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리디북스 접속이 원활하지 않습니다.
강제 새로 고침(Ctrl + F5)이나 브라우저 캐시 삭제를 진행해주세요.
계속해서 문제가 발생한다면 리디북스 접속 테스트를 통해 원인을 파악하고 대응 방법을 안내드리겠습니다.
테스트 페이지로 이동하기

김성종

  • 국적 대한민국
  • 출생 1941년 12월 31일
  • 학력 연세대학교 정치외교학 학사
  • 경력 2008년 한국추리작가협회 부회장
    부산추리문학관 관장
    부산소설가협회 회장
  • 데뷔 1969년 조선일보 신춘문예 소설 '경찰관'
  • 수상 1992년 봉생문화상 수상
    1986년 제2회 한국추리문학 대상

2017.02.15. 업데이트 작가 프로필 수정 요청

저자 - 김성종
저자 김성종은 전남 구례 출신. 연세대 정치외교학과를 졸업한 후, 주로 언론계에서 종사하다가 전업 작가가 되었다. 《조선일보》 신춘문예 당선, 《현대문학》 소설 추천으로 창작 활동을 시작하다가 《한국일보》 장편소설 공모에 『최후의 증인』이 당선되면서 추리소설 분야에 본격적으로 뛰어들었다. 이후 『제5열』『일곱 개의 장미 송이』『나는 살고 싶다』『안개의 사나이』『봄은 오지 않을 것이다』등 50편가량이 장편추리소설을 발표했다. 10권에 달하는 장편소설 『여명의 눈동자』가 있으며, 창작집 『어느 창녀의 죽음』『고독과 굴욕』『죽음의 도시』등이 있다. 1980년 부산으로 이주한 후, 1992년 해운대 달맞이 언덕 위에 한국 최초의 문학관인 ‘추리문학관’을 설립했다. 한국추리문학대상, 부산시문화상, 봉생문화상, 부산MBC문화대상을 수상했다.

<후쿠오카 살인> 저자 소개











본문 끝 최상단으로 돌아가기

spinner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