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리디북스 접속이 원활하지 않습니다.
강제 새로 고침(Ctrl + F5)이나 브라우저 캐시 삭제를 진행해주세요.
계속해서 문제가 발생한다면 리디북스 접속 테스트를 통해 원인을 파악하고 대응 방법을 안내드리겠습니다.
테스트 페이지로 이동하기


딴짓하는 입 상세페이지


책 소개

<딴짓하는 입> 입은 먹기 위해 태어났다? No! 말 한마디에 천 냥 빚을 갚기도 하고, 혀 한 번 잘못 놀렸다가 큰 코 다치기도 한다. 의식하지 못하고 있을 뿐 우리의 입은 지금도 많은 역할을 하고 있다.
첫 번째로 눈보다 더 사람의 마음을 숨기지 못하는 곳이 바로 입이다. 게다가 사람뿐 아니라 동물도 입으로 감정을 표현한다. 나를 향해 으르렁거리며 이빨을 드러내고 있는 개가 있다면 경계 하거나 공격할 준비를 갖추고 있다는 뜻이다.
한 실험 결과 똑같이 생긴 눈 두 개에 슬픈 표정의 입과 기쁜 표정의 입을 보여 주었을 때 사람들은 다른 반응을 보였다. 반면 다른 눈에 똑같은 입을 보여 줬을 때는 변화를 알아차리지 못했다. 입이 사람의 감정 상태를 나타낼 수 있는 건 얼굴 피부 바로 밑에 있는 표정 근육 때문이다. 결국 표정의 변화를 가장 뚜렷하게 만드는 기관은 입이다.
입의 역할은 여기서 끝나지 않는다. 입은 우리가 생각하는 것 보다 다재다능하며 정교하다. 사랑하는 사람에게 애정 표현 할 때 하는 키스는 물론 입이 손의 역할을 대신하며 창작 활동을 하기도 한다. 뼈를 부술 정도로 강한 이빨을 가진 늑대도 새끼에게 먹이를 줄 때는 상처를 내지 않고, 하와이의 망둑류 물고기는 입을 팔 삼아 폭포 절벽을 오르기도 한다. 또한 사람이든 동물이든 입을 통해 호흡하고, 소리를 내며 의사소통을 한다.
우리가 알지 못했던 입의 숨겨진 기원과 역할이 궁금하다면 이 책을 읽어 보자. 먹이에 따라 턱과 이빨이 어떻게 진화해 지금의 모습이 됐는지, 먹고, 마시고, 말하는, 입의 모든 것을 만날 수 있다. 입이 하는 수많은 일 중 우리는 얼마큼이나 활용하고 있는지 알아보고, 좀 더 현명하고 똑똑하게 입을 사용할 수 있는 방법도 알아보자.


저자 프로필


저자 소개

저자 - 과학동아 디지털 편집부
과학동아 디지털 편집부는 지난 30여 년간 대한민국 대표 과학 미디어로 인정받아 온 월간 《과학동아》의 기사를 엄선하여 디지털 환경에 맞게 편집, 제작함으로써 많은 사람들이 재미있는 과학을 일상에서 좀 더 가깝게 만날 수 있도록 노력하고 있습니다.

목차

INTRO. 세상엔 어떤 입이?
PART 1. 입은 어떻게 진화했나?
PART 2. 우리는 왜 입으로 딴짓을 할까?
SPECIAL 1. 호모 에렉투스는 인류 최초의 요리사?
SPECIAL 2. 음식이 바꾼 인류 유전자 지도


리뷰

구매자 별점

3.8

점수비율

  • 5
  • 4
  • 3
  • 2
  • 1

4명이 평가함

리뷰 작성 영역

이 책을 평가해주세요!

내가 남긴 별점 0.0

별로예요

그저 그래요

보통이에요

좋아요

최고예요

별점 취소

구매자 표시 기준은 무엇인가요?

'구매자' 표시는 리디북스에서 유료도서 결제 후 다운로드 하시거나 리디셀렉트 도서를 다운로드하신 경우에만 표시됩니다.

무료 도서 (프로모션 등으로 무료로 전환된 도서 포함)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시리즈 도서 내 무료 도서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하지만 같은 시리즈의 유료 도서를 결제한 뒤 리뷰를 수정하거나 재등록하면 '구매자'로 표시됩니다.
영구 삭제
도서를 영구 삭제해도 ‘구매자’ 표시는 남아있습니다.
결제 취소
‘구매자’ 표시가 자동으로 사라집니다.

출퇴근 한뼘 지식


이 책과 함께 구매한 책


이 책과 함께 둘러본 책



본문 끝 최상단으로 돌아가기

spinner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