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리디북스 접속이 원활하지 않습니다.
강제 새로 고침(Ctrl + F5)이나 브라우저 캐시 삭제를 진행해주세요.
계속해서 문제가 발생한다면 리디북스 접속 테스트를 통해 원인을 파악하고 대응 방법을 안내드리겠습니다.
테스트 페이지로 이동하기


[연재] 그림자 얼굴 상세페이지

구매하기

  • 0 0원

  • 그림자 얼굴 1화

    • 등록일 2018.07.02.
    • 글자수 약 4.6천 자

    무료

  • 그림자 얼굴 2화

    • 등록일 2018.07.02.
    • 글자수 약 4.8천 자

    무료

  • 그림자 얼굴 3화

    • 등록일 2018.07.02.
    • 글자수 약 4.9천 자

    무료

  • 그림자 얼굴 4화

    • 등록일 2018.07.02.
    • 글자수 약 4.8천 자

    무료

  • 그림자 얼굴 5화

    • 등록일 2018.07.02.
    • 글자수 약 5천 자

    무료

  • 그림자 얼굴 6화

    • 등록일 2018.07.02.
    • 글자수 약 4.9천 자

    100

  • 그림자 얼굴 7화

    • 등록일 2018.07.02.
    • 글자수 약 5천 자

    100

  • 그림자 얼굴 8화

    • 등록일 2018.07.02.
    • 글자수 약 5천 자

    100


리디 info

* 단행본으로 출간된 도서입니다. 단행본 이용을 원하시는 분들은 아래 링크로 접속 부탁드립니다.
단행본 보러 가기>>


이 책의 키워드


다른 키워드로 검색

책 소개

<[연재] 그림자 얼굴> “검둥이가 어머니를 끌고 갔어!”
사람의 이면을 들여다보는 남장 여인, 신영인(신영석).

“내 동정을 알아보려는 첩자일수도 있어.”
세상의 눈을 피해 신분을 숨긴 채 살아가는, 이윤(허정도).

“들어올 땐 맘대로 들어왔어도 나갈 때는 그럴 수 없다.”
깊은 산속 무진 산채의 실력자, 강무산.

“우리는 산적이 아니야. 굳이 이름을 붙이자면 ‘해결사’라고나 할까?”

잃어버린 강아지를 찾아 주는 일에서 살인 사건에 이르기까지.
산 아래 마을에서부터 멀게는 압록강에 이르기까지.
세 사람은 산채 생활을 하면서 의뢰받은 사건들을 해결해 나간다.

“운종가에서는 다들 그렇게 부릅니다요. 팔월요 사건이라고.”

그즈음 한성을 뒤흔든 연쇄 살인 사건.
현장마다 남겨져 있던 세 글자. 팔(八), 월(月), 요(幺).

“석아, 무엇을 본 거냐?”
‘온갖 동물들이 처참하게 일그러진 그림자 얼굴.’

하나둘씩 드러나는 진실 속에서 드디어 세 사람은 거대한 배후의 실체와 맞닥뜨린다.



저자 소개

은영류
어느 날 문득 궁금해졌습니다.
‘아무 계산도 하지 않는 순수한 사랑이 있을까?’
어쩌면 그런 사랑은 애초에 없을지도 모른다는 불안감에 글 쓰기 시작했습니다.
사랑에 대해 의심 없이 달려가는 주인공들과 함께 저는 오늘도 행복합니다.

리뷰

구매자 별점

4.1

점수비율

  • 5
  • 4
  • 3
  • 2
  • 1

13명이 평가함

리뷰 작성 영역

이 책을 평가해주세요!

내가 남긴 별점 0.0

별로예요

그저 그래요

보통이에요

좋아요

최고예요

별점 취소

구매자 표시 기준은 무엇인가요?

'구매자' 표시는 리디북스에서 유료도서 결제 후 다운로드 하시거나 리디셀렉트 도서를 다운로드하신 경우에만 표시됩니다.

무료 도서 (프로모션 등으로 무료로 전환된 도서 포함)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시리즈 도서 내 무료 도서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하지만 같은 시리즈의 유료 도서를 결제한 뒤 리뷰를 수정하거나 재등록하면 '구매자'로 표시됩니다.
영구 삭제
도서를 영구 삭제해도 ‘구매자’ 표시는 남아있습니다.
결제 취소
‘구매자’ 표시가 자동으로 사라집니다.

이 작품과 함께 구매한 작품


이 작품과 함께 둘러본 작품



본문 끝 최상단으로 돌아가기

spinner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