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리디북스 접속이 원활하지 않습니다.
강제 새로 고침(Ctrl + F5)이나 브라우저 캐시 삭제를 진행해주세요.
계속해서 문제가 발생한다면 리디북스 접속 테스트를 통해 원인을 파악하고 대응 방법을 안내드리겠습니다.
테스트 페이지로 이동하기


신춘문예 당선시집 2012 상세페이지


책 소개

<신춘문예 당선시집 2012> 유행과 시류를 넘고자 하는 새로운 도전

주요 일간지의 신춘문예 시, 시조 당선자들의 당선작과 신작시를 함께 묶은 『2012 신춘문예 당선시집』이 문학세계사에서 출간되었다.
시단에 첫발을 내딛는 새내기 시인들의 뜨거운 열정과 응축된 시적 긴장을 행간마다 엿볼 수 있는 『2012 신춘문예 당선시집』은 새로운 시인들의 시적 경향과 역량을 한눈에 가늠해 볼 수 있다. 문학세계사에서 1990년부터 출간되기 시작한 ‘신춘문예 당선시집’은 문단, 평론가, 시인 지망생들로부터 꾸준한 관심을 받아오고 있다.
이 시집에는 각 신문사의 신춘문예 당선시와 함께 신작시 5편, 심사평, 당선소감, 당선 시인의 약력 등이 수록되어 있다. 특히 당선시와 함께 실린 5편의 신작시들은 이제 갓 등단한 시인들의 작품세계를 명료하게 보여준다.
또한 우리 시의 전통과 운율의 맛을 간직하고 있는 시조 부문의 당선작과 신작시조 등도 함께 실려 있어 한국 현대시조의 정서를 공감하며 고유한 형식과 맛을 새롭게 느낄 수 있다. 이것은 기성문단이나 시의 꿈을 실현하려는 예비 시조시인들에게 신선한 자극제가 될 것이며, 시조를 우리 문학의 전위로 끌어들이는 의미 있는 작업임과 동시에 시인과 독자의 상상력 자체를 통시적으로 넓히는 계기를 제공할 것이다.
2012년 신춘문예 응모작들에 대한 심사평을 개관해보면, 갈수록 장황해지고 모호해지는 시의 흐름 속에 창작교실의 영향까지 있어서인지 유행을 타는 것처럼 비슷한 경향의 시가 많이 발견된다고 평하고 있다. 참신성과 패기로 새로운 보편성을 창출해가야 할 신춘문예의 시들이 새로운 상상력과 때묻지 않은 자기 목소리를 내놓지 못한다면 글자 그대로 ‘새 봄의 문학’인 신춘문예에 부합하지 못할 것이다. 또한 정형화된 감정과 관념, 과잉된 수사, 독창성 없는 실험 등은 우리 문학에서 반드시 지양되어야 할 문제이다.
그럼에도 2012년 신춘문예 당선작들은 그들만의 강한 개성과 매력을 발산하고 있다. 그것은 유행과 시류를 벗어나, 대상에 대한 섬세하고 우아한 형상화 작업과 보편적 아름다움에 대한 방법론적 천착이 있었다는 것이다. 그와 동시에 대상에 대한 치밀한 관찰과 묘사, 그리고 개성이 담긴 시적 투시력을 보여주었다. 또한 시가 지니고 있는 본령을 견지하면서도 자기나름대로의 시각으로 삶의 진실을 드러내 보였다.
이렇게 신춘문예에 응모한 시들의 문제점과 가능성을 동시에 살펴본다면 앞으로 새로운 시의 시대를 열어갈 예비시인들의 기본자세를 가늠해 볼 수 있다. 올해 신춘문예로 등단한 시인들은 시류에 물들지 않고 기성의 틀을 자신 앞에 세우지 않은 채, 시의 본령을 견지하면서 실험적이고 창조적인 자세로 우리 시의 미래를 열어 가야 할 것이다.



저자 소개

저자 - 김민철

저자 - 류성훈

저자 - 안미옥

저자 - 여성민

저자 - 이여원

저자 - 이해원

저자 - 최호빈

저자 - 한명원

저자 - 허영둘

저자 - 김종두

저자 - 양해열

저자 - 유영선

저자 - 황외순

목차

<시>

김민철| 문화일보
<당선작> 풍경 재봉사
<신작시> 굴뚝 많은 나무 / 하모니 사진관 / 마야 달력의 발견 / 단칸방 시위 현장 / 짧은 천국
<당선소감> 몸 속 깊숙한 곳 비어 있는 시의 공간 채워갈 것
<심사평> 유행시류 벗어난 우아한 아름다움 돋보여

류성훈| 한국일보
<당선작> 월면 채굴기
<신작시> 크라켄 / 등화관제 / 뤄부포羅布泊의 노래 / 화장火葬 / 은박 호랑이
<당선소감> 다시 태어나기 전 하얀 재 같은 지금 느낌 기억할 것
<심사평> 입체적인 상상력에 눈길, 수사의 과잉은 아쉬워

안미옥| 동아일보
<당선작> 나의 고아원 / 식탁에서
<신작시> 물 / 절벽과 개미 / 페인트 / 가정 / 오늘의 일기
<당선소감> 시 앞에서 용기 있는 사람 되리라
<심사평> 남다른 상상력 때묻지 않은 목소리

