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리디북스 접속이 원활하지 않습니다.
강제 새로 고침(Ctrl + F5)이나 브라우저 캐시 삭제를 진행해주세요.
계속해서 문제가 발생한다면 리디북스 접속 테스트를 통해 원인을 파악하고 대응 방법을 안내드리겠습니다.
테스트 페이지로 이동하기


하나님을 열망하다 상세페이지

종교 기독교(개신교)

하나님을 열망하다

하나님으로 충만히 채워지는 일상

구매종이책 정가16,000
전자책 정가11,200(30%)
판매가11,200

책 소개

<하나님을 열망하다> 캠벨 몰간, 마틴 로이드 존스의 뒤를 이어
영국 웨스트민스터채플에서 25년간 목회한 R. T. 켄달

‘하나님 아닌 것’에 너무 쉽게 자신을 내주는
이 시대를 향한 간곡한 부탁


오늘날 교회는 하나님이 어떤 분이신지는 알려하지 않고 그저 자신이 필요한 것을 얻는 일에 하나님을 이용하려 드는 교인으로 넘쳐 난다. 신앙생활을 할 때 ‘그게 나한테 무슨 득이 있는가?’ 계산 먼저하고 움직이는 이들은 흔한 반면 ‘과연 그게 하나님께 어떤 득이 있는가?’부터 따지는 사람은 많지 않다. R. T. 켄달은 이 문제를 수면 위로 끄집어내 책을 썼다. 하나님의 더 큰 임재에 배고프고 목마르도록 우리의 굳은 심령을 두드려 줄 R. T. 켄달의 신작, 《하나님을 열망하다》. 마틴 로이드 존스의 후임으로 영국 웨스트민스터채플에서 25년간 목회한 저자가 이 시대 교회와 성도들을 향해 간절히 호소한다. “하나님인가, 하나님이 주시는 선물인가? 우리는 무엇을 더 원하고 갈급해하는가?”

‘나’로 충만한 헐벗은 신앙,
이제 하나님으로 채우라


이 책은 우리가 ‘하나님에게서 받을 무언가’가 아닌 ‘하나님’만 열망함으로써 그분을 더 깊이 경험하고, 그분과 친밀하게 동행하도록 이끈다. 그러기 위해 하나님께 집중하지 못하게 만드는 보다 덜 중요한 것들과 우리 안에 그분의 자리를 차지하고 있는 것들을 내려놓아야 한다고 역설한다. 또한 하나님을 있는 그대로 기꺼이 받아들이는 훈련, 즉 그분의 말씀, 그분이 일하시는 방식, 그분의 뜻을 오롯이 받아들이는 훈련을 다룬다. 이해를 돕기 위해 저자 자신이 평생 신앙인으로 또 사역자로 살면서 겪은 시행착오와 실패, 씨름하던 문제들을 꾸밈없이 진솔하게 밝혔다. 하나님의 더 큰 임재를 열망할 때, 일상 구석구석이 살아 계신 하나님으로 충만할 때 어떠한 기적이 일어나는가! “의에 주리고 목마른 자는 복이 있나니 그들이 배부를 것임이요”(마 5:6). 이 책을 통해 오늘 우리 일상에 살아 역사하시는 하나님을 목도하게 될 것이다.


저자 소개

미국 켄터키주 애슐랜드에서 태어나 남침례신학교(Southern Baptist Theological Seminary)에서 목회학석사(M. Div), 영국 옥스퍼드대학(Oxford University)에서 철학박사 학위(DPhil)를 받았다. 《R. T. 켄달의 임재》, 《내일의 기름부음》, 《성령을 소멸치 않는 삶》, 《거룩한 불》, 《끝날 때까지 끝난 것이 아니다》, 《질투》, 《교회를 깨우는 한밤의 외침》(이상 순전한나드), 《조직신학 요약설교 1》 (CH북스), 《수치의 복음, 영광의 복음》(토기장이) 등 60여 권의 저서가 있다.
R. T. 켄달은 1977년 마흔한 살의 나이에 마틴 로이드 존스 목사의 후임으로 영국 웨스트민스터채플(Westminster Chapel)에 부임해 25년간을 섬겼다. 어느 한쪽으로 치우치지 않고 ‘말씀’과 ‘성령’ 둘 다를 중시하고 강조했으며, 머리와 가슴이 이어지는 신앙, 하나님의 임재를 실제로 깊이 경험하는 삶을 열망하고 설파했다.
1982년 아더 블레싯 초청 집회를 계기로 그의 삶과 사역은 큰 전환점을 맞았다. 이후 ‘파일럿 라이트 미니스트리’(Pilot Light Ministry)를 세워, 영혼 구원의 열정을 품고 지난 35년간 길거리 복음 전도에 힘썼다. 처음에는 복음 전도 사역이 전통을 따르던 기존 성도들의 큰 반발을 사면서 교회에서 내쫓길 위기에도 처했으나 그는 한 영혼을 그리스도께로 돌아오게 하는 열심을 끝까지 포기하지 않았다. 교회 담장을 넘어 기차와 비행기, 택시 그리고 각 가정에서 지금까지 천 명이 넘는 사람들에게 개인적으로 예수님을 전했다.

목차

조이 스트랭 서문
데이비드 피치스 서문
리키 스캑스 서문
들어가며

Part 1
당신의 주 하나님인가,
당신의 종 하나님인가


1장. 계산기 두드리는 신앙인이 늘고 있다
2장. ‘직접 경험하는 하나님’은 ‘어림짐작한 하나님’과 천지 차이다

Part 2.
‘나’로 충만한 마음,
불안의 소굴로 전락하다


3장. 오래 응답받지 못한 기도에 낙심했는가
4장. 하나님이 허락하신 ‘내 분량’이 못마땅한가
5장. ‘하나님의 칭찬’과 ‘사람의 칭찬’ 사이에서 외줄을 타는가

Part 3
나를 활짝 열어
‘있는 그대로의 하나님’을 모셔 들이다


6장. 심판대 앞에서 불타지 않을 행실로 일상을 건축하라
7장. 크든 작든 오늘의 ‘시험’을 귀하게 여기라
8장. 완전한 용서, 더 큰 임재의 수문을 연다
9장. 누군가 일일이 떠먹여 주던 신앙생활을 끝내다

Part 4
끝도 다함도 없는
하나님의 충만에 잠기다


10장. 하나님만 열망하는 자, 반드시 하나님을 받는다


리뷰

구매자 별점

0.0

점수비율

  • 5
  • 4
  • 3
  • 2
  • 1

0명이 평가함

리뷰 작성 영역

이 책을 평가해주세요!

내가 남긴 별점 0.0

별로예요

그저 그래요

보통이에요

좋아요

최고예요

별점 취소

구매자 표시 기준은 무엇인가요?

'구매자' 표시는 리디북스에서 유료도서 결제 후 다운로드 하시거나 리디셀렉트 도서를 다운로드하신 경우에만 표시됩니다.

무료 도서 (프로모션 등으로 무료로 전환된 도서 포함)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시리즈 도서 내 무료 도서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하지만 같은 시리즈의 유료 도서를 결제한 뒤 리뷰를 수정하거나 재등록하면 '구매자'로 표시됩니다.
영구 삭제
도서를 영구 삭제해도 ‘구매자’ 표시는 남아있습니다.
결제 취소
‘구매자’ 표시가 자동으로 사라집니다.

이 책과 함께 구매한 책


이 책과 함께 둘러본 책



본문 끝 최상단으로 돌아가기

spinner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