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리디북스 접속이 원활하지 않습니다.
강제 새로 고침(Ctrl + F5)이나 브라우저 캐시 삭제를 진행해주세요.
계속해서 문제가 발생한다면 리디북스 접속 테스트를 통해 원인을 파악하고 대응 방법을 안내드리겠습니다.
테스트 페이지로 이동하기

RIDIBOOKS

리디북스 검색

최근 검색어

'검색어 저장 끄기'로 설정되어 있습니다.


리디북스 카테고리



브라이언 채플 Bryan Chapell

  • 경력 미국 일리노이 주에 소재한 그레이스장로교회 담임 목사
    카버넌트신학대학원 명예총장
    낙스신학대학원 설교학 교수

2016.06.13. 업데이트 작가 프로필 수정 요청

|저자들에 대하여|

“교회의 세속화를 회개하고, 말씀의 진리를 회복하며, 삶으로 구현되는 진리를 위해” <고백 복음주의자 연합>으로 모여 참된 진리의 회복을 선포하고 있다.

* D. A. 카슨*(D. A. Carson)
복음주의 진영의 최전방에서 하나님의 말씀과 복음을 변호하는 데 앞장서고 있는 탁월한 학자이다. 제임스 몽고메리 목사는 카슨 박사를 금세기 가장 뛰어난 신약학자로 꼽는 데 주저하지 않았다. 그는 신약학자로서 성경의 무오성과 요한 신학, 바울 신학 등에 능통하지만 무엇보다 고난과 악의 문제에 많은 관심을 가지고 있다. 은사주의 문제에 대한 점만 빼고는 웨인 그루뎀과 신학의 맥을 같이한다. 열려 있지만 신중한 복음주의자로서 균형과 친화를 중시하는 경향이 있다. 하지만 복음의 핵심적인 부분에 대해서는 흔들림이 없고 타협하지 않는다. 그가 늘 강조하는 핵심적인 교훈은 “성경으로 말하게 하라”는 것이다. 철저하게 하나님의 말씀이 선포되게 하라는 그의 교훈은 포스트모더니즘에 물든 이 시대에 교회가 감당해야 할 중요한 사명을 잊지 않도록 한다.

* R. C. 스프로울*(R. C. Sproul)
개혁주의 신학계를 이끄는 저명한 신학자로 심오한 진리들을 이해하기 쉽게 설명하는 글과 강의로 유명하다. 어릴 때부터 ‘왜?’라는 질문으로 가득했던 그는 대학에서 친구에게 예수님을 전해 들었을 때에도 ‘왜’ 예수를 믿어야 하는지 해답을 찾기 위해 성경을 읽기 시작했다. 그리고 지금까지 찾던 모든 문제의 확실한 답이 성경에 있다는 것을 알게 됐다. 결국 그에게 마지막 한 가지 ‘왜?’라는 질문이 떠올랐다. ‘왜 사람들은 이렇게 확실한 진리인 성경을 믿지 않는 걸까?’ 스프로울은 이런 회의들에 대한 답을 찾아가며 더욱 확신 있는 복음주의자가 되었다. 스프로울은 많은 그리스도인이 이해되지 않는 모순적인 대답을 갖고도 편안하게 느끼는 안일함에 놀란다. 그는 사람들이 성경 말씀을 자세히 공부하지 않고 잘못된 추측 안에서 하나님의 의도를 오해하며 사는 무감각을 경계해야 한다고 말한다. 그래서 그는 딱딱하게 들리던 성경 교리를 명쾌한 논리와 적절한 예화로 풀어, 성경 말씀이 일상의 삶과 떨어질 수 없도록 연결고리를 만들어 주고자 노력하고 있다. 1994년 「크리스채너티투데이」의 비평가들이 뽑은 ‘신앙생활에 가장 큰 영향을 준 학자’ 3위로 선정되었다.

