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리디북스 접속이 원활하지 않습니다. 새로 고침(F5)해주세요.
계속해서 문제가 발생한다면 리디북스 접속 테스트를 통해 원인을 파악하고 대응 방법을 안내드리겠습니다.
테스트 페이지로 이동하기

RIDIBOOKS

리디북스 검색

최근 검색어

'검색어 저장 끄기'로 설정되어 있습니다.


리디북스 카테고리



하인리히 뵐 Heinrich Boll

  • 국적 독일
  • 출생-사망 1917년 12월 21일 - 1985년 7월 16일
  • 학력 쾰른대학교 독문학과 학사
  • 경력 1974년 국제펜클럽 회장
  • 데뷔 1949년 소설 `열차는 정확했다.`
  • 수상 1972년 노벨 문학상
    1967년 게 오르크 뷔히너상

2015.01.19. 업데이트 작가 프로필 수정 요청

저자 - 하인리히 뵐(Heinrich Böll, 1917∼1985)
하인리히 뵐은 1917년 12월 21일 쾰른에서 가구장이의 아들로 태어났다. 1939년 쾰른 대학교에 입학해 독문학을 전공하기 시작했으나, 곧 제2차 세계대전 때 육군 보병으로 징집되었다. 전쟁 기간 중에 네 번이나 부상을 당해 야전병원 생활을 하기도 하고 미군의 포로가 되기도 했으며, 1942년에 아네마리 체흐와 결혼했다.
1945년 종전과 함께 군 복무를 마치고 다시 대학에서 독문학을 공부했으며, 1949년에 처녀작인 ≪열차는 정확했다≫를 발표, 문단에 일대 선풍을 일으켰다. 1950년에는 ≪방랑자여, 스파로 오려는가…≫를 발표하고, 그다음 해에는 장편 ≪아담, 너는 어디에 가 있었나≫와 유머 소설 ≪검은 양들≫을 발표해 ‘47그룹 문학상’을 수상했다. 1959년에 발표한 ≪9시 반의 당구≫는 뵐에게 부퍼탈 문화상 수상의 영예를 안겨 주었으며, 1971년에 발표한 ≪여인과 군상≫은 이듬해 노벨 문학상 수상의 결정적인 계기가 되었다.
이 밖에도 주요 작품으로 ≪그리고 아무 말도 하지 않았다≫, ≪보호자 없는 집≫, ≪지난해의 빵≫, ≪말발굽 소리 진동하는 계곡에서≫, ≪어느 광대의 고백≫, ≪직무 여행의 마지막≫, ≪카타리나 블룸의 잃어버린 명예≫ 등이 있다.
1960년, 쾰른 시 문학상을 수상했으며 바이에른 주 예술원 회원이 되었다. 1968년에 체코슬로바키아 작가 동맹의 초청으로 프라하를 방문했을 때 비밀 방송과 신문을 통해 체코의 자유를 호소한 바 있으며, 1969년에는 서독 국제펜클럽 위원장, 1971년에는 국제펜클럽 위원장에 선출되었다. 1985년 세상을 떠났다.

역자 - 곽복록
곽복록은 서울대학교 문리대 독문과를 졸업하고, 미국 시카고대학교에서 독문학 석사 학위를, 독일 뷔르츠부르크대학교에서 독문학 박사 학위를 받았다. 서울대학교, 서강대학교에서 독문과 교수를 지냈고, 국제펜클럽 한국본부 사무국장과 전무이사를 지냈다. 지금은 서강대학교 명예 교수다.
저서로는 ≪독일 문학의 사상과 배경≫이 있고, 역서로는 리하르트 프리덴탈의 ≪괴테, 생애와 시대≫, 토마스 만의 ≪마의 산≫ 등이 있다.

<아담, 너는 어디에 가 있었나> 저자 소개










본문 끝 최상단으로 돌아가기


spinner
모바일 버전