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리디북스 접속이 원활하지 않습니다. 새로 고침(F5)해주세요.
계속해서 문제가 발생한다면 리디북스 접속 테스트를 통해 원인을 파악하고 대응 방법을 안내드리겠습니다.
테스트 페이지로 이동하기

RIDIBOOKS

리디북스 검색

최근 검색어

'검색어 저장 끄기'로 설정되어 있습니다.


리디북스 카테고리



꽃처럼 나비처럼 상세페이지

책 소개

<꽃처럼 나비처럼> 고맙고도 고맙구나
해마다 4월이 오면
진달래꽃 복사꽃
영산홍으로 다시 피어나
어둠 몰아내고
거짓과 위선 몰아내고
모든 껍데기 몰아내고
온 갖가지 불감증 몰아내어
생명이 존중받는 세상만들고
이 강산 환하게 밝히며
새처럼 나비처럼
훨훨 날아 오너라
- < 꽃처럼 나비처럼> 중에서


출판사 서평

1995년 4월 28일, 대구 상인동 지하철 공사장에서 도시가스 폭발 사고가 일어나 300명이 넘는 사상사가 나왔다. 사고 당일 아이를 잃은 엄마가 몸부림치며 통곡하는 장면을 목격하고, 희생자 유족들이 쉽게 읽을 수 있는 시를 써서 사고의 발생과 처리 과정을 기록하기로 마음먹은 시인은 그해 가을 '사람의 문학'에 장시(長詩) ‘신오적의 불꽃놀이’를 발표했다. 20년이 지난 지금도 시인은 그때의 충격과 아픔을 가슴속에 그대로 간직한 채 살고 있다. 해마다 4월이 오면 시인은 자주 악몽에 시달리며, 그때마다 학산공원 위령탑으로 달려가 희생자들, 특히 어린 학생들과 대화를 나눈다. 시인은 우리 모두가 그 참사를 잊지 않고 오래 기억하기 위해, 그때 발표한 작품의 내용 일부를 고쳐 시집으로 발간했다. 전체 길이는 753행이다.

시인은 시집 후기 ‘상인동에서 팽목항까지’에서 독일의 사회학자 울리히 벡의 말을 인용하며 현대사회는 역설적으로 말해 모두에게 공평한 위험 사회라는 점을 강조한다. 울리히 벡은 “근대사회는 불평등을 극복하고, 평등을 쟁취하기 위해 투쟁한 시대였지만, 현대는 무수한 위험과 각종 재해 앞에 누구나 평등하게 노출된 사회”라고 말한다. 우리 사회의 대규모 사고는 거의 대부분이 인재다. 시인은 거듭 반복되는 대규모 사고에 분노하며, 근본적인 대책과 인명 중시 풍토의 중요성을 강조하고 있다. 시인은 우리 모두가 정신을 차리고 방향을 제대로 잡지 못하면, 잠재적 위험에 대한 극단적인 불안감은 사람들로 하여금 비합리적인 신비주의나 광신상태, 극렬한 파괴주의에 빠지게 할 수 있음을 경고하며, 구체적인 위험에 대응하는 연대가 필요하다고 주장한다.



저자 소개

대구에서 태어났으며 《사람의 문학》에 <흐르지 않는 강>, 《현대문학》에 <되새김질> 등의 시를 발표하고, 시집 《낙동강》을 출간하며 등단했다. 지은 책으로는 《불혹의 아이들》, 《부모의 생각이 바뀌면 자녀의 미래가 달라진다》, 《시지프스를 위한 변명》 등이 있다. 현재 지성교육문화센터 이사장, 대구시인협회 부회장, 대구경북작가회의 자문위원 등으로 활동하고 있다.

1995년 4월 28일, 대구 상인동 지하철 공사장에서 도시가스 폭발 사고가 일어나 300명이 넘는 사상사가 나왔다. 시인은 등굣길 어린 학생들의 희생을 특히 가슴 아파했다. 사고 당일 아이를 잃은 엄마가 몸부림치며 통곡하는 장면을 목격하고, 희생자 유족들이 쉽게 읽을 수 있는 시를 써서 사고의 발생과 처리 과정을 기록하기로 마음먹었다. 그해 가을 장시(長詩) <신오적의 불꽃놀이>를 발표했다. 시인은 지금도 그 때의 충격과 아픔을 가슴 속에 그대로 간직한 채 살고 있다. 해마다 4월이 오면 시인은 자주 악몽에 시달리며, 그 때마다 학산공원 위령탑으로 달려가 희생자들, 특히 어린 학생들과 대화를 나눈다. 시인은 우리 모두가 그 참사를 잊지 않고 오래 기억하기를 소망하며, 그 때 발표한 시를 제목과 내용 일부를 수정하여 다시 세상에 내보낸다. 전체 길이는 753행이다.

목차

제1부 청산아 녹수야
강물의 독백 / 강물과 아이들

제2부 신발
군화,등산화, 운동화

제3부 도적들
국회의원 / 공무원 / 재벌 / 정치교수
언론인 / 공해범 / 땅부자 / 장성 / 판검사

제4부 불꽃놀이
합창 / 불꽃놀이 / 뒤풀이

제5부 청사초롱 불 밝혀들고
꽃처럼 나비처럼

후기 - 상인동에서 팽목항까지


리뷰

구매자 별점

0.0

점수비율

  • 5
  • 4
  • 3
  • 2
  • 1

0명이 평가함

리뷰 작성 영역

이 책을 평가해주세요!

내가 남긴 별점 0.0

별로예요

그저 그래요

보통이에요

좋아요

최고예요

별점 취소

구매자 표시 기준은 무엇인가요?

'구매자' 표시는 리디북스에서 유료도서 결제 후 다운로드 하시거나 리디셀렉트 도서를 다운로드하신 경우에만 표시됩니다.

무료 도서 (프로모션 등으로 무료로 전환된 도서 포함)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시리즈 도서 내 무료 도서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하지만 같은 시리즈의 유료 도서를 결제한 뒤 리뷰를 수정하거나 재등록하면 '구매자'로 표시됩니다.
영구 삭제
도서를 영구 삭제해도 ‘구매자’ 표시는 남아있습니다.
결제 취소
‘구매자’ 표시가 자동으로 사라집니다.

이 책과 함께 구매한 책


이 책과 함께 둘러본 책



본문 끝 최상단으로 돌아가기


spinner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