* 리처드 필립스*(Richard D. Phillips)
전통적인 군인 가정에서 태어나 대학을 졸업한 후 아버지와 할아버지의 뒤를 이어 미군 기갑부대의 장교로 복무했다. 어느 날 어머니의 권유로 다시 교회를 나가기로 결심한 그는 제임스 몽고메리 보이스 목사가 시무하던 필라델피아 제10장로교회의 예배에 참석했다. 그날 밤 설교는 구약 호세아서에 나오는 구원의 사랑에 대한 메시지였다. 죽을 수밖에 없는 죄인을 예수 그리스도께서 십자가에서 달려 구원하셨다는 메시지가 가슴을 후려쳤고 그 놀라운 사랑에 무릎을 꿇고 회개할 수밖에 없었다. 그 후 그의 삶은 변했다. 그는 어디를 가든 복음 전하는 일을 멈출 수 없었다. 미국 웨스트포인트 육군사관학교에서 리더십을 가르치던 리처드는 곧 소령으로 예편하고 부르심의 소명을 따라 목회자의 길로 들어선다. 목회자가 된 이후로 자신의 삶을 바꾸었던 설교의 힘, 특히 성경적인 강해 설교에 매진했다. 제임스 몽고메리 보이스, 마틴 로이드 존스, 찰스 스펄전 등 선배 목회자의 본을 따라 성경의 진리, 개혁신학을 선포하는 일에도 앞장서고 있다. 리처드 필립스는 현재 사우스캐롤라이나에 있는 유서 깊은 그린빌 제2장로교회의 담임목사이자 <고백 복음주의 연합(the Alliance of Confessing Evangelicals)>의 회원이며, 제임스 몽고메리가 설립한 <필라델피아 개혁주의 신학 협의회>(the Philadelphia Conference on Reformed Theology)의 대표이다.

* 마이클 호튼*(Michael S. Horton)
<고백 복음주의자 연합>의 회장을 역임한 바 있다. 웨스트민스터신학대학원(Westminster Theological Seminary)에서 석사학위를 딴 뒤 영국 옥스퍼드대학(Oxford University)의 위클리프 홀(Wycliffe Hall)에서 박사학위를 받았다. 현재는 웨스트민스터신학교의 조직신학 교수로 사역하고 있다. 마이클 호튼은 자신의 사명을 다음과 같이 밝힌다. “나는 학생들이 평생 목회를 하면서 배워야 할 가장 중요한 스킬 중의 하나가 바로 다른 사람들의 말을 듣는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간혹 개혁주의자들은 세상을 밝히는 빛이 아니라 오히려 캄캄하게 하는 어둠이라는 비난을 듣기도 합니다. 그러나 그런 오명을 견뎌내면서 우리는 그들에게 문을 열어야 하며, 우리 자신의 입장을 누그러뜨릴 줄 알아야 합니다. 그리고 그들이 사용하는 용어와 그들이 비판하는 관점에서도 진지하게 대화를 나눌 수 있을 때 비로소 그들에 대해서 우리도 할 말을 할 수 있게 되는 것입니다. 그리하여 결국에는 우리의 목회가 공감을 나누면서도 담대하고 확신 있게 진리를 선포하는 사역이 되길 바랍니다.” 이처럼 그는 세속화에 물든 교회를 향해 복음에 대한 확고한 태도와 성경적인 개혁에 대한 실제적인 적용을 제시하며 현대 개혁주의 신학을 이끌고 있다.

* 브라이언 채플*(Bryan Chapell)
현재 복음주의권에서 가장 영항력 있는 설교자 중 한 사람이며, 탁월한 설교학 교수이기도 하다. 그가 쓴 『그리스도 중심적 설교』(Christ-Centered Preachin)는 설교학 교재로써 전 세계적으로 쓰임받고 있다. 트리니티복음주의신학교와 리폼드신학대학원((Reformed Theological Seminary)에서 가르쳤으며, 현재 미국 일리노이 주에 소재한 그레이스장로교회(Grace Presbyterian Church)의 담임목사이자 카버넌트신학대학원(Covenant Theological Seminary) 명예총장, 낙스신학대학원 설교학 교수다. 브라이언 채플은 설교 입문부터 박사학위를 위한 강의까지 다양한 수준과 대상들을 가르치고 다가갈 수 있는 학문적 통찰력과 성과를 보여주고 있다. 하지만 늘 목회를 향한 부르심의 소명을 잊지 않으며 언제든 목회 현장에 설 수 있도록 준비를 잊지 않는다. 그래서 그의 글에는 학문적 통찰력과 더불어 성도들에게 감명 깊게 전달되는 적용과 해설이 균형을 갖춘다. 또한 목회와 학문 사이에서 균형감을 갖춘 리더십으로 여러 집회와 세미나의 강사로 활동하며 개혁신학을 알리고 있다. 지은 책으로는 『그리스도 중심적 설교』, 『성화의 은혜』(지평서원), 『그리스도 중심적 예배』(부흥과개혁사) 등이 있다.

