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리디북스 접속이 원활하지 않습니다. 새로 고침(F5)해주세요.
계속해서 문제가 발생한다면 리디북스 접속 테스트를 통해 원인을 파악하고 대응 방법을 안내드리겠습니다.
테스트 페이지로 이동하기

RIDIBOOKS

리디북스 검색

최근 검색어

'검색어 저장 끄기'로 설정되어 있습니다.


리디북스 카테고리



선영아

  • 국적 대한민국
  • 학력 프랑스 국립통번역대학원 번역학 박사
    서울대학교 불어불문 학사
  • 경력 한국방송통신대학교 불어불문학과 교수

2014.11.27. 업데이트 작가 프로필 수정 요청

저자 - 오노레 드 발자크
19세기 프랑스 문학을 대표하는 소설가이자 극작가. 프랑스 문학사뿐만 아니라 세계 문학사에서도 그 유례를 찾아보기 힘든 놀라운 창조력의 소유자이다. 나폴레옹시대 이후의 급격한 사회 변화와 혼란, 그 속에서 비등하는 에너지를 『인간극』이라는 방대한 허구의 세계로 창조해냈다. 2천 명 이상의 인물이 등장하고 90여 편이 넘는 작품으로 이루어진 광활한 『인간극』은 '프랑스의 한 시대의 증언이자 살아 있는 박물관'이라는 평가를 받고 있다. 근대적 의미의 소설과, 근대 소설을 뛰어넘으려는 시도 모두가 그로부터 비롯되었다고 할 만큼 발자크는 근대 소설의 시원(始原)에 우뚝 서 있다. 주요 작품으로는 『고리오 영감』 『잃어버린 환상』 『농민들』 『마법 가죽』 등이 있다.

역자 - 선영아
서울대학교 불어불문학과를 졸업하고, 프랑스 국립통번역대학원에서 『문학작품에 나타나는 스테레오타입의 번역』으로 번역학 박사학위를 받았다. 주요 논문으로 「“문자(文字)”와 번역의 윤리」 「텍스트의 안과 밖」 「허구의 번역과 위장의 전략」 등이 있다.

<인생의 첫출발> 저자 소개





본문 끝 최상단으로 돌아가기


spinner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