으러 학교에 간다』가 있습니다.

│질문과 답변│[email protected]

목차

차림표

01 김급식은 내 친구
02 짜장면에 탕수육 먹는 날
03 닭날개튀김을 떠나보내는 슬픔
04 튀김 기름은 학교 유전에서 나온다
05 굶는 아이들에게 밥 먹이자는 꿈
06 때로는 나도 먹기 싫다
07 마음먹기
08 우동족발떡볶이라면부침개국밥순대어묵…
09 배가 고파도 먹지 말아야 할 때가 있다
10 양계장 집 딸
11 혼자 먹는 빵
12 눈물로 끓인 조개탕
13 다시 찾은 밥상, 빼앗긴 내 자리
14 오동통한 내 살
|글쓴이 말| 나답게 밥 먹는 이야기


리뷰

구매자 별점

0.0

점수비율

  • 5
  • 4
  • 3
  • 2
  • 1

0명이 평가함

리뷰 작성 영역

이 책을 평가해주세요!

내가 남긴 별점 0.0

별로예요

그저 그래요

보통이에요

좋아요

최고예요

별점 취소

구매자 표시 기준은 무엇인가요?

'구매자' 표시는 리디북스에서 유료도서 결제 후 다운로드 하시거나 리디셀렉트 도서를 다운로드하신 경우에만 표시됩니다.

무료 도서 (프로모션 등으로 무료로 전환된 도서 포함)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시리즈 도서 내 무료 도서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하지만 같은 시리즈의 유료 도서를 결제한 뒤 리뷰를 수정하거나 재등록하면 '구매자'로 표시됩니다.
영구 삭제
도서를 영구 삭제해도 ‘구매자’ 표시는 남아있습니다.
결제 취소
‘구매자’ 표시가 자동으로 사라집니다.

이 책과 함께 구매한 책


이 책과 함께 둘러본 책



본문 끝 최상단으로 돌아가기


spinner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