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리디북스 접속이 원활하지 않습니다.
강제 새로 고침(Ctrl + F5)이나 브라우저 캐시 삭제를 진행해주세요.
계속해서 문제가 발생한다면 리디북스 접속 테스트를 통해 원인을 파악하고 대응 방법을 안내드리겠습니다.
테스트 페이지로 이동하기

정회성

  • 국적 대한민국
  • 학력 일본 도쿄대학교 비교문학
  • 수상 2012년 IBBY(국제 아동청소년도서협의회) 아너 리스트 번역 부문 수상

2015.01.02. 업데이트 작가 프로필 수정 요청

저자 - 조지 오웰
본명은 에릭 아서 블레어Eric Arther Blair. 1903년 6월 25일, 인도의 벵골 주 모티하리에서 하급 공무원의 아들로 태어났다. 8세 때 영국에 귀국하여 이튼 학교를 졸업했으나, 대학 진학을 포기하고 1922년부터 5년간 버마에서 대영제국 경찰로 근무했다. 유럽으로 돌아와서는 파리와 런던에서 부랑자 생활을 하고 잠시 초등학교 교사 생활을 거쳐 영국 노동자들의 삶에 관한 조사 활동에 참여했다. 1933년 첫 소설 『파리와 런던의 안팎에서』를 발표했으며, 1935년 『버마 시절』을 출간했다. 전체주의를 혐오한 그는 스페인 내전에도 참가했는데, 당시의 체험을 바탕으로 1938년 『카탈로니아 찬가』를 출간했다. 그리고 2차 대전 직후인 1945년에는 소련의 스탈린 체제를 예리하게 희화화한 『동물농장』을 발표하여 일약 작가로서의 명성을 얻었다. 그러나 그해 그는 아내를 잃고 자신도 지병인 폐결핵의 악화로 병원 신세를 지게 된다. 그 와중에도 작품 활동을 계속하여 1949년 인간의 존엄성과 자유를 박탈하는 전체주의를 비판한 『1984』를 출간했다. 하지만 날로 악화되는 병을 이기지 못하고 그 작품을 발표한 이듬해인 1950년 47세의 나이로 세상을 떠났다.

역자 - 정회성
인하대학교 영문과를 졸업하고 도쿄 대학 대학원에서 비교문학을 공부했다. 성균관대, 명지대 등에서 강의했으며 전문 번역가로 활동하고 있다. 역서로 『침묵의 섬』, 『로코코 거리』, 『황금백합』, 『북경에서 온 편지』, 『꿈의 메신저』 등이 있다.

<1984> 저자 소개




















본문 끝 최상단으로 돌아가기

spinner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