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리디북스 접속이 원활하지 않습니다.
강제 새로 고침(Ctrl + F5)이나 브라우저 캐시 삭제를 진행해주세요.
계속해서 문제가 발생한다면 리디북스 접속 테스트를 통해 원인을 파악하고 대응 방법을 안내드리겠습니다.
테스트 페이지로 이동하기


한국문학 필독서 최서해 탈출기 상세페이지

책 소개

<한국문학 필독서 최서해 탈출기> 한국인이라면 꼭 읽어야 할 필독서로 청소년 또는 성인 모두에게 권하고 싶은 한국문학 다시보기 시리즈! 가족을 사랑하고 가족을 위해 할 수 있는 모든 것을 하려했던 주인공 박군. 이런 그가 왜 부모님과 처자식을 뒤로 한 채 집을 나와야 했는지를 친구 김군에게 고백한다. 누구보다도 부지런하게 살아왔고, 부지런한 자에게 복이 온다는 말을 굳게 믿었던 박군. 그러나 그 믿음에 점차 의심을 품게 되며 마음속에서 봄 풀싹처럼 자연스럽게 올라오는 것이 있었으니... 그것이 바로 탈가(脫家)의 원인이 된 것이다.


저자 프로필

최서해

  • 국적 대한민국
  • 출생-사망 1901년 1월 21일 - 1932년 7월 9일
  • 경력 매일신보 학예부 부장
    조선프롤레타리아예술가동맹 회원
  • 데뷔 1924년 조선문단 단편소설 `고국`

2014.11.07. 업데이트 작가 프로필 수정 요청


저자 소개

최서해(崔曙海)
소설가. 1901. 1 ~ 1932. 7
호는 서해(曙海), 설봉(雪峰), 본명은 최학송(崔學松), 필명은 풍년년(豊年年)

1924년 1월≪동아일보≫에 단편소설 <토혈 (吐血)>을 발표, 같은 해 10월≪조선문단≫에 <고국 (故國)>이 추천되어 작품 활동을 시작함.

대표작
「탈출기」(1925), 「박돌의 죽음」(1925), 「기아와 살육」(1925), 「홍염」(1927), 「전아사」(1927)

최서해의 작품은 대부분 하층민의 빈궁상에 대한 이야기로 본인의 체험을 바탕으로 한다.
조선을 떠나 간도의 유랑 생활을 하는 사람들, 함경도 시골 배경의 가난한 노동자들, 잡지사 주변의 문인들에 대한 이야기들이다. 소설 속 하층민들의 힘겨움은 모순된 사회 환경에 의해 개인이 힘으론 도저히 벗어날 수 없는 구조임을 깨닫고 이에 반기를 들고 저항하려는 모습을 보여준다.

목차

속지
작가 소개
프롤로그
탈출기
1
2
3
4
5
6
Copy Right


리뷰

구매자 별점

0.0

점수비율

  • 5
  • 4
  • 3
  • 2
  • 1

0명이 평가함

리뷰 작성 영역

이 책을 평가해주세요!

내가 남긴 별점 0.0

별로예요

그저 그래요

보통이에요

좋아요

최고예요

별점 취소

구매자 표시 기준은 무엇인가요?

'구매자' 표시는 리디북스에서 유료도서 결제 후 다운로드 하시거나 리디셀렉트 도서를 다운로드하신 경우에만 표시됩니다.

무료 도서 (프로모션 등으로 무료로 전환된 도서 포함)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시리즈 도서 내 무료 도서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하지만 같은 시리즈의 유료 도서를 결제한 뒤 리뷰를 수정하거나 재등록하면 '구매자'로 표시됩니다.
영구 삭제
도서를 영구 삭제해도 ‘구매자’ 표시는 남아있습니다.
결제 취소
‘구매자’ 표시가 자동으로 사라집니다.

이 책과 함께 구매한 책


이 책과 함께 둘러본 책



본문 끝 최상단으로 돌아가기

spinner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