* 이안 M. 더귀드*(Iain M. Duguid)
교회를 향한 열정과 복음 선포에 대한 뜨거움으로 가득한 구약학자이다. 본격적으로 신학을 공부하기 전에는 복음 전파의 열정으로 전기 기술을 배워 서아프리아의 리베리아로 건너가 선교사로 섬기기도 했다. 케임브리지대학교에서 구약학을 공부한 이후에도 계속해서 도심 지역에 교회를 개척하는 일에 참여했다. 또한 웨스트민스터신학대학원과 리폼드신학대학원에서 구약학과 히브리어를 가르쳤다. 교수로 사역하는 중에도 교회 개척에 끊임없이 참여했다. 기회가 생길 때마다 말씀을 선포하는 자리를 만들기 위해 어디든지 달려가는 열정을 지녔다. 정기적으로 우크라이나와 라트비아에서 가르치는 일을 계속하고 있다. 더귀드 박사는 히브리어를 영어로 번역하는 작업만큼이나 역사상 실재이신 예수 그리스도를 현대 대중의 마음에도 전달되도록 생생하게 전달해야 한다고 학생들에게 가르치며, 그 자신도 그 일을 위해 헌신하고 있다. 저서로는 『크리스천이 사는 법』(좋은 씨앗)과 『Ruth, Esther Reformed Expository Commentary』등 다수의 구약 주석들이 있다.

* 조엘 비키*(Joel R. Beeke)
조엘 비키 박사는 퓨리탄리폼드신학대학원(Puritan Reformed Theological Seminary)의 학장이자, 조직신학 교수이며, 그랜드래피즈에 있는 네덜란드개혁교회(The Heritage Netherlands Reformed Congregation)를 담임하고 있다. 리포메이션헤리티지 출판사(Reformation Heritage Books)와 인헤리턴스 출판사(Inheritance Publishers)를 통해 개혁주의와 청교도에 관련한 책들의 출판에도 앞장서고 있다. 또한 약 70여 권에 이르는 저술 활동을 통해 개혁주의와 청교도 신앙이 현대에도 계속 이어지도록 하는 데 많은 영향력을 끼치고 있다. 대표적인 저서로는 『깊이 읽는 시편 23편』(생명의말씀사), 『언약 자손으로 양육하라』(성서유니온선교회), 『영적침체에서 벗어나는 길』,『개혁주의 청교도 영성』, 『청교도 신학의 모든 것』(이상 부흥과개혁사) 등이 있다.

* 케빈 드영*(Kevin DeYoung)
미시간 주 이스트 랜싱에 있는 유니버시티 리폼드 교회(University Reformed Church)의 담임 목사이며 젊고 실력 있는 차세대 목회자로 주목받고 있다. 네덜란드 개혁파 교회에 뿌리를 둔 조부와 기독교라디오 방송국에서 근무한 부모의 영향을 받으며 성장했다. 고든 콘웰 신학교(Gordon Conwell Theological Seminary)에서 목회학 석사를 받은 후 아이오와 주에 있는 퍼스트 리폼드교회(First Reformed Church)에서 부목사로 사역하다가 2004년부터 지금의 유니버시티 리폼드 교회에서 사역하고 있다. 또한 저술가로서도 활발하게 활동하여 2009년과 2010년, 2012년에 『왜 우리는 이머징 교회를 반대하는가』, 『왜 우리는 지역교회를 사랑하는가』(이상 부흥과개혁사), 『그리스도인의 구멍 난 거룩』(생명의말씀사)로 ‘크리스채너티 투데이 북어워드’를 수상했고 팀 켈러, 존 파이퍼 등과 함께 <복음 연합(Gospel Coalition)> 회원으로도 활동하며 블로그, 페이스북, 트위터 등을 통해 독자들과 소통하는 등 꾸준히 저술활동을 펼치고 있다.

