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리디북스 접속이 원활하지 않습니다.
강제 새로 고침(Ctrl + F5)이나 브라우저 캐시 삭제를 진행해주세요.
계속해서 문제가 발생한다면 리디북스 접속 테스트를 통해 원인을 파악하고 대응 방법을 안내드리겠습니다.
테스트 페이지로 이동하기


귀문 고등학교 미스터리 사건 일지 상세페이지

책 소개

<귀문 고등학교 미스터리 사건 일지>

100년 전통의 귀문 고등학교,
그곳에서는 언제나 이상한 일들이 벌어진다

100년 역사를 자랑하는 귀문 고등학교. 그곳에는 오래된 역사만큼이나 켜켜이 쌓인 사건 사고들이 있다. 어떤 아이는 미스터리한 사건의 주인공이 된다. 어떤 아이는 학교에서 벌어진 무서운 일을 해결하려 나선다. 또 다른 아이는 평소 전혀 상상하지 못했던 사건에 휘말리기도 한다. 다섯 작가가 하나씩 풀어놓는 이야기는 아주 특별하지만 어딘지 낯익기도 하다. 어디에서도 들어본 적 없는 기이한 이야기이기도 하지만, 학교라는 특수한 공간에서라면 언제 벌어져도 이상하지 않은 일이기도 하기 때문이다. 풀기 어려운 숙제처럼 나와 전혀 다른 세상의 이야기 같지만, 지금 당장 내 앞에 펼쳐질 수 있는 일들. 귀문 고등학교 미스터리 사건 일지를 눈여겨볼 이유는 그것만으로 충분하다.


출판사 서평

100년 전통의 귀문 고등학교,
그곳에서는 언제나 이상한 일들이 벌어진다

학교는 일상을 영위하는 생활 공간이자, 십대에 세상과 소통하는 법을 배우는 작은 사회이기도 하다.
사회의 축소판인 이곳에서 어른 사회 못지않은 갖가지 사건 사고가 벌어지는 것은 어찌 보면 당연한 일이다. 혼란스러운 시기를 보내는 십대가 모인 공간에서 평범하고 지극히 정상적인 날들만 이어진다면 오히려 그게 더 이상한 일일지 모른다.
제어할 수 없는 격정과 미래에 대한 불안감을 안고 사는 십대는 폭행, 왕따, 일탈, 가출, 실종, 자살 등 성인이라면 피해 갈 법한 극단적인 상황에 쉽사리 휘말리기도 한다. 십대에는 사소한 일이 인생을 뒤바꿀 만한 파도가 되기도 하고, 십대만이 지닌 날것 그대로의 에너지는 때때로 어른 못지않은 잔인함으로 표출되기도 한다.
오늘도 교실에서는 여러 일들이 벌어진다. 새침한 얼굴로 파격적인 일탈을 꿈꾸는 아이도 있고, 억울한 일을 당해 목숨을 끊는 아이도 있다. 부조리한 일에 맞서 야무지게 주먹을 쥐는 친구가 있는가 하면, 차라리 더한 악행을 저지르는 아이도 있다. 그러는 동안 교실 한구석에서는 누구에게도 말 못할 슬픈 사연을 안은 아이가 홀로 눈물을 삼키고 있을지도 모른다.
그렇게 저마다의 사연이 얽히고 섞여, 그 해답을 찾기 어려운 미스터리한 사건이 만들어진다.


그다음 사건의 주인공은 나일 수도 있다

100년 역사를 자랑하는 귀문 고등학교. 그곳에는 오래된 역사만큼이나 켜켜이 쌓인 사건 사고들이 있다. 어떤 아이는 미스터리한 사건의 주인공이 된다. 어떤 아이는 학교에서 벌어진 무서운 일을 해결하려 나선다. 또 다른 아이는 평소 전혀 상상하지 못했던 사건에 휘말리기도 한다.
다섯 작가가 하나씩 풀어놓는 이야기는 아주 특별하지만 어딘지 낯익기도 하다. 어디에서도 들어본 적 없는 기이한 이야기이기도 하지만, 학교라는 특수한 공간에서라면 언제 벌어져도 이상하지 않을 일이기도 하기 때문이다.
풀기 어려운 숙제처럼 나와 전혀 다른 세상의 이야기 같지만, 지금 당장 내 앞에 펼쳐질 수 있는 일들.
귀문 고등학교 미스터리 사건 일지를 눈여겨볼 이유는 그것만으로 충분하다.

한 발의 총성_ ‘탕!’ 전교생이 수업을 듣고 있던 조용한 교내에 울려 퍼진 총소리. 학교에 총을 가진 사람이 있는 걸까? 누가 누굴 향해 쏜 총일까?

