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리디북스 접속이 원활하지 않습니다.
강제 새로 고침(Ctrl + F5)이나 브라우저 캐시 삭제를 진행해주세요.
계속해서 문제가 발생한다면 리디북스 접속 테스트를 통해 원인을 파악하고 대응 방법을 안내드리겠습니다.
테스트 페이지로 이동하기

레오폴트 폰 자허마조흐 Leopold von Sacher-Masoch

  • 국적 오스트리아
  • 출생-사망 1836년 - 1895년
  • 경력 렘베르크대학교 역사학 교수
  • 수상 1886년 프랑스 훈장

2018.12.10. 업데이트 작가 프로필 수정 요청

저자 - 레오폴트 폰 자허마조흐
(Leopold von Sacher-Masoch)
저자 레오폴트 폰 자허마조흐는 1836년 오스트리아 제국의 먼 변방, 현재 우크라이나 지역에 있는 렘베르크(리비프)에서 경찰국장의 아들로 태어났다. 그라츠 대학에서 법학, 역사, 수학을 공부하여 박사 학위를 받고, 일찍이 역사학 교수 자격 논문에 통과한 뒤 렘베르크 대학에서 잠시 역사학 교수로 일했다. 그러나, 그는 문학에 대한 열정으로 곧 자유로운 작가 생활에 전념하면서 주로 갈리시아 지방을 무대로 하여 역사적 테마를 다루는 작품들을 썼고, 문학적 명성을 떨쳤다. 민속적 소재를 다루는 여러 소설들은 이국적이고 긴장감 넘치는 작품들로 평가받아 독자들의 많은 사랑을 받았다.
마조흐는 하나의 틀을 가지고 사랑, 재산, 국가, 전쟁, 죽음을 테마로 하여 여섯 권의 책을 쓰기로 하고, 거기에 ‘카인의 유산’이라는 제목을 붙인다. 이 연작 중 첫 작품이 바로 ‘사랑’을 테마로 한 『모피를 입은 비너스』(1870)이다. 이 작품은 마조흐의 극단적인 감각주의를 그려낸 일종의 자전적 소설로, 그의 삶과 문학 전반을 지배한 피학적인 성적 취향을 전형적으로 보여 준다. 이 작품으로 인해 1890년 크라프트에빙이 마조히즘을 성도착증의 개념으로 발표하기 전 이미 마조흐는 도덕적으로 많은 비난을 받았고 경제난에 시달리며 사회적 몰락의 길을 걸었다. 하지만 1886년 프랑스에서 훈장도 받고 《르 피가로》의 대대적인 조명을 받기도 했다. 1891년 헤센 지방에 칩거하기 시작한 그는 1895년 린트하임 성에서 세상을 떠났다. 위고, 졸라, 입센 등의 대문호들이 경의를 표했을 정도로, 19세기 독일 사실주의와 자연주의 문학에 많은 영향을 끼쳤으며, 환상과 서스펜스의 면에서는 독일 낭만주의의 면모를 드러낸다. 대표작으로 『갈리시엔 이야기』, 『가짜 모피』, 『4세기간의 사랑 이야기』 등이 있다.

역자 - 김재혁
역자 김재혁은 현재 고려대학교 독문학과 교수. 시인. 지은 책으로 『바보여 시인이여』, 『릴케와 한국의 시인들』, 『릴케의 예술과 종교성』, 『릴케의 작가정신과 예술적 변용』, 『내 사는 아름다운 동굴에 달이 진다』(시집), 『아버지의 도장』(시집) 등이?있고, 옮긴 책으로는 『젊은 베르테르의 슬픔』, 『릴케전집』, 『릴케. 영혼의 모험가』, 『노래의 책』, 『로만체로』, 『넙치』, 『푸른 꽃』, 『겨울 나그네』, 『책 읽어주는 남자』, 『환상동화』, 『젊은 시인에게 보내는 편지』, 『변신』 외 다수가 있다.

<모피를 입은 비너스> 저자 소개


본문 끝 최상단으로 돌아가기

spinner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