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리디북스 접속이 원활하지 않습니다.
강제 새로 고침(Ctrl + F5)이나 브라우저 캐시 삭제를 진행해주세요.
계속해서 문제가 발생한다면 리디북스 접속 테스트를 통해 원인을 파악하고 대응 방법을 안내드리겠습니다.
테스트 페이지로 이동하기


별을 헨다 상세페이지

소설 한국소설

별을 헨다

해방과 독립의 갈등속에서 겪는 한 일가족의 고통과 방황

구매전자책 정가4,000
판매가4,000

책 소개

<별을 헨다> 『별을 헨다』는 1946년 계용묵이 연재 집필한 단편소설로 해방 후 혼란의 격동기 속의 혼란한 상황에서 한 가족 실향민이 민족의 분단 속에서 겪는 갈등과 애환을 다룬 우리의 역사적 사회현실을 냉혹하게 파헤치고 있으며, 해방과 독립의 양면적인 기대와 좌절감이 자신의 내면적인 문제와 결부되어 갈등표사하고 있는 작품입니다.

해방이라는 극적 현실은 만주 및 외국에서 유입된 실향민과 북쪽에서 내려온 사람들에게 갑자기 닥쳐온 사회의 궁핍함과 혼란이 예기치 않게 고향과의 괴리감을 만들게 되었고 서로 오갈 데 없는 방황의 내면적 심리로 좌초되게 했습니다. 광복 이후에서 6·25 전쟁 이전까지의 방황하는 민족의 가치관은 영원한 분단이 오리라고는 생각할 수 없었던 전쟁의 아픈 현실을 예측할 수 없는 공존의 비극적 설움 속에서 내팽개쳐진 인간의 저속함과 양심을 예리하게 파고들고 있습니다.
이 소설을 단편으로 응축된 구성은 단순하다고 할 수 있으나 내용과 주제에서는 우리가 현재까지 안고 있는 분단의 현실을 주인공이 바라보는 관점에서, 두 가족의 만남에서 갈등구조로 극화되고 있습니다. 그들이 더는 만나 갈 수 없는 남북의 현실을 서울역 대합실에서 방황하는 장면으로 끝을 맺고 있습니다. 광복 직후에서 분단 초기의 비극적인 이 소설은 다시금 생각해 볼 수 있는 아픔을 간직한 사람들의 모습으로 비추어지고 있습니다.


저자 프로필

계용묵

  • 국적 대한민국
  • 출생-사망 1904년 9월 8일 - 1961년 8월 9일
  • 학력 도요대학교 동양학
  • 경력 출판사 '수선사' 창립
    조선일보 근무

2017.01.31. 업데이트 작가 프로필 수정 요청


저자 소개

저자 - 계용묵(桂鎔黙)(1904~1961)
본명: 하태용
평북 선천(宣川) 출생
조선일보 근무
1920년 소년지 ‘새소리’ 시 ‘글방이 깨어져’로 당선
1925년 조선문단에 단편 ‘상환(相換)으로 등단
1925년 시 ‘부처님, 검님 봄이왔네’ 현상문예 당선
1927년 조선문단에 소설 ‘최서방’이 당선
1935년 조선문단에 단편 ‘백지아다다’ 발표
<대표작품 >
최서방, 인두지주(人頭蜘蛛), 백치 아다다, 서(序), 단편집 병풍에 그린 닭이, 별을 헨다 등

목차

책머리에
저자소개

제1부
제2부
제3부
제4부
제5부
베6부
제7부


리뷰

구매자 별점

0.0

점수비율

  • 5
  • 4
  • 3
  • 2
  • 1

0명이 평가함

리뷰 작성 영역

이 책을 평가해주세요!

내가 남긴 별점 0.0

별로예요

그저 그래요

보통이에요

좋아요

최고예요

별점 취소

구매자 표시 기준은 무엇인가요?

'구매자' 표시는 리디북스에서 유료도서 결제 후 다운로드 하시거나 리디셀렉트 도서를 다운로드하신 경우에만 표시됩니다.

무료 도서 (프로모션 등으로 무료로 전환된 도서 포함)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시리즈 도서 내 무료 도서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하지만 같은 시리즈의 유료 도서를 결제한 뒤 리뷰를 수정하거나 재등록하면 '구매자'로 표시됩니다.
영구 삭제
도서를 영구 삭제해도 ‘구매자’ 표시는 남아있습니다.
결제 취소
‘구매자’ 표시가 자동으로 사라집니다.

다른 출판사의 같은 작품


이 책과 함께 구매한 책


이 책과 함께 둘러본 책



본문 끝 최상단으로 돌아가기

spinner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