사이코패스 애리_ “너 내 절친 맞지?” 받아들이기엔 부담스럽고 거부하기엔 후환이 두려운
그 아이의 집요한 우정. 애리의 집착으로부터 해환은 달아날 곳을 찾을 수 있을까?

또 하나의 가족_ 지옥 같은 집을 나와 기댈 곳을 찾던 아이에게 벌어진 끔찍한 사고. 단순 교통사고로 보기엔 미심쩍은 점이 있다. 그 진실을 파헤치기 위해 뭉친 두 사람.

짝 없는 아이_ 손이 닿으면 상대방의 죄책감을 읽게 되는 기이한 능력을 지닌 신입 교사. 그의 앞에 나타난 외톨이 여학생에게 어떤 비밀이 있는 걸까.

기호 3번 실종 사건_ 학생회장 선거를 세 시간 앞둔 시점, 기호 3번 김미래가 사라졌다. 범죄일까, 사고일까? 의문에 싸인 밀실 사건을 풀기 위해 귀문 고등학교 미스터리부가 나선다.


저자 소개

김동식
일찍이 학교를 그만두고 공장 노동자로 일했다. 2016년부터 ‘오늘의 유머’ 공포 게시판에 올린 단편들을 모아 『회색 인간』, 『세상에서 가장 약한 요괴』, 『13일의 김남우』를 동시 출간하며 데뷔했다.『양심 고백』, 『정말 미안하지만, 나는 아무렇지도 않았다』 등 여러 소설집을 내며 ‘김동식’이라는 새로운 장르를 구축하고 있다.

조영주
성공한 덕후, 만화가 딸내미, 글 쓰는 바리스타 등 다양한 별명으로 통한다. 『홈즈가 보낸 편지』로 제6회 디지털작가상을 타며 소설가로 데뷔했다. 『붉은 소파』로 제12회 세계문학상을 수상한 뒤 소설 『반전이 없다』, 에세이 『나를 추리소설가로 만든 셜록 홈즈』 등 꾸준히 문제작을 발표하며 ‘조영주 덕후’들을 만들고 있다.

정명섭
대기업 샐러리맨, 바리스타 등 여러 일을 하다 전업 작가로 활동 중이다. 『유품정리사』, 『개봉동 명탐정』, 『불 꺼진 아파트의 아이들』 등 130여 편의 작품을 내왔고, 역사물, 미스터리물, 좀비물 등 분야를 가리지 않는 멀티플레이어다.

정해연
장편소설 『더블』을 발표하며 작가로 활동하기 시작했다. 여러 공모전에서 두각을 드러낸 뒤 『봉명 아파트 꽃미남 수사일지』, 『지금 죽으러 갑니다』, 『유괴의 날』 등 눈에 띄는 추리소설들을 출간하며 마성의 스토리텔러로 활약 중이다.

전건우
『한국공포문학단편선 3』에 단편소설 「선잠」을 수록하며 데뷔했다. 『밤의 이야기꾼들』, 『소용돌이』, 『고시원 기담』, 『마귀』, 『한밤중에 나 홀로』 등 여러 장편소설과 단편집을 발표하며 호러-미스터리계의 황태자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목차

프롤로그_어느 인터뷰

한 발의 총성_김동식

사이코패스 애리_조영주

또 하나의 가족_정명섭

짝 없는 아이_정해연

기호 3번 실종 사건_전건우


북 트레일러


리뷰

구매자 별점

0.0

점수비율

  • 5
  • 4
  • 3
  • 2
  • 1

0명이 평가함

리뷰 작성 영역

이 책을 평가해주세요!

내가 남긴 별점 0.0

별로예요

그저 그래요

보통이에요

좋아요

최고예요

별점 취소

구매자 표시 기준은 무엇인가요?

'구매자' 표시는 리디북스에서 유료도서 결제 후 다운로드 하시거나 리디셀렉트 도서를 다운로드하신 경우에만 표시됩니다.

무료 도서 (프로모션 등으로 무료로 전환된 도서 포함)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시리즈 도서 내 무료 도서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하지만 같은 시리즈의 유료 도서를 결제한 뒤 리뷰를 수정하거나 재등록하면 '구매자'로 표시됩니다.
영구 삭제
도서를 영구 삭제해도 ‘구매자’ 표시는 남아있습니다.
결제 취소
‘구매자’ 표시가 자동으로 사라집니다.

이 책과 함께 구매한 책


이 책과 함께 둘러본 책



본문 끝 최상단으로 돌아가기

spinner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