* 필립 라이큰*(Philip Graham Ryken)
휘튼대학(Wheaton College)에서 영문학과 철학을, 웨스트민스터신학대학원에서 신학을 전공했으며 옥스퍼드대학에서 교회사로 박사학위를 받았다. 그 후 영국에서 돌아와 필라델피아 제10장로교회에서 사역을 하다 제임스 몽고메리 보이스 목사의 뒤를 이어 담임 목회자로 섬겼다. 현재는 복음주의 신학의 산실인 휘튼대학 총장을 맡고 있다.『청교도 이 세상의 성자들』(생명의말씀사)을 저술한 리랜드 라이큰의 아들로 아버지의 영문학적 감성과 청교도 영성을 이어받았으며, 제임스 보이스 목사의 진리에 기반한 사역 정신을 계승했다. 진리의 토대 위에 어떻게 하면 현대 문화에 그리스도의 복음을 전달할 것인가에 큰 관심을 두고 있으며, 활발한 강의와 다양한 저술 활동을 통해 그 영향력을 점점 넓혀가고 있다. 보이스 목사와 함께 『라스트 워즈-예수님이 남기신 14가지 말씀』(생명의말씀사), 『개혁주의 핵심』(부흥과 개혁사) 등을 저술했으며 그 외에도 『사랑한다면 예수님처럼』(생명의말씀사) 등 30여 권의 책을 집필했다.

* 하이웰 존스*(Hywel Jones)
1963년 웨일스장로교회(the Presbyterian Church of Wales)에서 목사 안수를 받은 후 여러 교회에서 섬겼다. 1977년 런던신학대학원(London Theological Seminary)이 설립되자 그곳에서 성경해석학과 설교학을 가르쳤고 1985년 학장에 취임했다. 1996년 런던신학대학원의 학장직을 포기하고 이안 머레이의 뒤를 이어 배너 오브 트루스 트러스트(The Banner of Truth Trust)출판사의 편집장을 맡았다. 복음을 전 세계적으로 전파하는 일에 더욱더 힘을 쏟기 원하는 그는 편집장으로 있으면서 세미나와 강의, 콘퍼런스 등을 개최해 세계적으로 개혁신학을 알리는 일에 일임을 담당했다. 4년간 편집장을 역임한 후 2000년부터는 캘리포니아에 있는 웨스트민스터신학대학원에서 실천신학 교수를 지냈다. 그는 학생들에게 다음과 같은 소망을 남긴다. “제가 학생들을 대할 때마다 바라는 소망이 있다면, 여러분들이 설교 강단에 서서 예배를 인도할 때 성도들이 우리 삼위 하나님의 자비와 위엄을 깨닫게 되는 것입니다.” 이 말처럼 그는 학자로서 저자로서 목회자로서 오직 하나님의 영광만이 빛나도록 하는 일에 평생을 매진하고 있다. 저서로 『Let"s Study Hebrews (Let"s Study Series)』, 『Job (Evangelical Press Study Commentary)』, 『For the Sake of the Gospel: Philippians Simply Explained (Welwyn Commentaries)』등 다수의 주석을 출간했다.

* 편집자 : 로널드 콜(Ronald L. Kohl)
그레이스바이블펠로우쉽교회(Grace Bible Fellowship Church)의 목사이며, 해마다 퀘이커타운에서 ‘개혁주의 콘퍼런스’를 주최하고 있다. 십 대 초반에 자신이 구세주가 절실하게 필요한 죄인임을 깨닫고 예수님을 영접했다. 자신이 가르치는 일에 특별한 은사가 있음을 자각하고 목회자의 길을 가기로 결심했지만 부르심의 소명을 향한 길은 쉽게 열리지 않았다. 대학에서 저널리즘을 전공하고 스포츠 잡지의 편집자로서 사회생활을 시작해야 했던 그는 여전히 스포츠 칼럼니스트로서도 활동 중이다. 언론과 출판활동을 통해 쌓은 풍부한 소양은 나중에 신학교에 들어가 기독교 사상을 전공하는 데 훌륭한 기틀이 되어 주었다. 또한 칼럼니스트로서의 활동은 불신자와의 접점에서 늘 복음을 전할 기회를 주었다. 이런 다양한 경험들은 진리에 대한 확신을 보다 더 견고히 하는 토대가 되었으며 개혁주의 신학을 세워나가는 각종 콘퍼런스와 위원회 등을 섬기는 데에도 도움을 주었다.

<성부 성자 성령 삼위 하나님> 저자 소개





본문 끝 최상단으로 돌아가기


spinner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