여성민| 서울신문
<당선작> 저무는, 집
<신작시> 연애의 국경 / 아프리카입니다 / 니스 / 시애틀 / 얼굴처럼
<당선소감> 난 시詩소비자, 더 읽겠습니다
<심사평> 시詩자체가 하나의 사건을 이뤄

이여원| 매일신문
<당선작> 물푸레 동면기
<신작시> 난청 / 거절의 사전 / 벽조목霹棗木 / 옹관 / 엄마네 꽃집
<당선소감> 진정성 있는 쪽으로 기울어지는 마음가짐
<심사평> 치밀한 묘사력, 견인주의적 시각 돋보여

이해원| 세계일보
<당선작> 역을 놓치다
<신작시> 육교 밑 고고학자 / 냉장고는 태교 중 / 장총 / 앞으로만 뻗은 길 / 우장雨葬
<당선소감> 지친 나에게 새로운 불꽃이 일어
<심사평> 따듯하고 애달픈 시… 서민가정의 풍경 잘 묘사

최호빈| 경향신문
<당선작> 그늘들의 초상肖像
<신작시> 착란錯亂 / 발치拔齒 / 거미집에서의 밀회 / 마린스노우 / 오래된 계단
<당선소감> 멋진 병, 현기증이 나에 대한 믿음 되살려
<심사평> 개성과 진실은 시를 계량하는 중요한 잣대

한명원| 조선일보
<당선작> 조련사 K
<신작시> 엘리자베타 게라르디니의 여행 / 몽유안夢遊眼 / 노인을 위한 나라는 없다 / 사냥일지/ 푸른 별, 수박
<당선소감> 초심으로 돌아가 세상에 소외된 것들을 노래하겠습니다
<심사평> 치밀한 관찰과 묘사… 섬뜩한 시적 투시력 보여

허영둘| 부산일보
<당선작> 나비가 돌아오는 아침
<신작시> 엉겅퀴 / 낡은 바퀴가 있는 오후 / 개구리 울음소리 / 입춘 / 월하정인도月下情人圖에 들어가 보니
<당선소감> 살아 있는 동안 가슴에 나비를 품고
<심사평> 새로운 어법 통한 도전의식 돋보여

<시조>

김종두| 서울신문
<당선작> 연암, 강 건너 길을 묻다
<신작시> 남산 답사기 / 금강전도金剛全圖속을 걷다 / 새벽 편지 / 겨울나무 / 적과摘果
<당선소감> 더 깊고 넓게 세상 품고 싶어
<심사평> 세련된 감각적 재단 돋보여

양해열 | 조선일보
<당선작> 외계인을 기다리며
<신작시> 혼불 / 참꼬막 / 하마선인도蝦仙人圖 / 순천만 짱뚱어 / 오독誤讀
<당선소감> 독학은 막막했다… 나는 참 운이 좋은 사내다
<심사평> 환상을 현실적으로 녹이는 힘이 일품

유영선| 중앙일보
<당선작> 역에서 비발디를 만나다
<신작시> 쌀눈, 따뜻한 모서리 / 비상구 혹은 신神의 눈 / 자존, 자코메티를 위하여 / 이우移寓 / 울
<당선소감> 만선의 깃발을 보았습니다, 얼굴까지 붉어집니다
<심사평> 소통 꿈꾸는 따뜻한 마음, 신인다운 발상 돋보여

황외순| 동아일보
<당선작> 눈뜨는 화석
<신작시> 문무대왕릉에서 / 미궁에서 길 찾기 / 꿈꾸는 역
<당선소감> 당선이 주는 구속마저 즐길 것
<심사평> 상상력 깊은 역사 읽기 돋보여

황외순| 부산일보
<당선작> 탯줄
<신작시> 거미의 시 / 지름길을 보면 건너고 싶다 / 고향을 염殮하는 시간
<당선소감> 시조에 못박아둔 내 존재감
<심사평> 팽팽한 긴장감과 신선한 비유 빛나


리뷰

구매자 별점

0.0

점수비율

  • 5
  • 4
  • 3
  • 2
  • 1

0명이 평가함

리뷰 작성 영역

이 책을 평가해주세요!

내가 남긴 별점 0.0

별로예요

그저 그래요

보통이에요

좋아요

최고예요

별점 취소

구매자 표시 기준은 무엇인가요?

'구매자' 표시는 리디북스에서 유료도서 결제 후 다운로드 하시거나 리디셀렉트 도서를 다운로드하신 경우에만 표시됩니다.

무료 도서 (프로모션 등으로 무료로 전환된 도서 포함)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시리즈 도서 내 무료 도서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하지만 같은 시리즈의 유료 도서를 결제한 뒤 리뷰를 수정하거나 재등록하면 '구매자'로 표시됩니다.
영구 삭제
도서를 영구 삭제해도 ‘구매자’ 표시는 남아있습니다.
결제 취소
‘구매자’ 표시가 자동으로 사라집니다.

신춘문예 당선시집


이 책과 함께 구매한 책


이 책과 함께 둘러본 책



본문 끝 최상단으로 돌아가기

spinner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